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6 (월)

  • 맑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16.2℃
  • 맑음서울 12.0℃
  • 맑음대전 10.9℃
  • 구름조금대구 11.9℃
  • 구름많음울산 13.4℃
  • 구름조금광주 10.7℃
  • 흐림부산 15.2℃
  • 맑음고창 9.5℃
  • 구름많음제주 14.1℃
  • 맑음강화 12.5℃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6.4℃
  • 구름조금강진군 10.9℃
  • 구름많음경주시 11.2℃
  • 구름많음거제 13.4℃
기상청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

식약처, ‘2022년 온라인 시민감시단’ 공개 모집

URL복사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민‧관이 협력하여 식‧의약품의 온라인 불법유통과 부당 광고를 근절하기 위해 자발적인 참여를 바탕으로 한 ‘2022년 온라인 시민감시단’을 5월 25일까지 공개 모집한다.
 
시민감시단은 식품팀, 의약품팀, 의료기기‧화장품팀 각 100명씩 총 300명으로 구성되며, 올해 10월까지 온라인 불법유통과 부당 광고에 대한 감시활동과 식‧의약 안전 정책에 대한 대국민 홍보를 담당하게 된다.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전남대병원,국립5·18민주묘지 참배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안영근)이 5·18 민주화운동 42주년을 맞아 지난 12일 오후 국립5·18민주묘지를 참배했다. 이날 안영근 병원장을 비롯한 전남대병원 의료진 및 직원 30여 명은 5·18묘역을 찾아 헌화·분향하며 영령들을 위로했다. 이번 참배는 1980년 5월 야전병원을 방불케 할 정도의 참혹한 의료현장에서 분노와 공포를 억누르며 밤낮없이 치료에 매진했던 선배 의료진의 숭고한 의료정신을 이어가고, 군부의 폭압에 희생된 민주열사들의 넋을 기리고자 이뤄졌다. 특히 전남대 정치외교학과 학생으로 시민군 대변인이었던 윤상원 열사와 전남대 총학생회장이었던 박관현(행정학과) 열사, 전남대 의대생이었던 이병휴 열사 그리고 전남대 교수였던 명노근·이석연님의 묘를 찾아 참배했으며, 참석자들은 각각 다른 희생자의 묘지에 헌화하기도 했다. 이날 헌화 전 안영근 병원장은 국립 5·18민주묘지 방명록에 ‘시대의 아픔을 치유한 오월의 정신으로 시민의 아픔을 치유하며 함께 하겠습니다’라고 기록했다. 헌화를 마친 뒤 안영근 병원장은 “오월 영령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억하고 민주, 인권, 평화의 숭고한 가치를 계승·발전시키도록 하겠다”며 “하루빨리 감춰진 진실을 밝혀내 희생자와 유족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