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흐림동두천 14.4℃
  • 흐림강릉 12.6℃
  • 연무서울 15.4℃
  • 대전 14.0℃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7.7℃
  • 광주 15.7℃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13.3℃
  • 제주 17.3℃
  • 흐림강화 13.4℃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3.0℃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고양오리온스, 일산백병원 환아들에게 후원의 손길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원장 서진수)과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단장 박성규)가 3월 10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경기에서 ‘정티켓 수익금 백병원 난치아동 후원’ 행사를 가졌다.


이날 오리온은 이번 시즌 중 ’情티켓 및 럭키볼 이벤트’로 모금된 1,040만원을 일산백병원 난치아동 후원을 위해 기부했다. 이날 기부된 수익금 전액은 일산백병원 난치아동 지원을 위해 사용된다.


또한 경기에 앞서 이번 모금액을 전달받게 될 이용훈(16) 군과 이 군의 가족이 시구자로 나서 따뜻함을 더했다. 다문화가정의 이 군은 외사시와 양안 해리상사시를 앓고 있어 수술이 필요한 상태이나 만10세 이상으로 건강보험 적용이 불가능해 고액의 수술비 마련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일산백병원 서진수 원장은 “이렇게 매 시즌마다 따뜻하고 의미있는 나눔을 이어주고 있는 고양오리온스 구단 측에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일산백병원도 이용훈 군과 환아 진료에 최선을 다하여 오리온의 나눔이 더욱 값지게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 밝혔다.


한편 지난 14-15 시즌부터 오리온은 일산백병원과 함께 고양 지역 내 어려운 형편의 환아들을 위해 치료 후원금을 기부해왔다. 이 같은 오리온의 나눔 활동은 희귀질환, 소아암 등으로 고통받고 있는 고양 지역의 어린이들에게 희망을 실어주고 있다.

배너

배너
한국백신이 수입판매하는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 첨부용액서 비소 검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일본 후생성이 결핵 예방을 위해 1세 미만의 영아에게 접종되는 BCG 백신의 첨부용액(생리식염수주사용제)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되어 출하를 정지하였다고 발표함에 따라 해당 제품에 대해 회수한다고 밝혔다.이번 회수 대상은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이다. 일본 후생성은 백신이 아닌 첨부용제(생리식염수액)가 일본약전 비소기준을 초과한 것이나, 일본 국립의약품식품위생연구소의 건강영향평가 결과, 함유된 비소로 인한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어 회수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하였다고 발표하였다. 식품약품안전처는 일본 후생성의 조치를 면밀히 검토하는 한편, 국내 비씨지백신 대체품이 있는 점을 고려하여 우선적으로 해당 제품의 회수조치를 취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국가결핵예방접종용 백신인 피내용 BCG백신은 국내 충분히 공급*되고 있으나, 피내용 BCG 접종을 제공할 전국 보건소 및 지정의료기관이 제한되어 있어 불편할 수 있다고 밝혔다.내년 상반기까지 40만명 이상 접종가능한 재고(29,322바이알) 및 예상 공급 물량(44,000바이알) 확보.피내용 BCG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는 지정의료기관 372개소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