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5 (수)

  • 구름많음동두천 10.8℃
  • 구름많음강릉 15.3℃
  • 구름많음서울 14.8℃
  • 박무대전 15.8℃
  • 구름많음대구 17.4℃
  • 구름많음울산 17.9℃
  • 박무광주 17.3℃
  • 구름조금부산 18.9℃
  • 구름많음고창 15.5℃
  • 구름많음제주 18.5℃
  • 구름많음강화 11.5℃
  • 구름많음보은 13.1℃
  • 구름많음금산 13.8℃
  • 구름많음강진군 15.6℃
  • 구름많음경주시 14.7℃
  • 구름많음거제 16.4℃
기상청 제공

보건단체

대한민국 절주 알리미, 서포터즈 본격 활동 시작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원장 조인성)은 5월 14일(화) 오후 1시에 한국건강증진개발원 대회의실에서 대학생으로 구성된「2019 절주서포터즈 발대식」을 개최하였다. 


이번 발대식은 “함께하는 청춘, 절주를 주도하다.”라는 슬로건 아래, 절주서포터즈가 대학과 지역사회의 음주폐해를 예방하고 절주문화 확산을 위해 힘쓰겠다고 다짐하는 자리이다.  


절주서포터즈는 국가의 음주폐해예방 정책과 사업이 지역사회와 일상생활 속에 자연스럽게 스며들어 음주폐해 없는 사회를 만드는 중요한 기반이자 매개체이다.


건강정책에 관심이 많은 대학생을 대상으로 모집하여 전국 48개 대학에 재학중인 579명을 선발했으며, 올 연말까지 활동한다.


특히 올해는 작년에 발표된「음주폐해예방 실행계획」을 중심으로  지역사회 음주환경 모니터링, 캠페인, 콘텐츠 확산을 통해 음주조장환경 개선을 위한 제도 마련, 절주실천을 위한 환경 조성을 위한 지지 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지난 2005년 절주동아리로 시작하여 대학과 지역사회 음주폐해예방을 강화하기 위해 2017년부터 서포터즈로 운영하고 있는 절주서포터즈는 생활권에서 음주폐해예방을 위한 정보콘텐츠 500여건 이상, 홍보캠페인 등을 수행하면서 가족과 또래집단, 지역주민들의 음주에 대한 인식을 개선시키기 위해 활동하고 있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올해 새롭게 선정된 절주서포터즈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서포터즈 활동에 필요한 역량강화를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되었다.    


절주서포터즈 활동수칙 선언과 함께 핸드프린팅 퍼포먼스가 진행되며, 절주서포터즈 선배 및 콘텐츠 전문가가 알려주는 노하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대학생 음주행태가 성인에 비해 심각한 만큼*, 전국 각 대학의 절주서포터즈를 중심으로 술 없는 캠퍼스 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음주폐해 감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정책을 펼쳐나가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조인성 원장은 “절주서포터즈를 보유한 대학의 음주율이 그렇지 않은 대학에 비해 낮은 만큼**, 우리사회의 절주문화가 자리잡을 수 있도록 실효성 있는 서포터즈 활동을 지원 하겠다”고 강조하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