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0 (금)

  • 맑음동두천 34.7℃
  • 구름조금강릉 24.8℃
  • 구름조금서울 36.4℃
  • 구름조금대전 34.4℃
  • 구름많음대구 27.8℃
  • 흐림울산 26.1℃
  • 구름많음광주 34.4℃
  • 흐림부산 27.3℃
  • 맑음고창 31.9℃
  • 맑음제주 31.4℃
  • 맑음강화 32.9℃
  • 구름조금보은 32.7℃
  • 구름조금금산 33.3℃
  • 구름많음강진군 30.5℃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많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40대 여성을 위협하는 ‘유방암’...조기발견 중요

고대 구로병원 유방내분비외과 우상욱 교수, 0기 5년 생존율이 98%, 4기 4% 불과

유방암은 세계 전체 여성암의 25.2%를 차지하는 여성암 중 최다 발생률을 보이는 암이다. 우리나라 여성 유방암 환자 수는 2015년 기준 19,142명으로 1999년 5,703명에 비해 지난 15년간 무려 4배 가까이 증가했다.


특히, 미국과 유럽 등 구미지역의 암 발병률이 감소하는 반면 우리나라 유방암 발병률은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으며, 다른 아시아 국가인 일본에 비해서도 높은 발생률을 보이고 있다.


무엇보다 2015년 여성 유방암 환자 연령을 분석한 결과를 보면, 40대가 6,556명으로 모든 연령대를 통틀어 가장 많았고, 이어서 50대와 60대 순으로 환자가 많았다. 또한, 50대의 환자수가 점차 증가하고 있어 유방암에 대한 중년 여성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중년여성이라면 누구나 조심해야할 유방암. 유방암을 피할 수 있는 4가지 키워드로 건강한 유방을 지켜보자.


[비타민D]
비타민D는 유방암 환자의 생존율을 높인다. 미국에서 유방암 환자 9,82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대규모 연구에 따르면, 비타민D 농도가 낮으면 암의 진행이 빠르고 사망률 역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혈중 비타민D가 높은 유방암 환자들이 낮은 환자들보다 생존율이 2배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폐경 전 여성은 비타민D의 연관성이 더욱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비타민D는 대사물질이 적극적인 세포분열을 멈추게 하는 단백질을 활성화시켜 세포 간 의사소통을 높여서 유방암 환자의 사망률을 낮추는데 도움을 준다. 비타민 D는 햇빛을 받기만 해도 체내에서 저절로 생성되어 면역력을 강화시켜주며, 계란 노른자, 등푸른 생선, 우유 등에 많이 함유되어 있다.


[10]
대부분의 암은 치료한지 5년이 지나면 완치된 것으로 간주한다. 유방암 역시 국소 재발의 80~90%가 처음 치료 후 5년 이내에 나타나기 때문에 5년이 지나면 어느 정도 치료가 완료되었다고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4명 중 1명꼴로 10년 후에도 재발하고 간혹 첫 수술 후 15~20년 만에 발생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유방암은 완치라는 표현을 쓰지 않는다.


유방암 환자는 외과적 수술과 항암화학치료 및 방사선 치료를 마친 후 정기적으로 재발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추적검사를 시행하는데, 유방암 생존자의 경우 수술한 유방 및 림프절의 국소재발, 폐, 간, 뼈, 중추신경계 등에 전이로 인한 전신 재발이 가능하다. 또한, 치료를 한 유방의 반대편에 발생하는 2차적인 원발암이 발병할 위험이 정상인보다 높기 때문에 주의해야한다.


특히, 유방암 치료의 일부로 방사선 치료를 받은 환자에게는 폐암, 육종암 등이 발생할 확률이 높으며, 이는 치료 후 10년이 지나서도 충분히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암 예방을 위해 지속적인 검진과 건강한 생활습관을 유지해야 한다. 전문가들 역시 초기 유방암 치료 이후에 5년이 지나 별다른 증상이 없더라도 지속적으로 정기검사를 받을 것을 권한다.


고대 구로병원 유방내분비외과 우상욱 교수는 “우리나라 유방암의 최근 5년 상대생존율*은 91.3% 로 미국 89.2%, 캐나다 88%, 일본 89.1% 등과 비교해 월등히 높을 뿐만 아니라, 지속적으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며 “유방암이 발병했다고 걱정하기 보다는 전문의와 상의하여 적극적으로 치료하면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상대생존율 : 암 이외의 원인으로 사망할 경우의 효과를 보정한 생존율


[에스트로겐]
여성 호르몬인 에스트로겐 노출기간이 길어질수록 유방암 위험은 높아진다. 이른 초경 · 늦은 폐경으로 생리기간이 길어지거나, 출산을 하지 않거나, 30세 이상 고령출산, 모유수유를 하지 않은 경우 모두 유방암 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반대로, 자녀가 한명 늘어날 때마다 유방암 발생 위험이 7%씩 감소하며, 3명 이상의 자녀를 둔 경우나 폐경이 지나고 2명 이상의 자녀가 있다면 유방임 위험이 30%이상 줄어든다. 모유수유의 경우에도 1년간 모유를 먹인 여성은 그렇지 않은 여성에 비해 유방암 발생비율이 평균 32%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멍울]
멍울은 유방암을 의심할 수 있는 가장 간단하고 대표적인 증상이다. 유방암은 초기에는 뚜렷한 전조증상이 없어 알아차리기 어려운 질병 중 하나인데, 주로 초기에는 통증이 없이 혹이 만져진다.


유방에 멍울이 만져지는 증상은 유방암의 증상의 70%를 차지하며, 유방암으로 인한 멍울은 단단하고 불규칙한 모양을 가지고 있다.  대부분의 유방암 환자들이 유방에서 혹이 만져져서 병원을 찾는 경우가 많은 만큼 한 달에 한번 정기적인 유방암 자가 검진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고대 구로병원 유방내분비외과 우상욱 교수는 “유방암은 조기에 발견할수록 완치율이 높다. 0기의 경우에는 5년 생존율이 98%를 넘지만, 4기의 경우에는 4%정도밖에 되지 않는다. 때문에 증상이 없을 때에도 주기적으로 자가진단을 하고 정기검진을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30세 이후에는 매월 유방 자가검진을 하고, 35세 이후에는 2년마다 병원에서 의사를 통한 검진, 40세 이후에는 1~2년마다 의사의 진찰과 유방촬영을 할 것을 추천한다”고 강조했다.


<유방암 자가진단법>

우선 생리 뒤 5일 전후에 거울 앞에 서서 유방의 전체적인 윤곽, 좌우 대칭여부, 유두와 피부함몰여부를 살핀다. 그리고 양손을 올려 유방의 피부를 팽팽하게 한 뒤 피부 함몰 여부를 다시 한 번 관찰한다.


 왼손을 어깨 위로 올린 뒤 오른쪽 가운데 세 손가락의 끝을 모아 유방 바깥에서부터 시계방향으로 원형을 그리며 유두를 향해 천천히 들어오면서 만져보고 유두를 짜면서 분비물이 있는지 만져보는 방법이다.


 겨드랑이에도 멍울이 잡히는지 확인해봐야 한다. 마지막으로 누워서도 다시 한 번 같은 방법으로 검진한다.



배너

배너
식약처,스마트 헬스케어 전략 보고서 발간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개인 건강관리와 맞춤치료를 위하여 사용하는 스마트 헬스케어 제품, 서비스 등에 대한 국내외 시장 현황과 추진 전략 등을 안내하는 전략 보고서를 발간한다고 밝혔다. 스마트 헬스케어는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등 첨단 기술이 접목되어 혈압·맥박·스트레스 등을 언제 어디서나 측정할 수 있는 것으로 개인 건강관리가 가능하며, 인구 고령화, 만성 질환자 증가 등으로 늘어날 의료비를 절감하는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번 보고서는 스마트 헬스케어 제품과 서비스 등이 개발됨에 따라 관련 의료기기 연구·개발에 예측·활용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하여 마련하였다. 주요 내용은 스마트 헬스케어를 5개 분야(스마트 헬스케어 기기,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 스마트 헬스케어 인프라, 인공지능 의료기기, 의료 3D 프린팅)로 나누어 각 분야별 기술 개발 현황, 표준화 현황, 전략 방향 등이다. 기술 개발 현황으로는 심박수·칼로리 등을 측정하는 반지 형태 제품, 손목에 착용하는 혈압계, 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하여 혈당·체온 등을 측정·관리하는 제품 등이 있다. 식약처는 이번 보고서를 통해 의료기기업체, 연구‧개발자 등이 의료기기

배너

한국애브비, 10일 임직원 자녀와 함께하는 제 8회 ‘사이언스 데이’ 개최 한국애브비(대표이사 류홍기)가 10일 서울 삼성동 본사에서 미래 과학 꿈나무 임직원 자녀를 초청해, '패밀리 사이언스 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여름방학 시즌인 매년 8월 둘째 주 금요일 애브비 패밀리 데이에 개최하는 한국애브비 사이언스 데이는 애브비의 대표적인 가족 친화 프로그램으로 올해 8회째 지속돼 왔다. 이날 행사는 자녀를 회사로 초대해 코딩 블록 체험과 아크원자로 만들기, LED 탱탱볼 만들기, 팝콘 만들기 등 다양한 과학 실험과 만들기를 가족이 함께 체험하며 과학 원리를 배웠다. 창의력 학습을 위해 진행된 코딩 블록 체험에서는 아이들이 직접 만든 블록에 컴퓨터 언어를 명령화하여 로봇을 움직이기도 하고 코드를 직접 짜보기도 했다. 또한, 영화 아이언맨의 손에서 나오는 불꽃인 아크원자로가 생성되는 과정도 배우고 만들어보는 과학 수업도 진행됐다. 이 밖에도 폴리비닐알코올과 붕사의 반응 성질을 이용해 튕기면 불빛이 나오는 LED 탱탱볼 만들기, 옥수수를 가열해서 팝콘 만들기 등 아이들의 흥미를 자극할만한 다채로운 과학 프로그램 체험 기회를 가졌다. 고학년 자녀들을 위해 과학을 기반으로 하는 직업 중 하나인 제약 의사에 대해 소개하는 과학 관련 진로 탐색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