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5 (월)

  • 구름많음동두천 2.5℃
  • 구름많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6.3℃
  • 구름조금대전 7.1℃
  • 흐림대구 7.6℃
  • 흐림울산 9.0℃
  • 흐림광주 7.8℃
  • 흐림부산 8.9℃
  • 흐림고창 6.1℃
  • 흐림제주 11.6℃
  • 구름조금강화 2.1℃
  • 구름조금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2.2℃
  • 구름많음강진군 5.5℃
  • 구름많음경주시 6.6℃
  • 흐림거제 9.6℃
기상청 제공

마케팅

전체기사 보기

한미약품, 3년 연속 원외처방 1위...6년 누적 실적도 업계 1위

R&D로 일군 개량·복합신약…코로나19 불구 지속 성장

한미약품이 국내 원외처방 시장에서 3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한미약품(대표이사 우종수 권세창)은 2020년 로수젯, 아모잘탄패밀리, 에소메졸, 구구탐스 등 주요 자체개발 개량·복합신약들의 고른 성장에 힘입어 총 6665억원의 원외처방 매출(UBIST)을 달성해 국내 제약업계 1위를 차지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로써 한미약품은 2018년 국내 원외처방 1위를 차지한 이래 작년까지 3년 연속 선두 자리를 지켰다. 특히 작년에는 코로나19로 전 사회적으로 경제활동이 위축된 상황에서 거둔 성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한미약품의 3년 연속 원외처방 1위라는 성과는 글로벌 의약품 제제 기술력을 토대로 창출한 우수하고 차별화된 자체 개발 제품의 힘에서 비롯됐다. 2000년 국내 최초 개량신약 ‘아모디핀’, 2009년 국내 최초 복합신약 ‘아모잘탄’을 통해 한국 제약산업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은 한미약품은 이후 아모잘탄패밀리, 에소메졸, 낙소졸, 구구탐스 등 각 질환 분야에서 차별화된 제품을 출시하며 경쟁력을 다져왔다. 한미약품이 원외처방 1위를 처음 차지한 2018년에는 전년도(5111억원) 보다 18.1% 증가한 6033억원을 달성했다. 이 해



배너

오늘의 칼럼

더보기



의료기기ㆍ식품ㆍ화장품

더보기

제약ㆍ약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