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9 (수)

  • 구름조금동두천 26.1℃
  • 구름조금강릉 27.3℃
  • 맑음서울 25.9℃
  • 맑음대전 27.1℃
  • 맑음대구 28.8℃
  • 맑음울산 27.9℃
  • 맑음광주 25.8℃
  • 맑음부산 22.0℃
  • 맑음고창 24.7℃
  • 맑음제주 25.2℃
  • 맑음강화 20.1℃
  • 맑음보은 27.1℃
  • 맑음금산 26.0℃
  • 맑음강진군 27.6℃
  • 맑음경주시 29.9℃
  • 맑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시행 코앞 '방문진료 시범사업' 브레이크 걸리나..."경기도의사회원 83.58%가 참여 반대"

경기도의사회 ,전체회원 방문진료 찬반 의견조사 결과 발표..의협과 대립각 불가피

복지부가 오는 6월부터 계획하는 방문진료 시범사업 수가신설 및 의료계 방문진료 계획에  나타났다.

최근  경기도의사회가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절대  다수의  의사들이 반대의견을  던졌기 때문이다.  이같은  설문 결과는  어느정도  예측되긴 했지만  공신력 있는  기관에서  지역   전회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결과라는  점에서  적지않은  파장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더구나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가 방문진료  시범사업에 참여키로  한  상황에서  지역의사회가  사실상 반기를 든 형국이어서  의사들간 갈등으로 비화될 가능성도 배제할수  없는  대목이다.



설문조사 결과 경기도의사회 3,777명 회원 중 3,157명 83.56%가 ‘방문진료 반대’, 620명 16.42%가 ‘방문진료 찬성’ 의견을 표시하여 경기도의사회 83.58%의 회원이 방문진료 참여에 반대했다.

또 의사회가 복지부가 시행하는 방문진료 사업에 대해 어떤 입장을 가져야 하는지에 대해선 ‘의사회 차원 적극 반대’ 의견이 2,922명으로 77.36%였고, ‘방문진료 참여 찬성 회원 판단에 맡김’이 855명 22.44%로 경기도의사회 77.36%의 회원들이 의사회 차원에서 방문진료를 적극 반대해야 한다는 의견을 나타냈다.

이밖에 의협이 정부의 방문진료 사업에 대해 참여 원칙을 결정한 것과 관련해선  ‘잘못된 결정이다’가 경기도의사회 3,777명 회원 중 3,065명 81.15%였고, ‘잘한 결정이다’가 712명 18.85%로 경기도의사회 회원 81.15%가 의협이 정부의 방문진료 사업에 참여하는 입장을 결정한 것에 대해 분명한 반대  입장을 드러냈다.



한편 경기도의사회는 방문진료와 같이 진료실 내 직접 진료의 원칙이 변경될 수 있는 중차대한 의료제도는 시행 전에 반드시 회원들의 의견을 묻고 그 시행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고 판단하여 이번 전체 회원 의견조사를 시행하였으며 경기도의사회는 확인된 회원들의 뜻에 따라 의협 집행부의 회원들의 뜻에 반대되는 방문진료 일방 추진의 중단을 엄중히 요구하고, 방문진료 반대를 의사회 회무의 기본방향으로 회원들의 의료기관 내 진료 원칙이 준수되고 회원들의 권익이 보호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나갈 예정이다.

이번  설문조사는  2019. 5. 26(일) - 5. 28(화)까지 3일간 전체 회원을 대상으로 신분확인 및 이중 투표 불가로 결과에 공신력 있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K-voting 투표 방법을 '현재 복지부와 의사협회가 추진 중인 방문진료 시범사업'에 대한 전체회원 찬반 의견조사를 진행하였다.경기도의사회 회원 3,777명이 투표형식 방문진료 찬반 의견조사에 참여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시행 코앞 '방문진료 시범사업' 브레이크 걸리나..."경기도의사회원 83.58%가 참여 반대" 복지부가 오는 6월부터 계획하는 방문진료 시범사업 수가신설 및 의료계 방문진료 계획에 나타났다. 최근 경기도의사회가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절대 다수의 의사들이 반대의견을 던졌기 때문이다. 이같은 설문 결과는 어느정도 예측되긴 했지만 공신력 있는 기관에서 지역 전회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결과라는 점에서 적지않은 파장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더구나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가 방문진료 시범사업에 참여키로 한 상황에서 지역의사회가 사실상 반기를 든 형국이어서 의사들간 갈등으로 비화될 가능성도 배제할수 없는 대목이다. 설문조사 결과 경기도의사회 3,777명 회원 중 3,157명 83.56%가 ‘방문진료 반대’, 620명 16.42%가 ‘방문진료 찬성’ 의견을 표시하여 경기도의사회 83.58%의 회원이 방문진료 참여에 반대했다. 또 의사회가 복지부가 시행하는 방문진료 사업에 대해 어떤 입장을 가져야 하는지에 대해선 ‘의사회 차원 적극 반대’ 의견이 2,922명으로 77.36%였고, ‘방문진료 참여 찬성 회원 판단에 맡김’이 855명 22.44%로 경기도의사회 77.36%의 회원들이 의사회 차원에서 방문진료를 적극 반대해야 한다는 의견을 나타냈다. 이밖에 의협이 정부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