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금)

  • 흐림동두천 7.2℃
  • 흐림강릉 11.4℃
  • 서울 7.3℃
  • 맑음대전 14.6℃
  • 맑음대구 14.7℃
  • 맑음울산 13.9℃
  • 맑음광주 14.8℃
  • 맑음부산 14.1℃
  • 맑음고창 14.6℃
  • 맑음제주 15.9℃
  • 흐림강화 8.6℃
  • 구름많음보은 13.9℃
  • 구름조금금산 13.7℃
  • 맑음강진군 14.5℃
  • 맑음경주시 13.2℃
  • 맑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의료ㆍ병원

인천의료원,‘노사가 함께하는 도시락 간담회’성료

인천의료원(원장 조승연)은 최근 노사 대표가 참여한 가운데 도시락 간담회를 열고 현장에서 일하는 직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들어보는 소중한 시간을 가져 직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점심시간을 이용한 도시락 간담회에는 총5회에 걸쳐 직종별 직원들이 참여해 경영진과의 대화를 통한 의료원의 최근 주요 현안과 병원경영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허심탄회 하게 나눴다.

 

이번 행사는 ‘2019년 노사파트너십 프로그램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경영진과 직원이 함께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 차별없는 일터 만들기와 현장에서 일하는 직원

의 고충문제, 일하는 방식 혁신 등 문제점에 대한 개선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이였다.

 

그동안 인천의료원은 경영정상화를 위해 노사가 하나가 되는 모습을 자주 보여 시민들의 눈길을 끌었다. 지난 9월과 10월에는 노사 한마음 체육대회와 연평도 사랑의 의료봉사를 진행했으며 오는 23일에는 동구 노인복지관을 방문해 저소득층 독거노인 및 장애인 등 도움의 손길을 기다리는 분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조승연 의료원장은 이번 직원들과의 간담회에는 모든 걸 다 내려놓고 편안하게 서로의 생각을 들어보고 싶었다임직원이 혼연일체가 되어 경영정상화를 이뤄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겨울철, 안면통증으로 세면조차 어렵다면?... ‘3차 신경통’ 의심을 바람에 스치듯, 사소한 자극에도 얼굴에 통증을 느낀다면? 겨울이 되면 통증이 더욱 심해져 두려움과 고통으로 외부 활동에 제약을 받는다면? ‘3차 신경통’을 의심해봐야 한다. 참을 수 없는 고통, ‘3차 신경통’ 유독 겨울이 두려운 이유인류에 발생하는 가장 통증이 심한 질환, ‘3차 신경통’이다. 얼굴부위 감각기능과 턱의 씹는 기능을 담당하는 제5번 뇌신경, 일명 ‘3차 신경’이 주변혈관에 의해 압박되어 발생되는 질환이다. 통증은 주로 3차 신경이 뻗어있는 이마와 눈 주변, 볼·코 주변, 아래턱과 입 주변에서 발생한다. 초기에는 순간적이기 때문에 치통으로 오해하기 쉽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주기는 짧아지고 통증의 정도는 심화된다. 영하의 기온이나 찬바람에 노출되면 그 통증은 더욱 악화되기 때문에 환자는 ‘겨울’을 두려워할 수밖에 없다. 경희대학교병원 신경외과 박봉진 교수는 “추위와 통증 간의 인과관계는 정확하게 밝혀지진 않았지만, 감각 신경에 분포되어 있는 수용체들이 차가운 자극을 감지한 후, 과민 반응을 유발해 통증이 악화되는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며 “정확한 진단과 적절한 치료가 시행되지 않으면 통증으로 인해 세수, 양치질, 식사 등 기본적인 일상생활조차 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