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2 (화)

  • 흐림동두천 7.1℃
  • 구름조금강릉 10.4℃
  • 흐림서울 5.8℃
  • 박무대전 7.4℃
  • 맑음대구 12.1℃
  • 맑음울산 13.5℃
  • 박무광주 9.8℃
  • 맑음부산 12.4℃
  • 구름많음고창 10.6℃
  • 맑음제주 15.1℃
  • 구름많음강화 8.0℃
  • 흐림보은 7.3℃
  • 구름많음금산 9.2℃
  • 맑음강진군 10.8℃
  • 맑음경주시 13.6℃
  • 맑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전북대병원서 피아니스트 이봉기 재능기부 연주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 본관 1층 로비에서 12일 12시 30분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이봉기의 재능기부 연주회가 열린다.


11일 전북대병원에 따르면 환우들에게 정서적 안정을 선사하고 병원 구성원에게 소소한 문화생활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점심시간을 활용해 개최하는 ‘일상에 쉼표를 찍어주는 재능기부 피아노 연주회’에 피아니스트 이봉기가 참여한다.


‘일상에 쉼표를 찍어주는 재능기부 피아노 연주회’는 환우의 쾌유를 기원하며 전주수병원 이병호 원장이 전북대병원에 기부한 그랜드 피아노를 기부 취지에 맞게 활용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피아니스트 이봉기는 대한민국 음악상, 서울음악대상, 빛나는 익사시민대상, 러시아블라디보스톡 아시아 태평양 페스티벌 연주자상, 시베리아국립극장 최우수연주자상을 수상했다. 원광대, 한양대 대학원을 거쳐 독일퀼른국립음대를 졸업했고 전남대 부교수, 예인 음악예술고등학교 교장, 한국 최초 독일 D.A.A.D 장학금을 받고 도르트문트 국립음대 교환교수를 역임했다.


전북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최진희 실장으로부터 병원에서 준비 중인 재능기부 피아노 연주회의 취지를 들은 피아니스트 이봉기는 기꺼이 연주를 수락했고, 러시아 시베리아 국립극장 최우수 연주자상 수상 기념으로 준비한 우리나라 최초 50개 도시 순회피아노독주회의 일정을 전북대병원에서 시작하기로 결정했다.


그는 12일 전북대병원에서의 재능기부 연주를 시작으로 7월까지 이어지는 전국 순회공연 대장정을 이어갈 예정이다.


피아니스트 이봉기는 “환우의 쾌유를 기원하며 피아노가 기부된 사연과 또 그 취지를 아름답게 살리기 위해 재능기부 연주회를 마련했다는 아름다운 이야기를 듣고 마침 시작되는 전국 순회공연 연주를 전북대병원에서 하기로 마음 먹었다”며 “이번 작은 연주회가 환우와 가족들에게 위안이 된다면 그것으로 충분히 연주의 가치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식약처,유통기한 변조‧판매한 수입식품판매업자 구속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잼, 파스타 제품 등을 수입한 뒤 상습적으로 유통기한을 변조하여 인터넷 쇼핑몰 등에서 판매해 온 수입식품판매업체인 베스트글로벌푸드 대표 김모씨(남, 55세)를 「식품위생법」 및 「수입식품안전관리특별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수사 결과, 김모씨는 유통기한이 경과한 ‘스파게티니 N.2’, ‘스머커즈 딸기쨈’ 등 6개 제품의 유통기한 표시를 최대 3년 2개월까지 늘려 변조한 뒤 인터넷 쇼핑몰 ‘쿠팡’ 등에서 시가 3억 원 어치의 위 제품을 버젓이 유통‧판매하면서 소비자를 속여 부당이득을 취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또한 수사과정에서 유통기한을 늘려 판매할 목적으로 보관 중인 ‘스머커즈 딸기잼’ 등 9개 제품(유통기한 1년 10개월이 경과한 9개 제품, 약 5톤)을 확인하고, 해당 제품 전량을 압류 및 폐기 조치하였다. 김모씨는 인터넷 쇼핑몰에서 유통·판매되는 제품은 소비자들이 제품 상태나 표시사항을 직접 확인하고 선택할 수 없다는 점을 교묘히 이용하여, ‘신나’ 등을 이용해 유통기한 표시를 지우고, 화장품에 찍는 고가의 라벨기로 유통기한을 새로 찍는 등 상습적으로 유통기한을 변조한 것으로 드러났다. 식약처는 소비자를 속여 부

배너
배너

국제약품, 미세먼지 타도 나서...제약회사 최초 마스크 생산라인 자동화 설비 구축 국제약품(대표이사 남태훈, 안재만)이 미세먼지와 황사 등으로부터 호흡기를 보호할 수 있는 ‘국제약품 황사방역용 마스크’ KF94와 KF80 2종을 지난 3월 6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허가를 받아 출시했다. 국제약품 메디마스크는 한 유통업체로부터 년 500만장 선 주문과 함께 기타 업체들로부터 OEM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이에, 황사마스크를 총괄 지휘하고 있는 기획조정 본부장인 김성규 상무는 “미세먼지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지고 있어, 이미 년 생산량을 넘어설 것으로 보고, 마스크 생산 공장 부지를 확보하여 생산시설 확대를 진행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국제약품이 이번에 출시한 황사 마스크는 ‘메디마스크’로 브랜드네임을 정해 제약회사 이미지를 강조했고, 또한 생산시설도 의약품을 생산하는 안산공장에 설치하여 생산과 포장라인을 자동화로 생산부터 미세먼지 등 오염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는 설비를 갖추고 있어 보다 안전한 제품으로 평가된다. 국제약품의 ‘메디마스크’는 4중 고효율 필터 부직포 구조로 황사와 같은 미세먼지 방어에 적합하며, 천 마스크에 비해 황사먼지와 도심 속 미세먼지 차단력이 높아, 호흡기 질환 예방에 효과적이며 무게가 가벼워 착용감이 일반 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