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월)

  • 구름많음동두천 0.8℃
  • 구름조금강릉 6.7℃
  • 구름조금서울 2.1℃
  • 흐림대전 5.7℃
  • 황사대구 8.5℃
  • 흐림울산 9.6℃
  • 황사광주 7.9℃
  • 흐림부산 10.8℃
  • 흐림고창 7.5℃
  • 황사제주 12.2℃
  • 구름조금강화 1.5℃
  • 흐림보은 4.7℃
  • 흐림금산 4.6℃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8.9℃
  • 흐림거제 10.9℃
기상청 제공

기타

프로스테믹스, 엑소좀 국제학술대회 개최

미주 지역 등 100여명 의사 참여 임상 교류...셀엑소좀 신제품 공개

프로스테믹스(203690)는 국제적인 규모의 ‘세계 엑소좀 심포지움 (World Exosome Symposium)’을 오는 10일 서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날 국내외 의사 및 병의원 관계자 100여명이 참가해 엑소좀의 실제 이용에 대한 학술 및 임상경험을 교류할 예정이다.


이 행사에서 새롭게 소개될 셀엑소좀(CellExosome)®은 기존의 줄기세포배양액 원료인 AAPE®를 기반으로 식물 유래 엑소좀(Plant-Exosome)성분을 추가한 신제품이다. 식물 유래 엑소좀은 줄기세포에 직접 작용해 세포의 활성을 극대화하는 신원료이다.


줄기세포 1세대 기업인 ㈜프로스테믹스는 지난 2005년도에 설립돼 줄기세포 배양액 연구를 최초로 선도한 기업이다.


줄기세포 배양액의 대량 생산 및 상용화에 대한 특허와 그 외 다수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이와 관련된 SCI급 연구 논문 20여건이 등재돼 있다. 이 연구 결과를 통해 개발한 AAPE는 지난 10여년 동안 해외로 수출되면서 전 세계 전문가들에게 그 가치와 효과를 인정받고 있다.


프로스테믹스가 확립한 세포간 신호 전달 물질인 ‘엑소좀’을 상용화 수준까지 끌어 올린 엑소플랜트(EXOPLANT)® 플랫폼기술을 확보했다. 이를 통해 줄기세포뿐 만 아니라 동식물 세포와 박테리아 등 다양한 소스들의 배양과 분리∙정제, 가공, 대량생산이 가능하다.


미주 지역 국가를 비롯한 해외 각지의 의사들이 국내기업 제품의 임상경험 교류를 한자리에 모인다는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이는 ㈜프로스테믹스가 13여년간 줄기세포 및 엑소좀 분야에서 쌓아온 인지도의 결과다.


이런 기술적 인지도 향상으로 최근 미국의 앰플리파이 리미티드社와 엑소좀 두피 앰플을 포함, 총 100만불 규모의 신규 해외 주문을 체결했다. 지난 7월, 멕시코의 Stem Cell SA de CV 와 약 200만불의 공급 계약을 체결한 이래 연이어 미주지역에서 총 300만불의 수출 실적을 올렸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한국약학저자협회 창립...초대회장 최병철 박사 추대 한국약학저자협회가 11월16일 보령제약 17층 회의실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정식 출범했다. 이날 고기현 약사의 사회로 진행된 1부 총회에서는 최병철 박사를 회장으로 추대했으며, 부회장에 이재현 교수, 양덕숙 소장, 총무에 배현 약사, 사무총장에 고기현 약사, 고문에 박정완 약사, 정동명 대표를 각각 인준했다. 최병철 회장은 인사말에서 “오늘의 모임은 약학 관련 서적을 집필하거나 번역하신 분, 또 뜻을 같이 하시는 분들이 모여 서로의 친목을 도모하고 관련 정보를 공유하면서 약사 사회에 일익을 담당하고자 하는 목적을 가지고 이 자리에 모였다.” 며, “우리는 많은 변화에 직면하고 있는 약사 사회에 정신적 가치를 창출하고, 지식적 버팀목이 되도록 다 함께 노력해 나가자.” 말했다. ㅡ 창립총회 참석 회원은 다음과 같다. 최병철(심평원), 김남주(약국 파낙스), 양덕숙(약사학술경영연구소), 배현(밝은미소약국). 고기현(이니스트바이오제약), 박정완(미래약국), 정동명(도서출판 정다와), 김성철(메디칼정성약국), 윤수현(한국보건정책연구원), 박덕순(손온누리약국), 전영옥(계산온누리약국), 맹호영(사회보장정보원), 주경미(더약솔루션), 이영숙(행복가득한카톨릭약국), 김명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