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2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대표 인사말

우리나라는 지난 1948년 정부가 수립된 이래 불과 60여년만에 1인당 국민소득이 3만달러에 육박하는 등 세계 10대경제대국의 문턱에 오를 정도로 눈부신 발전을 거듭해왔습니다. 이러한 국력신장으로 우리나라는 20개국들의 정상들이 모여 세계 경제와 함께 환경, 정치적인 문제를 다루는 G20회의를 성공리에 개최할 정도의 선진국으로 성장했습니다.


이와 함께 우리는 세계가 한 울타리인 정보화시대를 살고 있습니다. 특히 우리나라는 가구당 인터넷보급률이 세계 1위를 기록할 정도로 그야말로 인터넷을 생활화하고 있는 국민이기도 합니다. 이에 따라 점차 종이신문의 독자들이 감소하는 반면, 인터넷신문은 날로 독자들이 증가하는 추세에 있습니다.

 

이러한 시대에 맞춰 의약계와 함께 국민의 건강을 다루는 인터넷신문 ‘메디팜헬스’(Medipharmhealth)가 2011년 1월 12일 새로이 탄생했습니다. 메디팜헬스는 '우수한 의료기술(메디)과 양질의 의약품(팜)으로 국민들의 건강(헬스)한 사회를 만드는 견인차역할을 한다'는데 회사 이념을 두고 있습니다.


메디팜헬스는 인터넷신문이 우후죽순처럼 생겨나고 있는 시대에 단지 또 하나의 인터넷신문이 아닙니다. 상업주의에 물들지 않고, 불의에 타협하지 않으며, 진실이 아닌 것은 과감히 No라고 할 수 있는 신문, 이런 고집스러운 생각을 가진 신문이 바로 메디팜헬스입니다.


메디팜헬스는 이와 함께 의약업계가 원만히 돌아가야 국가가 건전해지며, 국가가 강해져야 국민건강이 튼튼해질 수 있다는데 기본정신을 두고 의약업계의 발전에 걸림돌이 되는 여러 가지 문제해결에 앞장서 나갈 것입니다.


결국 튼튼한 국민건강사회를 이룩하려면 의료계와 제약업계, 약계가 동반성장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메디팜헬스는 관련업체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기사를 게재하는 데 주저하지 않겠습니다. 특히 보건복지부, 환경부, 식약청 등 행정당국에서는 어떠한 정책을 세우고 있으며, 이 정책은 관련업계에 어떠한 영향을 미칠지 신속정확한 뉴스와 함께 해설기사를 심층보도해줌으로써 의약업, 식품, 화장품 등 관련업계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메디팜헬스는 이와 함께 관련업체들의 구인구직의 상담전화(02-707-1950)도 개설, 직업을 원하는 개인이나 사람을 구하는 회사 모두에게 만족을 드리는 가교역할을 하겠습니다.


메디팜헬스는 침체된 약국경영에 활로를 터주고, 어려운 의료환경과 제약환경에 길잡이가 되어주는 신문이 되겠습니다.


메디팜헬스는 인터넷신문이 범람하는 시대에 차별화되고 특화된 신문으로 독자들이 궁금해하는 것이 무엇인지 항상 귀를 기울이며 정보전달자로서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대표이사      발행인      김    용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