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2 (월)

  • -동두천 -12.4℃
  • -강릉 -7.8℃
  • 맑음서울 -9.1℃
  • 맑음대전 -9.3℃
  • 맑음대구 -6.8℃
  • 맑음울산 -5.5℃
  • 구름많음광주 -5.5℃
  • 맑음부산 -3.5℃
  • -고창 -6.3℃
  • 흐림제주 1.6℃
  • -강화 -11.3℃
  • -보은 -16.2℃
  • -금산 -13.4℃
  • -강진군 -3.0℃
  • -경주시 -6.3℃
  • -거제 -2.5℃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인천공항,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콘서트 성료...찬사 이어져

뮤지컬, 발레, 성악, 합창 등 최고의 아티스트가 선사한 특별한 감동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응원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에서 지난 7일부터 펼쳐진 대규모 문화예술공연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개최기념 콘서트'가 5일간의 공연을 성황리에 끝마치고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이번 공연은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장 기념을 겸한 2월 정기공연으로, 지난 7일부터 11일까지 5일간 '아트, 하늘에 펼치다'라는 주제로 국내 정상급 아티스트들이 열띤 공연을 펼쳤다.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여하는 외국 대표선수단과 취재진, 관광객들에게 우리의 수준 높은 문화예술을 알리고 올림픽의 열기와 감동을 미리 느껴볼 수 있는 자리로 마련됐다. 특히 외국 선수단과 취재진을 포함, 연일 1천~3천여 명의 관객들이 참석해 인천공항 정기공연 역대 최대의 성황을 이뤘다.
 
공연 첫날인 7일 ‘Wave in Incheon City Chorale Concert' 공연은 한국 음악계의 거장 김종현 예술감독이 지휘하는 인천시립합창단이 천상의 하모니로 ‘인천아리랑', ‘꽃밭에서', ‘미래의 도시', ‘옹헤야' 등을 노래해 1천여 명의 관객들로부터 기립박수를 받았다.
 
둘째 날인 8일 'K-POP Wave Concert' 공연은 국내 실력파 보컬가수 김연우가 특유의 감미로운 목소리로 ‘여전히 아름다운지', ‘사랑한다는 흔한 말', ‘이 밤이 지나면', ‘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 등의 히트곡들을 라이브 메들리로 선보여 감동을 선사했다.
 
셋째 날 ‘Musical Wave Concert' 공연은 지휘자 방성호가 이끄는 트리니티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뮤지컬 배우 김다현, 배다해, 신영숙, 윤형렬이 ‘대성당의 시대', ‘황금별', ‘Nella Fantasia' 등 낯익은 감성음악과 화려한 뮤지컬 갈라콘서트를 무대에 올려 박수갈채를 받았다.
 
넷째 날 ‘World Music Wave Concert' 공연은 세계적인 성악가 바리톤 김동규와 재즈 보컬리스트 고아라가 국내 정상급 세션인 DK 콘서트 앙상블과 함께 감미로운 선율의 월드 뮤직 ‘My way', ‘Core'n grato', ‘Mas que nada' 등을 선보여 최고의 공연이라는 극찬을 받았다.
 
공연 마지막 날인 11일 와이즈 발레단의 ‘The Wave of Ballet Fantasy' 공연은 우아한 발레리나들이 환상적인 동작으로 ‘백조의 호수', ‘봄의 소리 왈츠', ‘유토피아', ‘라 비방디에르' 등 정통발레와 창작발레의 진수가 담긴 화려한 공연으로 환호를 받으며 이번 콘서트의 대미를 장식했다.
 
이번 공연 관람객들은 인천공항을 찾은 외국 올림픽 선수단과 취재진, 공항 이용객이 하나가 된 감동의 무대였다며, 수준 높은 예술공연도 즐기고 공항 곳곳에 설치된 색다른 예술작품들도 감상하면서 특별한 추억을 간직하고 돌아간다고 입을 모았다.
 
국내외 아티스트의 수준 높은 예술작품을 곳곳에 배치한 제2여객터미널의 개장과 함께 ‘아트포트(Art-Port)'로의 도약을 꾀하고 있는 인천공항은 이번 콘서트를 포함해 5월, 8월, 12월 등 올해 총 4차례의 대규모 문화예술 정기공연을 무대에 올리고, 연간 4천여 회의 상설공연 및 찾아가는 공연, 체험이벤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 관련 소식은 인천공항 컬처포트 홈페이지(cultureport.co.kr)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배너

배너


포비돈요오드,호흡기감염을 유발하는 RSV에 효과 최근 소아나 고령자들이 집단생활을 하는 산후조리원, 유치원, 요양기관 등에서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에 감염되는 경우가 생기면서 사회적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한 산후조리원에서는 신생아들의 RSV 집단감염 사례까지 발생하면서 보건당국이 손 씻기, 기침예절, 개인 위생관리를 통한 예방을 당부하고 있다. 특히,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는 현재까지 적절한 백신이 없어 이에 대한 예방이 중요하다.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 감염증은 호흡기 질환으로 소아에서 발병률이 높으며 고령자에게도 적지 않게 발생하는 질환1이다. 기침이나 재채기, 혹은 대화를 했을 때 옮거나 감염자와 직접적인 접촉을 하거나 바이러스로 오염된 물품을 만진 뒤 호흡기를 만졌을 때 감염되는 경우가 많다. 주요 증상으로는 콧물, 기침, 재채기, 미열, 천명음, 코막힘, 쉰 목소리, 구토 등이 있다.1 성인에게는 감기 정도의 증상이지만 영유아의 경우 모세기관지염이나 폐렴과 같은 하기도 감염까지도 일어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1 ㅇㅇ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는 해열제, 기관지확장제 등의 대증치료가 대부분이며, 백신이 없어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 (CDC)에서도 손씻기 등의 예방법을 강조

고려대 구로병원,따뜻한 지역 사회 만들기 앞장 고려대 구로병원(병원장 한승규)이 설날을 맞아 소외된 이웃을 돌보고 따뜻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지역사회 나눔사업 전달식’을 가졌다. ‘지역사회 나눔사업’은 고려대 구로병원 교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루어지는 것으로 급여의 끝전을 모아 관내 복지시설에 필요한 물품 구입을 지원하는 사업을 말하며 올해는 구로구 내 사회복지기관 10곳에 총 9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전달식에는 고려대 구로병원 민병욱 진료부원장, 김명하 간호부장, 서일수 총무팀장이 참석했으며 지원을 받을 복지시설의 담당자들이 자리한 가운데 진행됐다. 민병욱 진료부원장은 “고려대 구로병원 전교직원들이 지역사회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모은 끝전기금으로 진행하는 사업이라서 어떤 행사보다도 뜻 깊게 생각한다”라며 “적은 기부금이지만 좋은 일에 사용해 주시길 바라며 앞으로 더욱 많은 도움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나눔 사업에 선정된 기관은 총 10개 기관이며 ▲구로행복한 지역아동센터 ▲그루터기배움터 지역아동센터 ▲꿈의학교 지역아동센터 ▲섬기는 지역아동센터 ▲우신 지역아동센터 ▲은혜 지역아동센터 ▲지구촌 지역아동센터 ▲한사랑 지역아동센터 ▲한사람 지역아동센터 ▲함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