2017.12.26 (화)

  • -동두천 -1.1℃
  • -강릉 3.3℃
  • 맑음서울 -1.3℃
  • 구름많음대전 1.8℃
  • 구름많음대구 4.2℃
  • 구름많음울산 4.6℃
  • 구름많음광주 3.4℃
  • 구름조금부산 5.5℃
  • -고창 2.8℃
  • 구름많음제주 8.4℃
  • -강화 -2.5℃
  • -보은 0.5℃
  • -금산 1.1℃
  • -강진군 7.4℃
  • -경주시 4.0℃
  • -거제 6.9℃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인천국제공항, '12월 문화예술 정기공연' 성료

'해요TV' 생중계 방송... 아이돌 그룹 '오마이걸', '틴탑' 출연 "관객 환호"

지난 1년간 인천공항을 뜨겁게 달군 2017 인천공항 문화예술정기공연 마지막 무대인 '12월 문화예술 정기공연'이 유례없는 대성황 속에 4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인천국제공항공사 주최로 펼쳐진 이번 공연은 올해 마지막 정기공연인 만큼 오케스트라, 뮤지컬·성악계 거장, 인기 아이돌 그룹, 와이즈 발레단을 초청, 4일간 매일 다른 주제로 뮤지컬, 클래식, K-POP, 발레 등 특별하고 감동적인 공연을 선보여 어느 때보다 많은 관광객들과 공항상주 직원들로부터 갈채를 받았다.
 
공연 첫날에 진행된 '뮤지컬 갈라 콘서트'는 '트리니티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마이클리, 정선아, 곽동현, 이동신 등 아티스트 4인이 자코모 푸치니의 'Nessun Dorma', 월트 디즈니 애니메이션 알라딘 OST 'A Whole New World', 럼블피쉬의 '비와 당신' 등 11개의 화려한 공연을 펼쳐 인천공항 상설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둘째 날에는 지휘자 방성호가 이끄는 '웨스턴 심포니 오케스트라'와 정통 성악가 김민지, 신현선, 이동명, 권용만의 감미로운 '클래시컬 콘서트'가 펼쳐졌다. 'Nella Fantasia', 'All I ask of You', 'This is the Moment' 등 유명 OST 연주와 관현악의 웅장한 선율이 어우러져 여행객들로부터 최고의 콘서트란 극찬을 받았다.
 
셋째 날엔 인기 아이돌 그룹 '오마이걸', '틴탑'을 초청해 iMBC의 스타 라이브 방송 '해요TV'의 크리스마스 특집 '아주 작은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공연은 '사전 질문 토크'와 '크리스마스 에피소드 이야기' 등 아이돌 스타들의 흥미진진한 이야기 보따리가 펼쳐져 폭소를 자아냈으며, 특히 '해요TV' 어플로 많은 관객들이 실시간 시청하고 소통해 어느 때보다 관객들의 참여가 활발했다.
 
공연 마지막 날인 크리스마스 당일에는 '와이즈 발레단'의 우아한 발레리나들이 펼치는 환상적인 이색 발레공연 '호두까기 인형'이 올해 마지막 정기공연의 대미를 장식했다. 호두까기 인형은 아이와 어른이 모두 즐길 수 있는 세계적인 발레작품으로, 와이즈 발레단의 이색적인 연출과 재해석으로 관광객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이로써 지난 3월 '개항 16주년 기념 봄 정기공연'을 시작으로, 5월 '가정의 달 맞이 정기공연', 8월 '국제 아카펠라 컴페티션', 이번 12월 공연까지 올해 총 4회에 걸친 정기공연은 많은 진기록과 화제, 추억, 감동을 남기고 대단원의 막을 내리게 됐다.
 
인천공항은 우리나라의 뛰어난 문화공연을 알리기 위해 지난해까지는 한 달 단위로 공연콘텐츠를 변경했지만, 올해부터 매달 3개의 콘텐츠를 새롭게 도입해 관람객들이 언제나 참신한 공연을 즐길 수 있게 기획해 관객들로부터 좋은 반응과 참여를 이끌어낸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인천국제공항은 올해로 7년째 '문화와 하늘을 잇다'를 주제로 재즈, 아카펠라, 비보이, 크로스오버, 전통연희 등 정기공연과 상설공연 등 연간 약 3,300여회의 문화예술공연을 펼쳐,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세계적인 문화예술공항으로 자리매김했다. 인천공항은 올해 공항서비스평가(ASQ)에서 12년 연속 세계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한편 인천국제공항은 내년 1월 18일 제2여객터미널(T2)이 개장됨에 따라 연간 7,200만명의 여행객을 수용, 국제여객 수송 기준 세계 5위 공항으로 도약해 동북아를 넘어 세계 중심공항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인천공항은 2터미널에도 여행객을 위한 다양한 문화공연을 마련해 글로벌 문화공항(culture port)으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굳힐 계획이다.
배너

배너



엠디뮨-삼성서울병원 선도형 난치암연구사업단, 뇌종양 치료제 공동 개발 나서 (주)엠디뮨이 삼성서울병원 선도형 난치암연구사업단과 인공 엑소좀을 이용한 교모세포종 치료제 공동 개발 계약을 22일 체결했다. 뇌종양의 12~15%를 차지하는 교모세포종은 뇌교종에서는 50~60%로 발생 빈도가 높은 암으로 평균 생존 기간이 14.6개월로 보고되는 대표적 난치암이다. 현재 임상에서 사용되는 교모세포종 치료는 수술 및 항암 요법으로 진행하고 있다. 그러나 다수의 항암제의 경우 혈관-뇌 장벽(Blood brain barrier, BBB)에 항암제의 통과가 어려워 뇌까지 항암제가 도달하지 않아 치료가 어려우며, 뇌 손상 등의 다양한 부작용이 나타나고 있다. 엠디뮨은 차세대 약물 전달체로 주목받고 있는 엑소좀을 대량으로 제조할 수 있는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특정 약물을 탑재하여 인체 내의 원하는 조직에만 선택적으로 약물을 전달함으로써 부작용은 획기적으로 줄이고 치료 효능은 극대화하는 바이오드론® 플랫폼 특허기술을 개발하였다. 이미 동물 실험을 통한 항암제, 폐질환 치료제 개발 분야에서 획기적인 치료 효능을 확인한 바 있다. 엠디뮨은 이러한 연구 성과와 경험을 바탕으로 난치암 전문 연구기관인 삼성서울병원 선도형 난치암 연구사업단과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