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 (월)

  • 구름조금동두천 22.3℃
  • 구름조금강릉 23.0℃
  • 구름많음서울 23.8℃
  • 구름많음대전 25.0℃
  • 흐림대구 24.8℃
  • 박무울산 24.8℃
  • 흐림광주 23.7℃
  • 흐림부산 23.2℃
  • 구름많음고창 24.0℃
  • 흐림제주 25.1℃
  • 구름많음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4.4℃
  • 구름많음금산 25.1℃
  • 구름많음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5.5℃
  • 흐림거제 22.7℃
기상청 제공

/김승호 보령제약그룹 회장 자서전/56/암치료제 개발 성공---유기합성에서 생명공학까지

유기합성에 의한 고혈압 치료제 캡토프릴의 개발 성공에 이은 항암제 BR-8702의 성공은 비단 보령제약의 영예뿐만이 아니라 국내 제약업계의 획기적인 성과로 평가되었다. 그것은 국내 제약업계의 신약개발 가능성과 능력을 세계에 입증시켜준 뜻 깊은 성과였다.


1989년 말에서 1991년 중반까지 국내 신문들은 ‘보령제약에서 새로운 약물을 개발해 냈다’는 기사를 종종 실었다. 특히 경제지들은 신 물질 개발의 의미를 중요시 여기고, 그 개발의 산실인 보령 중앙연구소 소장과의 인터뷰를 통해 개발과정과 전망 등을 업계에 자세히 소개했다. 이 때 개발된 신 물질이란 다름 아닌 암 치료제를 말하는 것이었다. 암 치료제 개발은 보령제약 30년 역사에서 가장 획기적인 성과 중의 하나였다.
보령제약의 암 치료제 개발 성공은 1989년 말, 해외특허를 받은 사실이 국내에 처음으로 알려졌던 신 물질 BR-8702에서부터 시작되었다. 중앙연구소는 1985년에 처음으로 물질특허를 외국에 출원했는데 이 때 영국과 프랑스, 일본 등 7개국으로부터 해외 특허를 취득하게 되었다.
물질특허를 받은 BR-8702는 항암 및 면역 조절 작용을 지닌 인(燐)계 포스포리피드와 항암 및 항바이러스 작용을 지닌 핵산계 뉴클레오타이드의 복합체로서, 암은 물론 급성 백혈병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을 뿐 아니라 AIDS에도 치료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전망되는 신 물질이었다.
중앙연구소 자체 유기 합성팀에 의해 개발된 BR-8702는 특히 소화기암, 폐암, 자궁암 등에 탁월한 효과를 나타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그 상품화에 관심이 집중되었다. 이 신 물질은 주성분을 복합시킴으로써 천천히 방출되는 작용을 하게 해 암세포에까지 확실하게 도달시키게 하고, 세포 내에서 효소작용에 의해 두 주성분이 분해, 약효가 상승효과를 발휘함으로써 뉴클레오타이드를 단독으로 사용할 때보다 약 2.6배의 뛰어난 항암효과를 나타내는 것으로 알려졌다.


생명공학적 방법으로 개발된 국내 최초의 항암치료제 독소루비신(에이디마이신).


유기합성에 의한 고혈압 치료제 캡토프릴의 개발 성공에 이은 항암제 BR-8702의 성공은 비단 보령제약의 영예뿐만이 아니라 국내 제약업계의 획기적인 성과로 평가되었다. 그것은 국내 제약업계의 신약개발 가능성과 능력을 세계에 입증시켜준 뜻 깊은 성과였다.
보령제약의 두 번째 암 치료제 개발 성공은 1991년에 발표되었다. 보령은 암 치료제를 생명 공학적 방법으로 개발하는 데 성공, 대량생산에 들어감으로써 업계와 이를 필요로 하는 환자들에게 큰 희망을 안겨주었다.
암치료제로서는 국내 최초로 개발되었던 이 때의 제품성분명은 독소루비신(Doxorubicin : A.D. Mysin)으로서, 이탈리아, 일본에 이어 세계에서 세 번째로 이루어낸 쾌거였다. 독소루비신의 약효는 전 세계 약 50여종의 항암제 가운데서도 매우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독소루비신은 흙 속의 미생물이 생산하는 항암제였다. 연구팀은 전국의 토양 속에서 항암효과가 있는 유효균주 2,500여종을 분리하여 변이주를 추출, 이를 이용한 수율 증대 및 새로운 정제 방법으로 순도를 높여 독소루비신 원료의 생명 공학적 합성에 성공한 것이었다.
독소루비신 개발은 세 가지 면에서 그 의미가 있었다.
첫째는 사내 정보 관리체계와 연구 분야의 밀접한 협조에 의해서 개발에 성공했다는 점이다. 보령제약은 개발 담당부서를 따로 두고 국내외 시장정보 및 연구개발 정보를 폭넓게 입수하여 연구 분야 업무를 활성화시켰다.
독소루비신 개발은 바로 정보 관리체계가 이루어낸 걸작품으로서 이러한 협조체제는 기술 경쟁시대의 우위를 선점할 수 있는 강력한
힘이자 무기가 아닐 수 없다.
둘째는 생명공학을 이용한 항암제 개발로서는 국내 첫 개가라는 점이었다. 생명공학 분야는 공해를 유발시키지 않으며, 자연계에는 아직 탐색되지 않은 토양 등의 시료가 무한대로 존재하고 있는 장점이 있어 21세기에는 시장규모가 약 47조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이 때문에 의약선진국들이 치열한 개발경쟁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국내 제약 산업의 경우 일부 기업에서 진단용 시약과 간염백신 등을 개발하는 데 그치고 있었는데, 우리가 처음으로 항암제 개발의 개가를 올린 것이었다.
셋째는 산학(産學)협동의 첫 작품이라는 점이다. 그동안 국가 경제의 융성을 위해서 기술입국 정책에 큰 비중을 두고 그 실천을 위해 기업과 대학, 연구기관과 정부 등 네 주체가 긴밀한 협력 체계를 이루어야 한다는 원론적인 주장이 있었지만, 정작 그 실적은 미미한 편이었다. 독소루비신의 개발 성공은 바로 이러한 산학 협동이 이루어낸 결과로서 기술입국을 지향하는 국가적 차원에서도 좋은 모델이 될 수 있는 성공적인 업적이 아닐 수 없었다.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