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3 (화)

  • 구름조금동두천 25.3℃
  • 구름조금강릉 25.9℃
  • 박무서울 26.7℃
  • 맑음대전 30.5℃
  • 맑음대구 29.0℃
  • 구름많음울산 30.4℃
  • 맑음광주 29.3℃
  • 맑음부산 31.8℃
  • 구름조금고창 30.0℃
  • 맑음제주 29.9℃
  • 구름많음강화 24.5℃
  • 구름조금보은 29.2℃
  • 구름조금금산 28.5℃
  • 구름조금강진군 29.8℃
  • 구름조금경주시 30.4℃
  • 구름조금거제 31.5℃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ㆍ건강식품ㆍ화장품

한국암웨이, 뉴트리라이트 대학생 기자단 9기 해단식

암웨이가 대학생 특화 프로그램을 통해 젊은 세대와의 소통을 넓히고 있다.


한국암웨이(대표이사 김장환, www.amway.co.kr)는 지난 9일(금) 본사가 위치한 서울 삼성동 아셈타워에서 ‘젠-넥스트 페스티벌(Gen-Next Festival)’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젠-넥스트 페스티벌’은 암웨이가 보유한 건강기능식품 및 비타민 세계판매 1위 브랜드 뉴트리라이트가 운영하는 ‘뉴트리라이트 대학생 기자단’의 해단식 이벤트로, 약 6개월간의 활동을 정리하며 활동 우수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시상이 이루어진다. 한국암웨이 전 임직원과 함께 소통하는 시간도 함께 마련된다.


‘뉴트리라이트 대학생 기자단’은 한국암웨이가 지난 2011년 출범 이후 9년째 운영하고 있는 대학생 인재 지원 및 육성 프로그램이다. 선발된 학생들은 매 해 정해진 테마를 기반으로 다양한 방식을 통해 뉴트리라이트의 철학과 가치를 전파하는 미션과 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올해의 경우, 최종 30명이 선발되어 지난 2월 발대식을 가졌다.


이후 기자단은 ‘건강이 진짜 스펙이다’를 주제로 총 5개의 팀으로 나뉘어 기획, 영상, 디자인 분야에서 기사 작성, 영상제작, 발표 등의 미션을 수행해 왔다. 그 과정에서 블로그,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의 채널을 통해 결과물을 공유하며 실질적 브랜드 홍보 활동에도 기여한다.


9일 진행된 해단식에서는 9기 학생들의 주요 성과에 대한 공유에 이어 각 부문별 활동 우수자들에 대한 시상과 함께 아시아 지역 건강 문화를 탐방하는 ‘해외 취재기자’도 발표됐다. 이번에 선정된 해외 취재기자들은 오는 19일(월) 한국을 출발해 홍콩, 방콕, 말레이시아 등에 파견돼 4박 5일간 글로벌 암웨이 지사 방문을 시작으로 현지의 건강 문화를 체험하고 소개하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최우수 기자상을 받은 경희대학교 한주은 학생은 “뉴트리라이트 대학생 기자단 활동을 통해 소중한 인연들을 만날 수 있었고, 무엇이든 열심히 하면 좋은 결과가 있다는 자신감을 얻었다.” 며, “기자단의 성장을 위해 진심 어린 지원을 아낌 없이 쏟아 부어 주신 뉴트리라이트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침묵의 살인자, 고혈압...방치할수록 합병증 위험 껑충 연일 무더위가 이어지는 여름철, 직접 요리를 해서 먹기보다는 배달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쉽고 간편하게 주문해서 사 먹는 가구들이 늘기 마련이다. 이에 맵고 짠 음식에 노출되어 고혈압과 같은 만성질환에 걸리기 십상이다. 흔히 연령이 증가하면서 혈압이 높아진다고 하지만, 최근에는 30, 40대 젊은 고혈압 환자의 비율이 높아지고 있어 연령과 상관없이 예방에 관심을 갖고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필요하다. 방치할수록 합병증의 위험이 높아지는 고혈압에 대해 살펴보자. 고혈압은 뚜렷한 증상이 없어 치료를 게을리하기 쉽기 때문에 침묵의 살인자라고 불린다. 성인 3명 중 1명이 호소하는 고혈압의 대표적인 증상은 둔한 느낌의 두통, 어지럼증, 안구 충혈, 코피 등이 있다. 고혈압이 중증 합병증을 유발하면 심부전, 뇌경색, 심근경색, 뇌출혈로 이어져 사망에 이를 수 있다. 혈압 정상수치(수축기 혈압과 이완기 혈압 모두 120mmHg와 80mmHg 미만)로 낮출 수 있도록 고혈압의 주요 위험요인인 비만, 과체중, 음주, 흡연, 짠 음식, 스트레스 관리가 필요하다. 또한, 빨리 걷기와 같은 규칙적인 유산소 운동을 병행하고 정기적인 혈압체크 및 건강검진으로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념해야한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