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9 (목)

  • 맑음동두천 13.6℃
  • 맑음강릉 12.3℃
  • 맑음서울 11.4℃
  • 맑음대전 13.3℃
  • 맑음대구 13.6℃
  • 맑음울산 14.4℃
  • 맑음광주 14.4℃
  • 맑음부산 14.2℃
  • 맑음고창 12.4℃
  • 맑음제주 14.6℃
  • 맑음강화 12.4℃
  • 맑음보은 12.7℃
  • 맑음금산 12.8℃
  • 맑음강진군 14.6℃
  • 맑음경주시 14.2℃
  • 맑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해외소식

온코퀘스트(OncoQuest), 오레고보맙(Oregovomab) 임상2단계보고서 발간

암 면역치료제를 개발하는 비상장 기업 온코퀘스트(OncoQuest Inc.)는 오늘, 미국과 이탈리아에서 최근 완료한 자사 최전선 난소암 치료제인 오레고보맙(oregovomab)을 활용한 임상 2상 시험에 대한 2개의 보고서들을 발간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미국 부인암학회 저널인 가이네콜로직 온콜로지(Gynecologic Oncology)에 게재된 해당 첫 번째 보고서의 제목은, 후기 난소 암에서 오레고보맙 간접 면역을 활용해 카보플라틴-파클리탁셀을 사용한 최전선 화학-면역요법: 2상 무작위 연구 (Front-line chemo-immunotherapy with carboplatin-paclitaxel using oregovomab indirect immunization in advanced ovarian cancer: A randomized phase II study)다. 해당 보고서는, 오레고보맙 또는 표준 화학요법(표준 카보플라틴과 파클리탁셀)과 결합된 표준 카보플라틴과 파클리탁셀 화학요법과 함께 화학 면역치료를 받기 위해 랜덤으로 선정된 47명의 환자들을 포함하는 총 97명의 환자들을 대상으로 다중 장소에서 실시한 무작위 대조 임상시험 결과들을 담고 있다. 

해당 연구는, 42개월(중앙값, 메디안)의  추적 기간 동안 실시되었으며 무진행과 전체 생존에 있어 화학 면역치료를 받은 환자군에게 유리한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결과를 보여준다. 화학 면역요법 치료를 받은 환자군에서 질병의 진행 및 사망의 위험이 50퍼센트 이상 감소했다. 안정성 데이터에 따르면, 오레고보맙의 첨가는 화학요법에 증분 독성을 추가하지 않았다는 것을 보여준다. 

미국 부인암학회 저널인 가이네콜로직 온콜로지(Gynecologic Oncology)에 게재된 두 번째 보고서인 면역 요법(Immunotherapy)의 제목은 난소암에서 카보플라틴/파클리탁셀 + 오레고보맙과 예정된 병용 요법을 사용한 무작위 2상 연구에서 간접 항체 면역의 전이 면역 상관 관계 (Translational immune correlates of indirect antibody immunization in a randomized phase II study using scheduled combination therapy with carboplatin/paclitaxel plus oregovomab in ovarian cancer)다. 해당 보고서는, 로마에 위치한 카톨릭 대학 병원(Catholic University Hospital)의 스캄비아(Scambia) 교수의 실험실에서 위에서 설명된 연구에서 이탈리아 환자 집단의 일부에서의 전이 면역 결과를 조사했다. 이 보고서는, 화학 면역요법이 화학요법과 비교해 말초혈액에서 측정된 CA125-특이 CD8+T 림프구의 존재를 증가 시켰다는 것을 확인시켜 주며 이는 유리하고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임상 결과와 관련이 있는 요소다. 골수 유래 면역 억제는, MDSC4(유세포분석기)와 NMLR(호중구-단핵구 대 림프구 비율)에 의해 측정되었으며, 기준선에서 이들 패러미터들의 레벨의 낮을 수록 화학요법에 비해 화학 면역요법을 받은 환자들에서 더 유리한 결과를 예측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코로나19, 단기 대량 검사 가능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와 대한진단검사의학회(이사장 권계철)은 여러 사람의 검체를 취합 한 번에 검사함으로서, 감염여부를 효율적으로 확인하는 취합검사법(Pooling) 프로토콜을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취합검사법은 여러 명의 검체를 혼합, 1개 검체로 만들어 검사하고 양성 시, 남은 검체로 개별 재검사 하는 방식으로, 증상은 없으나 감염 예방을 위해 주기 검사가 필요한 요양시설 입원자 등 감염 위험군에서 감염 선별에 유용하다. 프로토콜은 질병관리본부와 대한진단검사의학회 소속 3개 의료기관이 협업하여 650회 평가 시험을 거쳐 우리나라 실험 상황에 맞게 제작되었으며, 프로토콜 적용 시 10개 검체를 혼합하여 시험하여도 개별 검체 대비 96% 이상 민감도를 유지할 수 있다. 현재 취합검사법은 빠르고 대량의 검사를 위해 외국에서도 활발하게 연구되고 있으며, 세계적 의학전문지인 미국 의학회지(JAMA)에도 제한된 자원을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한 방법으로 소개 된 바 있다 질병관리본부 정은경 본부장과 대한진단검사의학회 권계철 이사장은 “취합검사법은 코로나19 확인 검사로는 사용되지 않고, 증상이 없는 감염위험군의 질병감시 목적으로만 사용되므로, 환자진료 정확성을 걱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의협, 한국형 공공의료 모델 정립 위해 공공의료TF 구성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는 국내 현실에 부합하는 합리적인 공공의료 시스템 구축을 통해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수호할 수 있도록 ‘공공의료TF’를 구성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공의료TF는 국립공공의료대학원 설립 등 정부의 불합리한 정책 추진에 대한 대응이라는 기존의 수동적 자세에서 벗어나, 공공의료 개념 재정립에 역점을 두고 의료계가 앞장서서 공공의료 활성화 대책을 수립해나가기 위해 추진됐다. 먼저 공공의료의 방향성 설정 및 사업모형 제시, 공립병원 의료인력 확보방안 마련, 공공의료의 참여주체 · 제공범위 · 민간의료와의 연계 등 포괄적 공공의료 시스템을 논의해나가기로 했다. 이러한 공공의료 전반에 대한 고찰을 통해 국내 의료체계와 부합하는 공공의료 모델을 정립할 계획이며, 코로나19 사태와 같은 감염병 대응 시스템과 관련한 논의를 우선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TF는 공공의료에 대한 식견을 갖춘 총 23명의 위원들이 참여하며, 질병관리본부장을 역임했던 정기석 한림대성심병원 교수와 안치석 충청북도의사회 회장이 공동 단장을 맡는다. 한편, 이번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감염병전문병원 설립 등 공공의료를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으며, 이번 사태가 진정되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