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0 (토)

  • 구름조금동두천 11.9℃
  • 구름조금강릉 14.3℃
  • 박무서울 12.2℃
  • 박무대전 11.9℃
  • 연무대구 11.9℃
  • 맑음울산 15.0℃
  • 박무광주 10.1℃
  • 맑음부산 16.9℃
  • 맑음고창 11.8℃
  • 맑음제주 16.2℃
  • 맑음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7.2℃
  • 맑음금산 7.8℃
  • 맑음강진군 9.0℃
  • 맑음경주시 12.9℃
  • 맑음거제 14.4℃
기상청 제공

세노비스, ‘수퍼바이오틱스+철분’ 복합제 출시

세노비스가 특허받은 프리미엄 유산균과 여성에게 꼭 필요한 철분을 한 캡슐에 담아 더블 효과를 줄 수 있는 ‘수퍼바이오틱스+철분’을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세노비스 ‘수퍼바이오틱스+철분’은 식약처 1일 권장량 최대치에 달하는 유산균 100억 마리와 철분 4.2mg을 함유하고 있어, 2~30대의 젊은 여성들이 장 건강과 철분 관리를 동시에 간편하게 챙길 수 있는 제품이다.


특히, 세노비스 ‘수퍼바이오틱스+철분’은 세노비스의 베스트셀러이자 소비자 만족도 1위 를 기록한 ‘수퍼바이오틱스’의 개발 기술을 바탕으로, 장 건강의 전문성을 그대로 살렸다. 스웨덴 1위  유산균 전문 기업 프로비(Probi)의 특허받은 프리미엄 유산균 ‘락토바실러스 플란타룸 299v(Lp299v)’은 위산을 이겨내고 장까지 살아서 도달하는 것은 물론, 장벽에 달라붙어 유해균을 억제시키고, 유익균을 증식시켜 장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


 Lp299v는 과하게 예민한 대장을 가진 사람을 대상으로 한 프로바이오틱스 인체적용시험 을 통해 더부룩함, 가스 등 장의 다양한 불편함을 개선하는 효과가 확인된 바 있다.


함께 함유된 ‘철분’은 헤모글로빈의 주요 구성 성분으로 산소를 각 신체 조직으로 운반하고 혈액을 생성하며, 에너지를 생성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철분은 체내에서 합성되지 않아 외부 섭취가 매우 중요하며, 섭취된 영양소의 10~15%만이 체내의 흡수될 정도로 체내 흡수율이 낮은 영양소이기 때문에 흡수율을 높여주는 것이 중요하다.


하지만 WHO에 따르면 2~40대 여성의 20~30%가 우리 몸에 꼭 필요한 철분이 부족한 상태 인 것으로 밝혀져, 빠르게 변화하는 외부 환경 및 건강하지 않은 식생활 등으로 철분의 섭취가 부족하기 쉬운 요즘 2~30대 여성 들의 경우 철분 관리가 꼭 필요하다.


특히 매달 월경으로 인해 혈액의 손실이 있는 여성이나 다이어트로 인해 음식을 골고루 섭취하지 못하는 여성, 체내 철분 요구량이 높아지는 임신/수유기 여성 등의 경우 적극적인 철분 관리가 필요하다.



배너

배너

배너


염증·혈전 부작용 해소한 획기적 스텐트 개발...미국특허등록 성공 전남대학교병원 보건복지부 지정 심혈관계융합연구센터(센터장 정명호 순환기내과 교수)가 세계 최초로 염증 및 혈전을 방지하는 획기적인 스텐트를 개발했다. 또한 이번 스텐트 연구결과는 세계적인 과학저널인 ‘사이언티픽 리포트’에 게재됐으며, 결국엔 미국특허등록에도 성공했다. 심장혈관 스텐트는 좁아진 관상동맥의 혈관을 확장시켜 혈류의 흐름을 원활하게하기 위해 혈관에 삽입하는 의료기기이다. 이번에 개발된 스텐트는 ‘비폴리머 펨토초 가공약물 용출 심장혈관 스텐트’로 기존 스텐트의 부작용을 해소시킨 획기적인 것이며, 세계 의학계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지금까지의 스텐트는 혈관이 다시 막히는 현상을 억제하기 위해 약물을 코팅하는 과정에 고분자를 사용해 왔으며, 이로 인해 인체 내 고분자 분해 과정에서 일부 염증 및 혈전이 발생되는 문제점이 있었다. 이에 따라 정명호 교수팀은 고분자를 사용하지 않고, 재협착 및 혈전방지 효과를 지닌 펨토초 가공 스텐트를 개발함으로써 기존 스텐트의 부작용을 해소하게 됐다. 또한 펨토초 레이저를 이용하여 심장혈관 스텐트 표면에 미세한 구멍을 내어 약물을 탑재하는 새로운 기술이다. 이같은 연구성과는 스텐트 전문기업과의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