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4 (목)

  • 맑음동두천 -5.0℃
  • 맑음강릉 1.6℃
  • 맑음서울 -1.4℃
  • 구름조금대전 -2.5℃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1.0℃
  • 구름조금광주 0.3℃
  • 구름조금부산 2.8℃
  • 맑음고창 -3.1℃
  • 구름많음제주 7.6℃
  • 맑음강화 -4.2℃
  • 맑음보은 -5.4℃
  • 맑음금산 -6.1℃
  • 구름많음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0.7℃
  • 구름많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전남대병원 국내외 의료봉사 활발

최근 3년간 매년 평균 40회 시행...사랑나눔의료봉사단 최근 3년간 총 119회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이삼용)이 지난 3년간 매년 약 40회의 국내·외 의료봉사를 시행하며 활발한 공공의료활동을 펼치고 있다.


전남대학교 공공보건의료사업실(실장 신준호 교수)은 병원 의료봉사단체인 사랑나눔의료봉사단이 출범 첫 해인 2016년부터 3년간 총 119회(2016년 30회, 2017년 60회, 2018년 29회)의 의료봉사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중 국내에서는 장애인·노숙인·외국인근로자·다문화가정 등 정상적인 의료혜택을 받지 못하는 사회복지시설과 저소득계층을 대상으로 109회 실시했다.


또 국외에선 캄보디아·방글라데시·우즈베키스탄 등 의료환경이 열악한 아시아권 국가 3개국에서 10차례의 봉사활동을 가졌다.


이로써 전남대병원은 매년 약 40회에 달하는 의료봉사를 통해 공공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했으며, 지난해 보건복지부의 공공보건의료계획 시행결과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에 선정돼 그 공로를 인정받기도 했다.


또 봉사단의 의료서비스를 받은 지역민과 해외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어 국내외에서 전남대병원의 위상과 이미지 제고에도 큰 힘이 됐다.


한편 사랑나눔의료봉사단은 지속적인 의료봉사활동으로 지역민의 건강증진에 힘쓰고, 사랑나눔을 실천함으로써 건강한 사회를 조성하고자 지난 2016년 출범했다.


특히 재난이나 대형사고 발생으로 전문적인 의료지원을 필요로 할 때 보다 신속하고 체계적인 의료봉사를 펼치기 위해 구성했으며, 현재는 단장인 병원장을 비롯해 단원은 총 300여명에 달한다.


이삼용 병원장은 “전남대병원이 공공의료기관이자 지역거점병원으로서 사회적 소외계층에 대한 의료서비스는 반드시 수행해야할 업무이다” 면서 “앞으로도 의료혜택을 제대로 받지 못하는 어려운 이웃과 해외주민을 대상으로 더욱 활발한 봉사활동을 펼쳐 가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한국유씨비제약, ‘시드 베어’ 인형 판매 및 바자회 수익 구세군 두리홈 기부 지난 12일, 한국유씨비제약(대표이사 임지연)이 질환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도모하기 위해 개발한 희망 캐릭터 ‘시드 베어’ 인형의 사내 판매 수익과 자선바자회로 조성한 기금을 ‘구세군 두리홈’(원장 추남숙)에 입소한 비혼모 가정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활동은 한국유씨비제약이 사회 각계각층에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그들의 꿈을 응원한다는 취지로 비혼모와 아기들을 응원하기 위해 진행되었다. 이를 위해 한국유씨비제약은 지난해 개발한 ‘시드 베어’ 캐릭터를 활용해 애착인형을 제작했다. 시드 베어는 ‘꿈을 담은 씨앗’을 심는 곰의 이미지를 형상화 한 캐릭터로, 환자와 환자 가족들이 자신의 질환을 희망적인 시각으로 바라볼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제작되었다. 캐릭터 개발 과정에는 인기 작가 ‘버라이어티 숨’이 참여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제작된 인형 200개는 지난 1월 구세군 두리홈에 입소한 엄마와 아기에게 1차 전달되었으며, 한국유씨비제약 임직원들은 별도의 사내 바자회를 준비해 홀로 아기를 키우는 비혼모들의 삶과 아기들이 자라면서 키워 나갈 꿈을 응원하는 마음을 보탰다. 사내 바자회에서는 직원들이 기부한 물품 외에도 시드 베어 인형이 판매되었으며, 수익은 전액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