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6 (토)

  • 흐림동두천 15.8℃
  • 흐림강릉 16.7℃
  • 서울 16.0℃
  • 박무대전 17.7℃
  • 박무대구 19.4℃
  • 구름많음울산 19.4℃
  • 박무광주 19.6℃
  • 박무부산 19.5℃
  • 흐림고창 15.0℃
  • 박무제주 18.0℃
  • 흐림강화 15.7℃
  • 흐림보은 17.0℃
  • 흐림금산 20.2℃
  • 흐림강진군 20.0℃
  • 구름조금경주시 20.9℃
  • 흐림거제 18.0℃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JW그룹, 장애인합창단 ‘영혼의 소리로’ 20주년 정기공연 후원

JW그룹, 장애인들의 예술 활동 지원으로 제약사로서 사회적 책무 되새겨



가을의 정취를 더욱 깊이 전해줄 특별한 공연이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다.


JW그룹의 공익재단인 중외학술복지재단(이사장 이종호 JW그룹 명예회장)은 자사가 후원하는 홀트 장애인합창단 ‘영혼의 소리로’의 2019 정기공연이 오는 5일 광화문 세종문화회관에서 개최된다고 2일 밝혔다.


‘영혼의 소리로’는 홀트일산복지타운이 만든 국내최초 장애인합창단으로 1999년 창단 이래 500여 회의 국내외 공연을 통해 장애인 공연예술 분야를 선도하고 있다. 매년 가을께 개최하는 정기공연은 올해로 20주년을 맞았다.


발달 장애인으로 구성된 ‘영혼의 소리로’는 노래 한 곡을 익히는 데 최소 한 달 이상 소요된다. 이번 공연에선 지휘자 손종범 선생의 지도 아래 지난 1년여 간 준비한 ‘혼자가 아닌 나’, ‘엄마야 누나야’ 등 10여 곡을 선보인다.


이날 사회자로 작곡가 주영훈이 참여하며, 바리톤 박제응(‘영혼의 소리로’ 1대 지휘자)과 가수 조덕배가 특별출연 한다.


또 정기공연 20주년을 맞아, ‘감사’라는 주제를 설정하고, 지금껏 합창단에 도움을 준 사람들이 등장하는 축하메시지 영상을 상영할 예정이다.


홀트일산복지타운 관계자는 “중외학술복지재단을 비롯한 기업․단체들의 아낌없는 지원으로 20년간 합창단을 이끌어올 수 있었다”며 “더 많은 사람들이 ‘영혼의 소리로’의 노래를 통해 감동과 희망을 느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중외학술복지재단은 장애인도 문화 활동을 통해 사회에 감동을 주는 존재로 여기고, 장애인들이 예술적 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영혼의 소리로’ 합창단을 17년째 후원하고 있으며, 장애 미술인들을 대상으로 ‘JW 아트 어워즈’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서울대병원, 코로나19 극복 희망 캠페인 릴레이 동참 서울대병원(김연수 병원장)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 캠페인 릴레이에 참여했다. 희망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과 의료진에게 응원의 문구를 손글씨로 적어 SNS 등 온라인에 게시하고 다음 참가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캠페인이다. 김연수 병원장은 경증·무증상 환자의 격리와 적절한 치료를 위해 생활치료센터를 운영한 분당서울대병원장 및 보라매병원장과 캠페인에 함께 동참했다. 서울대병원이 선제적으로 운영한 문경 생활치료센터에서는 환자와 의사가 화상전화와 앱을 통해 검사결과를 주고받으며 상담과 진료가 이뤄졌다. 그 결과 코로나19의 거센 확산에도 불구하고 감염병 환자는 물론 당장 치료가 시급한 환자가 큰 어려움 없이 진료를 받을 수 있었다. 이는 세계적인 팬데믹 상황에서도 우리나라의 의료시스템 붕괴가 일어나지 않게 된 이유로 꼽힌다. 분당서울대병원은 ‘경기도 제1호 생활치료센터’를, 보라매병원은 ‘서울형 생활치료센터’를 운영했다. 김연수 병원장은 이날 직접 쓴 응원문구 #코로나19 극복할 수 있어요 #서로서로 응원하고 #나부터 먼저 실천해요 ‘생활 속 거리두기’를 들고 사진을 찍어 서울대병원 공식 페이스북에 게재함으로써 코로나19와 사투중인 국민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