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흐림동두천 11.0℃
  • 맑음강릉 15.5℃
  • 서울 10.8℃
  • 대전 12.2℃
  • 구름많음대구 15.2℃
  • 구름조금울산 15.5℃
  • 광주 12.6℃
  • 맑음부산 14.7℃
  • 흐림고창 12.3℃
  • 구름많음제주 15.6℃
  • 흐림강화 11.3℃
  • 맑음보은 11.7℃
  • 흐림금산 11.8℃
  • 구름조금강진군 13.8℃
  • 구름조금경주시 15.7℃
  • 맑음거제 15.8℃
기상청 제공

에스티팜, ‘2018 글로벌 API 제조 성장 우수 리더십상’ 수상...한국 기업 최초

‘베스트 프랙티스 어워드’ 주관

동아쏘시오홀딩스의 계열회사인 에스티팜(대표이사 사장 김경진)은 지난 11일 ‘프로스트 앤 설리번(Frost & Sullivan)’에서 주관하는 ‘베스트 프랙티스 어워드(Best Practice Award)’에서 한국 기업 최초로 ‘2018 글로벌 API 제조(올리고뉴클레오타이드) 성장 우수 리더십상(2018 Global API Manufacturing (Oligonucleotide) Growth Excellence Leadership Award)’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은 1,800명 이상의 전문 분석가들로 구성된 리서치 전문 기관으로 산업 분야별 250,000개 이상의 업체를 조사 및 분석한다. 매년 아시아-태평양 국가 중 약 50개의 Best-in-class 회사를 선정해 ‘베스트 프랙티스 어워드’를 시상하며, 선별된 소수의 업체에 한해 글로벌 타이틀을 부여한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에 따르면 에스티팜은 동일업종의 글로벌 경쟁사에 비해 성장 능력(Growth Performance)과 고객 영향력(Customer Impact) 영역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에스티팜은 지난 5년간 다양한 신약 API 생산을 통해 지속적으로 매출이 성장했으며, 글로벌 기업들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오고 있다.


에스티팜은 1983년부터 뉴클레오시드 기반 의약품(Nucleoside-based drug)인 지도부딘(Zidovudine)을 Glax-oSmithKline (GSK)에 제공했으며 최근까지 글로벌 대형제약사의 C형간염치료제의 원료의약품을 제조 및 공급하고 있다. 오랜 뉴클레오시드 기반 의약품 생산 기술을 토대로 올리고뉴클레오타이드 생산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세계 3위의 올리고 생산업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오는 10월 올리고 전용공장의 증설이 완료되면, 연간 50kg인 기존의 생산 규모가 800kg으로 늘어나게 되며 추가 증설을 위한 공간도 확보된 상태이다.


에스티팜 관계자는 “이번 수상을 통해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에스티팜의 위상과 올리고 사업에서의 입지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시장에서 더욱더 인정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식약처, 캐나다 보건부와 의료기기분야 업무 협약 체결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의료기기 해외 시장 진출 활성화를 위하여 캐나다 보건부(Health Canada)와 업무 협약을 캐나다 보건부(캐나다 오타와주 소재)에서 11월 8일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은 의료기기 규제를 공유하여 상호 이해를 높이고, 빅데이터·3D 프린팅 의료기기 등 첨단 의료기기 허가·심사 가이드라인을 공동 개발하는 등 의료기기분야 협력을 강화하기 위하여 추진되었다. 협약 주요 내용은 ▲의료기기 허가 정보 등 정보 공유 ▲인적자원 및 교육 프로그램 개발 ▲의료기기 시스템 발전을 위한 상호 인력 교류 등이다. 특히 우리나라 의료기기 허가심사자를 대상으로 캐나다 의료기기 허가제도, 체외진단의료기기 허가 절차 등 캐나다 의료기기 규제를 설명·공유하는 교육을 진행하며,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도 개발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우리나라 의료기기 규제와 산업을 캐나다에 알릴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캐나다뿐만 아니라 북미지역으로 우리나라 의료기기 수출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제도 개선, 기술 지원 등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