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17.5℃
  • 구름조금강릉 16.6℃
  • 흐림서울 20.4℃
  • 대전 20.3℃
  • 대구 20.9℃
  • 울산 21.6℃
  • 흐림광주 19.9℃
  • 부산 20.9℃
  • 흐림고창 20.2℃
  • 박무제주 23.1℃
  • 흐림강화 19.7℃
  • 흐림보은 17.7℃
  • 흐림금산 18.5℃
  • 흐림강진군 21.2℃
  • 흐림경주시 20.8℃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올루미언트 4mg+MTX 병용요법, 아달리무맙+MTX 병용요법 보다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에 효과적"

경희의대 류마티스내과 홍승재 교수, 비교 임상결과 발표

한국릴리(대표: 폴 헨리 휴버스)는 지난 12일 서울에서 국내 류마티스 분야 석학들이 참여한 가운데 릴리의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 ‘올루미언트(성분명: 바리시티닙) 론칭 심포지엄’을 성료했다고 밝혔다.


올루미언트 론칭 심포지엄에서는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 패러다임에 대한 최신 지견이 심도 있게 논의되었으며, 기존 치료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한 대안으로써 JAK1/2 억제제 ‘올루미언트’를 조명했다. 특히 메토트렉세이트(MTX)에 적절히 반응하지 않는 환자에서 아달리무맙+MTX 병용요법 대비 올루미언트+MTX 병용요법의 우월한 치료 효과 와 생물학적 항류마티스제(bDMARDs)에 적절히 반응하지 않는 환자에서 올루미언트 4mg 요법이 12주차에 유의한 임상적 개선을 보인 점에 이목이 집중됐다.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김호연내과 김호연 원장이 좌장을 맡았으며, 경희대학교 의과대학 류마티스내과 홍승재 교수가 ‘올루미언트+MTX는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에서 표준요법이라 불리는 아달리무맙+MTX와 어떻게 다른가’, 한양대학교 의과대학 류마티스내과 최찬범 교수가 ‘항TNF제제에 불충분한 반응을 보이는 류마티스관절염 환자에서의 올루미언트 연구결과’ 주제발표를 했다.


홍승재 교수는 MTX에 적절한 반응을 보이지 않는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를 대상으로 올루미언트 4mg+MTX 병용요법과 아달리무맙+MTX 병용요법을 비교한 RA-BEAM 임상연구 결과에 대해 발표했다.


홍 교수는 “올루미언트+MTX 병용요법은 12주차에 ACR20 달성 비율이 70%로, 아달리무맙+MTX 병용요법의 61%에 비해 유의하게 높았다”며, “12주차에 ‘C-반응성 단백질 질병 활성도 지수(DAS28-CRP)’ 평균 변화에 따른 유효성 평가에서도 베이스라인 대비 올루미언트 -2.24점, 아달리무맙 -1.95점으로 올루미언트가 더 우수한 효과를 보였고, 이러한 치료효과의 우월성은 52주의 연구기간 동안 유지됐다”고 말했다.


이어 최찬범 교수는 bDMARDs에 적절한 반응을 보이지 않는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RA-BEACON 임상연구 결과에 대해 소개했다. 최 교수는 “올루미언트 4mg 요법의 ACR20 달성률은 12주차에 55%를 기록한 반면, 위약의 경우 27%에 그쳐 올루미언트가 유의하게 높은 치료 효과를 보였다”며, “12주차에 ‘건강 평가 설문 장애지수(HAQ-DI)’ 점수 및 DAS28-CRP 평가 결과 올루미언트가 위약 대비 우수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이날 좌장으로서 심포지엄을 주도한 김호연 원장은 “JAK1/2 억제제 올루미언트는 기존의 류마티스 관절염 표준치료인 MTX에 적절한 반응을 보이지 않는 환자들에게 유의한 치료 효과를 보였다. 그리고 MTX 병용요법에서 다른 약제에 비하여 더 우월한 치료효과가 보고되고 있다”며, “이는 향후 올루미언트가 국내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 패러다임의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 가능성을 보인 것으로, 류마티스 관절염 의료진과 환자들에게 고무적인 결과”라고 덧붙였다.


한국릴리 마케팅부 조은영 부사장은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의 새로운 패러다임에 대해 자유롭게 지견을 나누는 학술교류의 장으로서 올루미언트의 심포지엄을 진행하게 되어 영광이었다”며, “아달리무맙, MTX 등 기존 약제 대비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치료효과의 우월성을 확인하고, 1일 1회 복용으로 편의성을 개선한 올루미언트를 통해 의료진에게는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에 있어 차별화된 치료 대안을, 류마티스 관절염으로 가정과 일터에서 위축되어온 환자들에게는 개선된 치료 결과로 삶에 건강과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루미언트 관련 자세한 의학 정보는 보건 의료 전문가를 대상으로 한국릴리의 제품 및 관련 의학정보를 제공하는 릴리온(http://www.lillyon.co.kr) 사이트에서 얻을 수 있다.

배너

배너
국회 지구촌보건복지포럼,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 초청강연 국회의원 연구단체 `국회지구촌보건복지포럼'(대표 더불어민주당 전혜숙의원/서울 광진갑)은 9월 13일(목) 오전 국회 귀빈식당에서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을 초청해 조찬강연을 개최하고, 최근 대두되고 있는 복지 체계‘커뮤니티 케어(Community Care)’를 심도있게 다루었다. 국회지구촌보건복지포럼이 주최하고, 사단법인 지구촌보건복지(이사장 이광섭)가 주관한 이날 강연에서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은 장애인 복지, 만성질환 관리, 치매국가관리의 충분하고 실효성 있는 서비스를 위해 지역사회 돌봄, ‘커뮤니티 케어(Community Care)’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김용익 이사장은 “저소득층 대상, 최소한의 서비스를 당연시하지 말아야 한다”며, 복지서비스에 보편성과 실효성이 필요함을 강조했다. 또한 김 이사장은 커뮤니티 케어를 통해 아동, 장애인, 여성, 노인 등 인권보장, 여성의 돌봄노동 부담해소, 효과적인 보건복지서비스 제공, 보건복지인프라의 공공성 제고, 사회서비스 일자리 창출, 인구절벽시대에 생산가능인구의 실질적 확대 등의 기대효과를 낼 수 있다고 주장했다. 전혜숙 의원은 “고령화 저출산 시대, 그리고 더 나은 장애인 복지시대를 위해서는 지역사

배너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 ‘제3회 굿바이상처’ 성료 한국존슨앤드존슨메디칼이 지난 12일 대전 충남대학교병원 재활-관절염센터에서 진행한 ‘제3회 굿바이상처’ 행사가 유방암 환우와 가족 11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 방송인 이성미 씨가 사회를 맡았고, 충남대학교병원 외과 김제룡 교수가 오프닝에서 축하 인사를 건넸다. 1부 힐링클래스에는 이성미 씨가 유방암을 극복한 본인의 경험을 이야기 했고, 유방암 환우 대표로 활동하면서 느낀 점을 공유했다. 이어 참석자들과 함께 유방암 환우들의 상처를 공유, 응원, 위로하며 모두가 힐링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2부 유방암 강연은 충남대학교병원 외과 이진선 교수가 진행했으며, 유방암 진단부터 수술까지, 유방암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을 강의했다. 마지막 3부에서는 충남대학교병원 성형외과 오상하 교수가 유방재건술과 유방암 환우의 아름다움에 대해 설명했다. 강연을 마친 뒤에는 진료실에서 미처 나누지 못했던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궁금한 질문을 현장에서 자유롭게 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었다. ‘굿바이상처’는 유방암 환우와 가족을 위한 교육 및 멘토링 프로그램이다. 행사가 서울이 아닌 지방에서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지난 4월 ‘굿바이상처’를 진행한 데 이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