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8 (일)

  • -동두천 17.3℃
  • -강릉 16.6℃
  • 구름많음서울 18.2℃
  • 구름많음대전 19.0℃
  • 흐림대구 17.7℃
  • 흐림울산 17.6℃
  • 구름많음광주 21.9℃
  • 흐림부산 18.3℃
  • -고창 21.9℃
  • 제주 19.9℃
  • -강화 17.3℃
  • -보은 18.4℃
  • -금산 17.8℃
  • -강진군 21.3℃
  • -경주시 17.0℃
  • -거제 19.7℃
기상청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

기능성 원료 인정 활성화를 위한 인정 심사 개선

식약처,「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및 기준·규격 인정에 관한 규정」 개정고시(안) 행정예고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기능성 원료 인정 심사 시 기능(지표) 성분 함량 자료를 모든 제조단계별로 제출하도록 했던 것을 성분 함량변화가 있을 수 있는 주요 제조단계(추출, 여과, 농축 등)에 한해 제출하도록 개선하는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및 기준·규격 인정에 관한 규정」 개정안을 7월 6일 행정예고 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개정안은 안전성자료 제출 범위에 섭취 근거자료로 일상적(25년 이상) 사용 자료와 섭취량 평가 근거자료로 국내에서 식품으로 최근 5년간 유통‧판매된 자료를 추가하여 제출 자료를 명확히 하였다.


식약처는 이번 개정안이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인정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능성 원료 인정 심사에 필요한 제출 자료를 합리적이고 과학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아파도 너무 아픈 요로결석, 물만 많이 마셔도 예방할 수 있어 갑작스러운 옆구리 통증이 발생하면서 구역질이나 구토 등으로 응급실에 내원하는 환자 중 많은 질환이 요로결석이다. 출산의 고통과 비견된다는 요로결석은 특히 여름철에 발병환자가 많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2016년도 월별 진료인원)에 따르면 7월~9월 요로결석 진료인원이 가장 많았고, 특히 8월에는 최고인원인 43,837명을 기록했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비뇨의학과 이동환 교수는 “여름철 요로결석이 많이 발생하는 원인은 더위로 땀의 배출이 늘어나면서 몸에 수분이 부족해지는 상황이 자주 발생하는데 이때 소변이 농축되어 결석(돌)의 생성이 용이해지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요로결석은 소변이 만들어져 몸 밖으로 배출되는 통로인 신장, 요관, 방광 등의 요로에 돌이 생기는 질환이다. 보통 사람이 일생을 살면서 발생할 확률은 10% 정도로 알려져 있고 남자가 여자보다 약 2배 더 잘 발생한다. 요로결석은 극심한 옆구리 통증이 가장 흔한 증상이다. 이외에도 속이 안 좋고 구토를 동반하기도 한다. 혈뇨가 발생할 수 있으며 전에 없던 빈뇨, 잔뇨감 등이 나타나기도 한다. 요로결석은 대부분 X-ray 복부촬영으로 확인이 가능하다. 확진을 위한 복부초음파, 경정맥 요로조영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