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7 (수)

  • 흐림동두천 23.2℃
  • 흐림강릉 24.9℃
  • 서울 24.3℃
  • 구름많음대전 26.7℃
  • 박무대구 26.5℃
  • 구름많음울산 28.0℃
  • 구름많음광주 28.1℃
  • 구름조금부산 28.3℃
  • 구름조금고창 27.5℃
  • 맑음제주 30.0℃
  • 흐림강화 26.4℃
  • 흐림보은 24.7℃
  • 구름많음금산 27.7℃
  • 맑음강진군 27.5℃
  • 구름많음경주시 28.6℃
  • 구름조금거제 27.7℃
기상청 제공

국회

희귀암 유발가능 유방보형물, 3만 여개 아닌 11만 7,787개

최도자 의원, “유사한 거친표면 유방보형물은 21만 3천여개 유통, 대부분 이미 시술되어 회수불가, 시술받은 사람들의 안전 확인 시급”

배너
배너

배너
중앙치매센터, 라이나전성기재단과 MOU 체결 중앙치매센터(센터장 김기웅, 분당서울대병원 위탁운영)는 라이나전성기재단(이사장 홍봉성)과 8월 6일(수) 서울시 종로구에 위치한 라이나전성기재단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치매 극복을 위한 지원사업 추진 협력을 약속하였다. 이날 업무 협약식에는 중앙치매센터 김기웅 센터장, 라이나전성기재단 한문철 상임이사 등이 참석하였다. 중앙치매센터와 라이나전성기재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중앙치매센터가 개발한 치매 예방 인지훈련법 ‘두근두근(頭筋頭筋) 뇌운동’ 확산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라이나전성기재단은 ‘전성기 사이트’ 및 ‘전성기 잡지’에 ‘두근두근 뇌운동’ 프로그램을 연재하여 약 10만 명의 독자들에게 치매 예방의 중요성을 적극적으로 알리겠다는 계획이다. 중앙치매센터는 향후 라이나전성기재단과 치매 극복을 위한 대국민 인식개선사업 추진 시 라이나전성기재단이 중앙치매센터의 콘텐츠를 활용할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다. 김기웅 중앙치매센터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의 자원을 활용하여 대국민 치매인식개선을 위한 활발한 상호 협력을 이어나갈 것”고 밝혔다. 중앙치매센터와 라이나전성기재단은 앞으로도 치매로 인한 사회적 문제 해결을 위하여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을

배너
배너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구직자 사전 신청 가능...홈페이지 통해 참가 접수 9월 3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리는 ‘2019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홈페이지가 문을 열었다. ‘2019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실무추진단’은 행사 안내와 참가자 사전등록을 위한 홈페이지를 지난 5일 사전 오픈했다고 6일 밝혔다. 홈페이지는 포털에서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한국제약바이오협회’ 등 키워드로 검색하면 접속이 가능하다. 이번 채용박람회 홈페이지는 모든 메뉴 및 콘텐츠를 모바일에 최적화했다. 이에 따라 개인용 컴퓨터(PC) 뿐만 아니라 스마트폰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행사 내용과 참가 기업 정보를 살펴볼 수 있다. 행사에 참여하고자 하는 구직자는 홈페이지 회원가입을 통해 본인인증과 제약바이오산업 관심직무, 행사를 알게 된 경로 등 간단한 설문조사를 마친 후 사전등록을 완료하면 된다. 등록 이후에도 홈페이지의 다양한 메뉴를 통해 AI면접체험관, 면접메이크업 등 부대행사를 확인하거나,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과 연계한 제약바이오 취업아카데미의 사전신청을 진행할 수 있다. 국내 주요 제약기업 인사담당자가 진행하는 채용설명회 및 취업특강 일정도 확인 가능하다. 구직자들이 가장 관심 있어 할 메뉴는 ‘채용관’이다. 채용관은 사전에

여름, 기억해야 할 쉬는 자세 건강법은? 바깥으로 꼼짝도 하기 싫은 덥고 습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호캉스나 홈캉스 등 실내에서 쉬면서 여가시간을 보내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다. 실내에서 무심코 취하는 편한 자세는 척추와 관절뿐만 아니라 그 주변의 근육, 인대 등에 무리를 줘 통증이 나타날 수 있다. 무엇보다 부동자세 시간을 줄이고 몸을 움직이면서 자세를 바꾸는 노력이 필요하다. ▲ 보는 여가 즐기려면, 어떻게? 넷플릭스, 유튜브 등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시장이 커지면서 영상을 보며 여가시간을 보내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영상을 볼 때 대표적인 나쁜 자세는 허리를 구부정하게 앞으로 숙이는 자세다. TV나 스마트 기기를 보면 목을 앞으로 뺀다거나 고개를 숙이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자세들은 척추와 목의 인대를 늘려서 통증을 유발하거나 누적되면 디스크를 유발하기도 한다. 습관적으로 다리를 꼬는 경우에는 고관절 주변의 인대와 근육이 지나치게 긴장되고, 골반 불균형을 초래할 수도 있다. 또 양반다리로 앉는 경우 다리가 교차되면서 다리 모양과 골반을 틀어지게 하고, 무릎이 굽혀지기 때문에 오래 하고 있으면 틀어지거나 압박을 받는 부위가 저리거나 통증이 느껴져 피하는 것이 좋다. 영상을 볼 때 보통 안 좋은 자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