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1 (수)

  • -동두천 24.2℃
  • -강릉 19.4℃
  • 서울 25.1℃
  • 대전 25.3℃
  • 구름조금대구 25.0℃
  • 구름많음울산 26.5℃
  • 구름조금광주 27.9℃
  • 구름많음부산 25.9℃
  • -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9.0℃
  • -강화 24.6℃
  • -보은 25.5℃
  • -금산 24.4℃
  • -강진군 27.6℃
  • -경주시 23.8℃
  • -거제 26.5℃
기상청 제공

경희대치과병원 교정과 안효원 교수팀, 내구성‧항균성 높인 투명 교정장치 연구 성공

열가소성 수지에 나노박막을 접목한 세계 최초 시도

경희대학교치과병원 교정과 안효원 교수팀(공동연구: 연세대학교 화공생명공학과 홍진기 교수)이 가철성 투명 교정장치의 내구성과 항균성을 높이는 연구에 성공했다.


가철성 투명 교정장치는 환자 스스로 장착과 제거가 가능한 탈부착식 장치이다. 눈에 보이지 않는 심미적 우수성으로 교정 영역에서 유지 및 교정 용도로 널리 사용되고 있다. 제작 원리는 열가소성 시트에 고온, 고압을 가해 제작한다. 단, 열가소성 수지가 갖는 재료의 한계로 쉽게 깨지거나 마모되고, 표면에 박테리아나 플라크가 쌓여 충치‧치주질환을 유발하는 단점이 존재한다.


안효원 교수팀은 이러한 열가소성 수지의 한계를 개선하는 연구를 시행했다. 연구팀은 가장 많이 사용되는 열가소성 수지(폴리에틸렌 테리프탈레이트 글리콜(PETG) 시트)에 카르복실메틸 셀룰로오스와 키토산 나노 필름을 덧대는 적층방식을 적용했다. 연구결과, 기존 시트에 비해 박테리아 성장이 75% 감소되었고, 다양한 조건 속에서 내구성은 높아졌다. 


안효원 교수는 “이번 연구는 열가소성 수지 상에 나노박막을 접목한 최초의 시도”라며 “향후, 교정영역 뿐만 아니라 마우스 가드, 이갈이 장치 등 치과 전 영역에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해당 연구는 미국 화학회(ACS)가 발행하는 화학소재 분야 최우수 저널인 ‘ACS: Applide Materials & Interfaces'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IF 7.5)



배너

배너
최도자 의원, 영아전담보육 발전방향 모색 세미나 및 동화대회 개최 최도자 의원(바른미래당)이 주최하고 전국영아전담어린이집연합회(회장 김성대)가 주관하는‘영아보육의 진단과 발전방향 모색을 위한 세미나 및 제13회 전국영아전담동화대회’가7월11일(수)오후1시30분 국회헌정기념관 대강당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개회식 후 영아보육 세미나와 동화대회 순서로 일정이 진행된다. ‘영아보육의 진단과 발전방안’을 주제로 협성대학교 아동보육학과 김익균 교수가 세미나 발제를 한다.발제자는 저출산 시대에 영아전담어린이집의 역할을 진단하고 보육환경 개선과 부모들이 편안하게 영아전담어린이집을 이용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어 열리는 영아전담어린이집 동화대회는 교사들의 다양한 성대 묘사와 구연을 통해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고 창의력 발달을 도모할 목적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다.전국에서 시도별로1명의 보육교사가 참가해 선의의 경쟁을 통해 교사의 자질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대상과 금상,은상,동상,장려상이 시상되며 대상1명에게는 우수교사 해외연수비용이 지원된다. 이번 행사를 주최하는 최도자 의원은“영아전담시설로서 전문적인 역할을 수행하도록 영아전담어린이집에 대한 정부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고,영아보육 활성화를 위

배너

발암물질 함유 의심 고혈압치료제에 대한 식약처의 대응...." 적절 했다" 발암물질 함유 의심 고혈압치료제 소동이 일단락 되어 지고 있는 가운데 식약처의 선제적 대응이 소비자들의 혼란을 야기 했다는 일부 지적도 없지 않았지만 전문가들은 오히려 소비자 보호를 위해 불가피한 측면을 들어 "적절했다"는 평가를 내놓고 있다. 식약처가 219개 품목에 대한 판매금지를 현지실사등을 통해 하루 만에104개 제품에 대해 판금을 해제하고 나머지 115개 저품에 대해선 이물질 함유 여부와 안전성 문제가 최종확인될때까지 판매금지를 유지키로 한것은 일부 소비자 혼란은 아쉬운면이 없지 않지만 '안전이 최선'이라는 가치에 비추어 볼때 타당한 정책 결정이었다는 것이다. 또 판금에서 하루만에 판매금지 해제가 된 104개 품목에 대한 신뢰도 추락를 지적하는 관련 업계의 주장에 대해서도 전문가들은 이해할수 있는 대목 이지만 큰틀에서 식약처의 결정은 정당했다는 것이다. 하루만에 현지조사등을 통해 일부 제품에 대해 판금을 해제한 것은 식약처가 소비자와 관련업계의 혼란을 부추기기 보다 혼란을 정리했다는 해석이 우세하다. 만의 하나 유럽등에서 관련 원료로 만든 고혈압치료제에 대해 판매금지를 단행했는데, 우리의 경우 강건너 불구경하는식으로 아무런 액션을 식약처가 취

경희대치과병원 교정과 안효원 교수팀, 내구성‧항균성 높인 투명 교정장치 연구 성공 경희대학교치과병원 교정과 안효원 교수팀(공동연구: 연세대학교 화공생명공학과 홍진기 교수)이 가철성 투명 교정장치의 내구성과 항균성을 높이는 연구에 성공했다. 가철성 투명 교정장치는 환자 스스로 장착과 제거가 가능한 탈부착식 장치이다. 눈에 보이지 않는 심미적 우수성으로 교정 영역에서 유지 및 교정 용도로 널리 사용되고 있다. 제작 원리는 열가소성 시트에 고온, 고압을 가해 제작한다. 단, 열가소성 수지가 갖는 재료의 한계로 쉽게 깨지거나 마모되고, 표면에 박테리아나 플라크가 쌓여 충치‧치주질환을 유발하는 단점이 존재한다. 안효원 교수팀은 이러한 열가소성 수지의 한계를 개선하는 연구를 시행했다. 연구팀은 가장 많이 사용되는 열가소성 수지(폴리에틸렌 테리프탈레이트 글리콜(PETG) 시트)에 카르복실메틸 셀룰로오스와 키토산 나노 필름을 덧대는 적층방식을 적용했다. 연구결과, 기존 시트에 비해 박테리아 성장이 75% 감소되었고, 다양한 조건 속에서 내구성은 높아졌다. 안효원 교수는 “이번 연구는 열가소성 수지 상에 나노박막을 접목한 최초의 시도”라며 “향후, 교정영역 뿐만 아니라 마우스 가드, 이갈이 장치 등 치과 전 영역에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