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2 (토)

  •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3.4℃
  • 연무서울 2.5℃
  • 박무대전 2.7℃
  • 대구 3.0℃
  • 울산 4.6℃
  • 박무광주 3.9℃
  • 부산 5.3℃
  • 구름많음고창 2.3℃
  • 제주 8.3℃
  • 구름많음강화 2.3℃
  • 흐림보은 1.6℃
  • 흐림금산 1.1℃
  • 흐림강진군 4.6℃
  • 흐림경주시 3.8℃
  • 흐림거제 5.4℃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서울대치과병원 , 이돈아 초대개인전 ‘행화만발’ 개최

회화, 영상작품, 라이트캔버스, 렌티큘러 등 다양한 작품 감상



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허성주)이 2층 갤러리 치유에서 2019년 첫 전시로 1월 11일부터 31일까지 전통 민화 속의 길상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는 이돈아(b. 1967) 작가의 초대 개인전 ‘행화만발 幸花滿發 - Fortune Flowers’을 개최한다.


작가는 이번 전시에서 회화작품과 함께 라이트 캔버스에 그린 미디어 작품, 판화 등 20여점을 선보인다. 전시 제목에서 보듯이 부귀영화를 상징하는 모란을 그린 ‘영화’ (榮華-Time and Space), 청아함과 고결함을 상징하며 귀한 자손을 기원하는 연꽃을 그린 ‘로터스’ (LOTUS-Time and Space) 등 행운을 가져다주는 화사한 꽃들이 병원 복도에 마련된 갤러리 치유를 장식한다.


이돈아의 회화작품은 세상을 바라보는 따뜻한 시선으로 소망하고 실현을 기원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차분하지만 하나의 주제를 향해 힘 있게 진행되는 그의 매체 작품에서는 희망찬 미래를 느낄 수 있다. 이번 전시에선 회화 외에 영상 작품, 렌티큘러, 라이트캔버스 작품을 두루 감상할 수 있다.


이돈아 작가는 “행운과 행복, 부귀영화를 상징하는 꽃 그림을 보면서 우울한 마음을 훌훌 털고 2019년 한해 내내 무탈과 건강을 기원하고, 행운을 가득 담아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허성주 병원장은 “2019년에도 계속해서 운영되는 갤러리 치유를 통해, 병원을 내원하시는 환자분들과 교직원 및 갤러리를 방문해 주시는 분들 모두가 밝고 따뜻한 기운을 받아 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울대치과병원의 갤러리치유는 병원을 방문하는 환자들에게는 마음의 치유를, 작가들에게는 일반 대중과 소통할 수 있는 전시공간을 제공하여 병원 내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자리 잡고 있다. 2017년 오픈하여 현재까지 20회 이상의 전시회를 개최했다.

배너

배너
대구지역 홍역환자 발생 심상치 않네...영·유아,의료종사자 등 9명 확진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최근 대구 소재 의료기관을 이용한 영‧유아 및 의료기관 종사자에서 홍역 환자가 잇달아 발생함에 따라 해외 유입 방지 및 전국 확산 방지를 위해, 홍역 표준예방접종 일정에 따른 어린이 예방접종, 국외 홍역 유행지역 여행 전 예방접종 이력을 확인하여 미 접종 시 예방접종 하기 및 개인위생수칙을 준수 등을 당부하였다. 2018년 12월 17일 대구시 첫 환자 발생이후 영‧유아 뿐 만 아니라 의료종사자에서도 추가 확진되어 현재까지 총 9명(1월 10일 기준)의 홍역환자가 발생하여 대구시 보건당국이 역학조사 및 접촉자 관리를 진행 중이다. 우리나라의 경우 어린이 홍역 예방접종률이(MMR 1차 97.8%, 2차 98.2%) 높은 상황이나 접종시기가 안 된 영아(12개월 미만), 면역력이 저하된 개인(고위험군)을 중심으로 유행이 확대 될 가능성이 있어, 홍역 감염으로부터 영유아 등을 보호하기 위해 어린이는 홍역 표준 접종일정에 따라 적기에 접종을 완료할 것을 당부하였다. 최근 유럽, 중국, 태국, 필리핀 등에서 홍역이 유행함에 따라 발생 지역 여행자 중 MMR 미접종자 및 면역력이 저하된 사람이 홍역에 감염되어 국내에서 소규모 유행사례가 발

배너


화순전남대병원 ‘소아암 완치잔치’ 웃음꽃 화순전남대학교병원(원장 정신)에 소아암 환아와 가족들, 의료진의 희망찬 웃음과 박수갈채가 울려퍼졌다. 지난 8일 병원내 대강당에서 ‘제18회 소아암·백혈병·희귀난치성 질환 완치잔치’가 열렸다. 정신 원장· 국훈 전남대어린이병원장(화순전남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 등 의료진들은 이날 35명의 환아들에게 일일이 완치메달을 걸어주었다. 정혜인 화순교육지원청 교육장, 최영준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광주전남지회장, 장승종 (사)사랑을 맺는 해피트리 사무총장 등도 참석, 완치 환아와 가족들에게 축하인사를 전했다. 마술공연· 완치환아 가족들의 장기자랑· 동물 캐릭터 옷을 입은 의료진들의 축하무대가 이어져 웃음꽃을 피웠다. 화순교육지원청에서 주최했던 환아들의 백일장 시상과 행운권 추첨도 있었다. ‘사랑을 맺는 해피트리’에서 완치 환아 김모군에게 장학금 50만원도 전달해 풍성함을 더했다. 급성림프구성백혈병으로 2년5개월간의 치료를 거쳐 이날 완치메달을 받은 최○○(12)양은 “입원·항암치료중 아프고 지칠 때마다 응원해주고 완치희망을 준 의료진과 부모님께 감사드린다”며 “원내의 ‘여미사랑병원학교’에서 수업도 계속 받을 수 있어 더욱 좋았다”고 완치사례담을 발표했다. 생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