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8 (목)

  • -동두천 1.8℃
  • -강릉 7.5℃
  • 박무서울 2.5℃
  • 박무대전 5.7℃
  • 연무대구 7.4℃
  • 연무울산 8.7℃
  • 연무광주 8.4℃
  • 연무부산 10.5℃
  • -고창 8.0℃
  • 박무제주 9.5℃
  • -강화 2.7℃
  • -보은 5.5℃
  • -금산 5.6℃
  • -강진군 8.3℃
  • -경주시 7.5℃
  • -거제 8.9℃
기상청 제공

실내 공기 오염과 건강

  • No : 2893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3-08 08:23:25

창밖의 뿌연 대기를 보면 실외로 운동을 나가도 되는지 망설여지게 된다. 이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공원과 운동장보다는 체육관, 헬스장으로 운동을 하러 간다. 그렇다면 실내에서 운동하는 것은 건강에 이로울까? 미세먼지는 피했지만, 또 다른 유해 요소는 없는지 살펴봐야 할 때다.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는 실내 유해물질 많아

우리는 일상생활의 80~90% 정도를 실내에서 보낸다. 운동 역시 홈 트레이닝, 헬스 등 실내 운동 비율이 많이 증가하는 추세다. 하지만 카펫, 건축자재, 요리, 난방, 페인트, 애완동물의 배설물 등 200여종에 달하는 유해물질은 외부환경보다 우리의 건강을 더욱 위협하고 있으며, 여기에 환기하지 않는 생활 습관이 더해져 실내 공기를 오염시키고 있다.

 

카펫, 방향제 등이 실내 공간 속 유해물질로 작용해

대표적인 실내공기 오염물질인 벤젠은 실내에서 흡연하거나 시너 등을 사용할 때 발생하며 백혈병을 유발할 수 있다. 최근 새집증후군의 원인으로 지적받고 있는 포름알데히드는 눈의 충혈과 어지럼증 및 구토를 일으키며 건강을 위협한다. 화장실에 자주 놓는 방향제의 인공적인 향에서 배출되는 방향족 탄화수소(냄새를 발생시키는 특성을 가진 화합물)는 폐암을 유발하기도 한다. 실외뿐만 아니라 실내에서도 미세먼지가 발생하는데 미세먼지와 더 작은 초미세먼지는 혈관 및 장기에 축적돼 폐질환, 심장질환, 뇌졸중 등을 유발할 수 있다.

 

신선한 실내 공기를 위해 틈틈이 환기해야

무엇보다도 환기가 중요하다. 하루에 2~3차례 이상, 창문을 한 뼘 정도 너비로 열어야 한다. 아직 추위가 느껴진다면 2~3시간 주기로 1~2분가량 열어 놓는 것을 권장한다. 특히 대기의 상승 및 확산이 잘 이뤄지는 오전 10, 오후 2시 정도에 환기하면 더욱 효과적이다. 실외 미세먼지 수치가 높거나 실내에서 먼지를 털거나 음식을 한 직후에는 실외 농도보다도 높은 미세먼지가 발생하므로, 환풍기를 가동하고 창문을 열어야 한다. , 가을에는 21, 여름에는 26, 겨울에는 19정도의 온도를 유지하고 습도 역시 40~60%쯤으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

 

오염물질의 원인을 차단하는 활동도 필요하다. 흡연은 수많은 유해물질을 발생시키므로 실내에서는 더욱 금해야 한다. 실내 리모델링을 하거나 새 가구를 구매할 때는 되도록 환기가 잘 되는 여름철을 활용하는 것이 좋으며, 고무나무나 시클라멘 같은 공기 정화 식물로 유해물질의 농도를 낮추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실내 운동 전, 몸의 반응을 잘 확인할 것

트레드밀, 사이클, 매트 등 실내 운동 기구에도 유해물질 발생 요소가 많다. 홈 트레이닝을 한다면 운동 전후에 반드시 창문을 열어 충분히 환기해야 한다. 또한 헬스장, 체육관 등에서 운동을 할 때는 환풍 시설이 적절하게 갖추어져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특히 리모델링한 건물이나 새 건물이라면 유해물질이 제거되는데 1~2년 정도가 소요되므로 운동 시작 전 두통, 어지러움, 메스꺼움이나 눈이나 피부에 자극이 느껴지지 않는지 확인하고 본격적인 운동을 시작할 것을 권장한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건강증진의원 김지연 과장은 실내 공기 오염은 실외 오염보다 훨씬 낮은 농도에서도 오랜 시간 우리 몸에 영향을 미쳐 유해 반응을 유발할 수 있다.”, “유해요소들을 미리 파악하고 적절하게 대처할 때 건강을 지킬 수 있다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

스팸방지
0/자

한국암웨이,사회공헌 프로젝트 ‘꿈을 품는 아이들’ 첫 출발 한국암웨이㈜(대표이사 김장환)가 지역사회 중심의 새로운 사회공헌 활동을 위한 첫걸음을 내디뎠다. 한국암웨이는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지역 소외계층 아동들을 돕는 사회공헌 프로젝트 ‘꿈을 품는 아이들’을 진행키로 하고, 지난 17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론칭 행사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꿈을 품는 아이들’은 암웨이의 글로벌 사회공헌활동(CSR) 프로그램인 ‘파워 오브 파이브(Power of 5)’ 의 일환으로 추진되었으며, 기존의 사회복지단체를 통해 진행하는 일반적 형태의 기업 사회공헌활동에 벗어나 기업이 직접 수혜자를 찾고 지원을 펼친다는 취지로 준비됐다. 한국암웨이는 이를 위해 전국 군 단위 지역 저소득 가정 중에서도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조손가정 아동을 포함해 가정형편이 어려운 아동을 직접 찾아 나섰다. 특히, 우리나라의 빈곤 실태와 전국의 재정 자립도, 사회복지 자립도 등을 다각적으로 검토하는 등 심혈을 기울였다. 그 결과 전국 7개 지역(강원도, 경남, 경북, 전남, 전북, 충남, 충북) 31개 군 단위 지역의 310명 아동들을 최종 확정했다. 또한, 아동들이 신체적정서적으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한국암웨이의 건강 및 영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