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8 (금)

  • 맑음동두천 -14.7℃
  • 구름조금강릉 -9.8℃
  • 맑음서울 -13.9℃
  • 맑음대전 -11.1℃
  • 맑음대구 -8.4℃
  • 맑음울산 -7.2℃
  • 광주 -6.1℃
  • 맑음부산 -6.9℃
  • 흐림고창 -8.1℃
  • 제주 2.5℃
  • 맑음강화 -13.9℃
  • 맑음보은 -11.4℃
  • 흐림금산 -9.9℃
  • 구름많음강진군 -6.4℃
  • 맑음경주시 -8.2℃
  • 맑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전남대 인공지능의학연구회·인공지능의료기술 개발특성화사업단,심포지엄개최



전남대학교 인공지능의학연구회와 인공지능 의료기술 개발 특성화사업단(단장 송호천 핵의학과 교수)이 지난 20일 전남대학교 의과대학 덕재홀에서 인공지능 의료기술개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인공지능의 임상적용 및 정밀의료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심포지엄은 김병채 전남대병원 의생명연구원장을 비롯해 의료진과 관련 전문가 등 100여명이 참석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심포지엄은 총 3부로 나뉘어진 가운데 1부 ‘인공지능과 의료영상의 활용’, 2부 ‘인공지능 기술의 임상적용’, 3부 ‘인공지능과 정밀의료’라는 소주제로 진행됐다.


전남대병원 김태선 교수와 이재열 교수의 좌장으로 진행된 1부는 ▲3차원 영상기반 의료 시뮬레이션의 현재와 미래(문영래 조선대병원 교수) ▲의료 영상기반 수술로봇 연구개발 현황 및 미래(고경철 KAIST 교수) ▲뇌영상 기반 뇌질환 진단의 예측 모델 (석흥일 고려대 교수)에 대한 발표와 패널토론이 펼쳐졌다.


2부에서는 전남대병원 정명호 교수와 나명환 교수 좌장으로 ▲ 심혈관질환의 진단과 예후 예측을 위한 인공지능(권지훈 서울아산병원 교수) ▲ 음성인식 기술과 의료녹취 시장 현황(장명근, 셀바스AI) ▲인공지능 기반 헬스케어 솔루션 소개(남선이, SK 주식회사 C&C)라는 내용으로 진행됐다.


전남대병원 조정관 교수와 송호천 교수의 좌장으로 진행된 3부는 ▲ 인공지능 기반의 생체신호 분석과 활용 방안(주세경 서울아산병원 교수) ▲ 의료영상 인공지능의 최신동향(김민성 루닛) ▲ 정밀의료 패러다임 변화 속에 인공지능과 신약개발(김태순 신테카바이오) ▲ 정밀의료의 실현을 위한 기술과 사례(이한비, SAP Korea)에 대한 발표와 패널토론이 있었다.


이날 송호천 단장은 인사말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여 인공지능을 이용한 연구는 다양한 분야에서 이미 진행되어 왔고 빠른 속도로 발전하고 있다”면서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의료분야에서 진행되고 있는 국내·외 인공지능 기술의 최신 동향을 파악하고 많은 전문가와 함께 연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내년 2월부터 비뇨기․하복부 초음파 건강보험 확대 적용 내년 2월부터 비뇨기·하복부 초음파에 건강보험이 확대 적용된다.또 구순구개열(입술·입천장이 갈라지는 선천성 기형) 환자에 대한 구순열비 교정술 및 치아교정술에 건강보험이 적용된다. 이밖에 상급종합‧종합병원 2‧3인실 건강보험 적용(7.1일)의 후속 조치로 향후 병원의 2·3인실에 대해서도 건강보험 적용을 확대하고,신생아·소아 중환자실 인력가산 수가 개선 등 의료기관의 손실에 대한 적정 수가보상 방안을 실시한다. 또 환자가 적절한 의료기관에서 전문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진료 의뢰‧회송 시범사업을 개선할 계획이다.요양병원 수가체계 개편 작업 관련하여, 우선 환자안전, 의료질 향상, 지역사회 연계기능 강화와 관련된 수가부터 개선된다. 급성기 치료 후 충분한 기간 동안 집중재활치료를 받을 수 있는 (회복기) 재활의료기관 지정운영 시범사업의 경우 ‘19년 하반기까지 연장하고, 여기에 새로운 형태의 재활치료 수가 도입을 추진한다. 헌혈환급 예치금 인하에 따른 혈액수가를 개정하고,향후 5년여에 걸쳐 현행 건강보험 심사·평가체계를 ①환자 중심, ②의학적 타당성 중심, ③참여적 운영방식 중심, ④질 향상 중심의 가치 하에 단계적으로 개편한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