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5 (목)

  • -동두천 21.9℃
  • -강릉 19.9℃
  • 서울 23.5℃
  • 흐림대전 23.8℃
  • 대구 22.0℃
  • 울산 21.9℃
  • 흐림광주 23.6℃
  • 부산 22.6℃
  • -고창 22.9℃
  • 박무제주 23.6℃
  • -강화 21.9℃
  • -보은 22.4℃
  • -금산 22.4℃
  • -강진군 23.4℃
  • -경주시 21.4℃
  • -거제 23.5℃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블록체인 기업 뱅코, ‘퍼플카드’와 ‘뱅코인’ 기반 암호화폐 거래소 '보라빛' 오픈

블록체인 핀테크 전문기업 뱅코(대표 하영섭)는 ‘퍼플카드’와 ‘뱅코인’으로 차별화된 암호화폐 거래소 ‘보라빛(www.borabit.com)을 오픈한다고 5일 밝혔다.



‘퍼플카드’는 NFC를 지원하며 IC칩을 내장한 카드형 하드웨어 콜드월렛으로, 암호화폐를 인증 받은 CC Eal 5+ 및 kCMVP 전용보안칩 SE 안에 안전하게 보관하고 칩 내에서 서명을 할 수 있는 카드이다. 특히 카드 분실 및 침해 시 복구 시트(Recovery Sheet)를 통하지 않고도 안전하게 지갑을 복구할 수 있는 높은 안정성과 편리성을 제공한다.



또한 ‘뱅코인’은 암호화폐 거래소 보라빛의 전용 토큰으로, ERC-20을 기반으로 하며 뱅코가 서비스 하는 암호화폐 거래소 ‘보라빛’에서 암호화폐 매매, 거래수수료 할인과 같은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신규 코인 상장 투표 및 뱅코인을 통해 ICO에 참여할 수도 있다. 아울러, ‘뱅코인’을 보유하기만 해도 1년에 4차례 암호화폐 거래소 보라빛의 수익금을 배당 받을 수 있다.



‘퍼플카드’와 ‘뱅코인’은 지난달 21일 코엑스에서 진행된 ‘Bit!Forum 2018 서머’에서 처음 소개돼 참석자들의 주목을 받기도 했다.



뱅코의 강대구 부사장 겸 CTO는 “퍼플카드로 암호화폐의 실물경제 진입 장벽을 허물어 나갈 것”이라며 “전국의 ATM 기계에서 퍼플카드로 암호화폐를 현금으로 인출하고, 병원, 학원, 마트 등에서 신용카드처럼 사용하게 될 것”이고 설명했다. 또한, “자체 코인을 보유하고 있는 거래소는 많지 않기 때문에 이용자들은 ‘뱅코인’을 통해 차별화된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블록체인 핀테크 전문기업 뱅코는 블록체인 원천기술인 ‘뱅코체인’을 개발해 다양한 산업에 적용하고 있으며, 해킹에 안전하고 대용량 트래픽에 대응하는 거래소 ‘보라빛’을 오픈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간호사,2030년 최대 15만명 이상 부족...비활동 간호사 활용방안 모색해야 지방·중소병원의 심각한 간호인력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정책토론회가 4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개최됐다.바른미래당 최도자 의원과 보건의료혁신포럼이 공동 주최한 이번 토론회는 간호등급제 시행 20년과 지방·중소병원이 겪고 있는 간호인력 문제를 주제로 발제와 토론이 진행됐다. 토론회에는 김동철 바른미래당 비상대책위원장을 비롯하여, 김관영 원내대표, 주승용, 이혜훈, 김규환, 신용현, 김삼화 의원 등이 참석하였다. 김동철 비상대책위원장은 축사를 통하여 의료 취약지역 문제 해결이 지역사회 격차해소를 위해 필요한 내용이라 강조하였고, 김관영 원내대표는 간호인력의 낮은 처우수준을 개선하기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주승용 의원은 축사에서 적정 간호인력 확보가 간호사 인권보호와 환자안전을 위해 중요하다고 지적하였다. 이혜훈 의원은 고민보다 실천이 필요한 때라고 주장하며 문제해결을 위해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으며, 김규환 의원은 복지위를 1순위로 적어냈다며 문제해결을 위해 함께 힘을 모으겠다고 강조하였다. 첫 발제자인 오영호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연구위원은 ‘2030년 간호사인력 수급전망과 개선방향’을 주제로 2030년 최대 15만명 이상의 간호사 부족이 예상된다고 발표했

배너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한국발명진흥회 업무협약 체결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사장 김동연)은 7월 4일(수)에 휘닉스 제주 섭지코지 아일랜드볼룸에서 한국발명진흥회(회장 구자열)와 양 기관 유기적인 협조체계 구축을 통해 기술 및 사업성이 우수한 기업을 발굴하고, 발굴된 기업에 대한 지식재산권(기술 포함) 이전을 촉진하여 국가 산업 및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하기 위한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제약·바이오헬스산업 분야 산학연벤처스타트업 온오프라인 국내 최대 규모의 기술거래 장인 인터비즈 바이오 파트너링&투자포럼의 개회식과 병행하여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및 한국발명진흥회 관계자와 행사 참가자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주요 협약내용은 기술성 및 사업성이 우수한 기업 발굴을 위한 업무 협력, 지식재산권을 활용한 사업화 지원을 위한 아이디어 및 관련 정보 공유, 조합 지원기업을 위한 기술이전 협력, 사업 홍보를 위한 양 기관 간 네트워크 상호 공유 및 활용, 업무협력에 필요한 정보 제공 및 인력 교류 등이다. 한편 한국발명진흥회는 특허청 산하의 지식재산전문 공공기관으로서 발명진흥사업을 체계적·효율적으로 추진하고 발명가의 이익증진을 도모함으로써 국내 지식재산사업을 보호·육성하여 국가경쟁력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