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5 (화)

  • -동두천 20.1℃
  • -강릉 27.6℃
  • 연무서울 20.8℃
  • 박무대전 20.9℃
  • 연무대구 21.7℃
  • 구름많음울산 24.3℃
  • 연무광주 22.7℃
  • 연무부산 22.6℃
  • -고창 24.5℃
  • 박무제주 21.0℃
  • -강화 20.0℃
  • -보은 19.6℃
  • -금산 20.2℃
  • -강진군 20.9℃
  • -경주시 24.4℃
  • -거제 23.3℃
기상청 제공

휴메딕스, 1분기 연결기준 매출 143억원 달성

1회 제형 골관절염치료제 • PDRN 주사제 등 하반기 매출 증대 기반 확보

㈜휴온스글로벌의 자회사 ㈜휴메딕스(대표 정구완, www.humedix.com)가 올해 1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으로 매출액 143억원, 영업이익 21억원, 당기순이익 24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각 13%, -25%, 6% 증감했다고 밝혔다.


별도 재무제표 기준으로는 매출액 125억원, 영업이익 13억원, 당기순이익 15억원으로 집계되었으며, 전년 동기 대비 각 9%, -52%, -33% 증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의 감소는 휴메딕스 제 2공장 준공에 따른 감가상각비용의 반영과 인력 확충 등으로 인한 비용 증가 때문인 것으로 분석됐다.


휴메딕스는 주력 품목인 히알루론산 필러 ‘엘라비에’의 안정적인 국내 매출 성장과 함께 중국 및 싱가포르, 이라크, 말레이시아 등 해외 진출 국가의 증가로 매출 상승세를 보였으며, ‘엘라비에 코스메틱’의 신제품 ‘엘라비에 더마 히알-솔루션 워터풀 선크림’과 ‘엘라비에 더마 앰플 3종’ 등의 판매 호조로 화장품 사업부문에서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신성장 동력인 원료 의약품도 안정적인 매출 신장을 이룬 것으로 나타났다.


휴메딕스는 ‘엘라비에 코스메틱’ 브랜드 런칭 이래, 꾸준한 성장을 보이고 있는 화장품 사업부문에서 신제품 출시 및 오프라인 유통망 확대 등 적극적인 마케팅을 통해 더 큰 성장을 도모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올해 하반기부터 히알루론산 기반 의 1회 제형 골관절염치료제 ‘휴미아주’와 PDRN 주사제 ‘리비탈렉스주’의 국내 출시에 따른 안정적인 매출 성장 기반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자회사 ‘파나시’의 ‘더마샤인 밸런스’와 ‘더마샤인 프로’, ‘더마 아크네’ 등 해외 진출을 추진 중인 의료기기 사업에서도 올해부터 뚜렷한 성과가 나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특히, ‘더마샤인 밸런스’는 지난해 말 유럽 CE 인증과 호주 TGA 인증을 획득해 올해 상반기 유럽, 호주 시장 진출을 추진 중이며, 곧 중국 CFDA 허가도 취득해 중국 에스테틱 시장에서 이미 유통되고 있는 '엘라비에' 필러와 함께 관련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휴메딕스 제 2공장은 초기 투자 비용 발생이 불가피 했지만, 바이알과 앰플, 프리필드 등 주사제 전 제형을 커버할 수 있는 최첨단 cGMP급 설비를 갖추고 있어 자사의 다양한 주사제를 세계 시장에 원활히 공급하는 생산기지로 활용함과 동시에, 글로벌 CMO 사업 확대의 발판으로 삼겠다는 계획이다.


휴메딕스 정구완 대표는 “기존 주력 분야였던 히알루론산 기반의 필러와 골관절염 치료제, 화장품에 이어, 재생 의학 및 미용 분야에서 활용 가치가 높은 ‘PDRN’을 확보함으로써 휴메딕스의 중장기적 미래 성장 기반을 구축했다. 기존 주력 분야와 연계해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다양한 PDRN 제품을 개발해 지속적인 매출 증대를 이뤄내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배너

배너
식약처,비브리오균 등 여름철 오염우려 수산물 안전관리 강화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오는 5월 17일부터 10월 31일까지 17개 지방자지단체와 함께 수산물 위·공판장, 유통·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지도·점검 및 어패류 수거·검사 등을 실시한다. 점검은 기후변화 등으로 비브리오패혈증균(Vibrio vulnificus) 검출 시기가 점차 빨라지고 콜레라 환자가 재출현하고 있어 ‘비브리오패혈증균 예측시스템’을 활용한 비브리오균 오염우려 수산물에 대한 선제적 안전관리다.. 올해 수산물 안전관리 주요 내용은 ▲유통·판매, 생산단계별 비브리오균 검사강화 ▲바닷가 횟집, 수산시장 등 비브리오균 현장신속검사 및 특별점검 ▲비브리오패혈증균 감염 예방 홍보 등이다. 유통·판매 단계에서는 6개 지방식약청과 17개 시·도가 합동으로 5월 17일부터 10월 31일까지 수산물 위·공판장 및 유통·판매업소에 대한 지도·점검과 어패류 수거·검사를 실시한다. 특히 여름철 국민들이 많이 찾는 해수욕장과 항·포구 주변 횟집(센터) 및 수산시장 등을 대상으로 오는 6월 18일부터 2개월간 비브리오균 현장신속검사와 특별점검 등 식중독 사전예방 관리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식중독 신속검사 차량을 권역별로 순환 배치하여 횟집 등에서 판매되고 있는 수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