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 (금)

  • -동두천 -18.2℃
  • -강릉 -11.5℃
  • 맑음서울 -15.1℃
  • 맑음대전 -13.4℃
  • 맑음대구 -10.2℃
  • 맑음울산 -9.0℃
  • 구름많음광주 -10.1℃
  • 맑음부산 -8.7℃
  • -고창 -10.9℃
  • 제주 0.1℃
  • -강화 -17.1℃
  • -보은 -18.9℃
  • -금산 -16.2℃
  • -강진군 -11.7℃
  • -경주시 -10.4℃
  • -거제 -6.6℃
기상청 제공

대웅제약 ‘이지엔6’와 함께한 ‘이지엔젤’, 서포터즈 활동 마쳐

브랜드 이미지 제고 및 대학생 마케팅 역량 강화 기회 제공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은 지난 10일 효과 빠른 액상형 진통제 ‘이지엔6’의 대학생 마케팅 서포터즈 ‘이지엔젤 2기’가 해단식을 했다고 밝혔다.
 

이지엔젤은 대학생들을 이지엔6 마케팅 활동에 직접 참여하게 함으로써, 이지엔6 브랜드 이미지 제고 및 취업을 준비하는 대학생들에게 실전 마케팅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차원에서 기획됐다.
 


이지엔젤 2기는 20명의 대학생이 참여한 가운데 지난해 9월부터 12월까지 4개월간 ‘생리통 바로 알기’를 위한 ▲마케팅 아이디어 제안 ▲소비자 인식 조사 활동 ▲올바른 진통제 복용법에 대한 학습을 전개했다. 대웅제약은 향후 이지엔젤2기가 제안한 아이디어를 실제 마케팅에 적용할 지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해단식에서는 이지엔젤 활동결과물이 발표됐으며, 인증서 수여와 우수 활동자에 대한 시상이 있었다. 최우수상의 영광은 ‘어사’팀(김은솜, 강영현, 윤충용, 이주윤)에게 돌아갔다. 대중에게 잘 알려진 동화를 패러디한 영상으로 ‘생리’에 대한 거부감을 줄이고, 올바른 정보를 기억하기 쉽게 제작하는 아이디어였다. 이외에도 통증과 진통제 복용 교육에 대한 아이디어를 제안한 팀 중 우수상, 장려상에 각각 2개 팀이 선정됐다.
 

고려대 언어학과 김현경(여, 22세) 양은 "이지엔6 서포터즈와 커뮤니케이터로 활동하면서 평소에 복용하던 진통제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알게 되고, 사람들이 꼭 알아야 할 진통제 상식을 알릴 수 있어 뿌듯하고 보람찼다”며 “특히 이지엔6 효과를 직접 경험하고 마케팅 활동에 참여하는 과정에서 우수한 제품효과를 알게 되면서 자부심을 가지고 열정적으로 활동할 수 있었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대웅제약 한혜정 이지엔6 PM은 “이지엔젤과 협업을 통해 주요 소비자 중 하나인 2030 여성들에게 효과 빠른 액상형 진통제 ‘이지엔6’와 생리통에 대한 정확한 정보 제공을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발굴할 수 있었다”며 “진통제는 증상과 상황에 맞는 제품 복용이 중요한 만큼, 앞으로는 생리통뿐 아니라 두통, 치통, 관절염 등 다양한 통증에 대한 정확한 정보와 올바른 진통제 사용법을 알려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대웅제약은 ‘이지엔젤’ 운영 외에도 지난 11월부터 ‘이지엔6 이브’의 디지털 영상 캠페인 ‘생리통엔 이젠, 이지엔6’를 진행하고 있다. 켐페인 영상은 ‘생리통, 특허 받은 액상기술로 씻은듯이 낫자’는 내용으로, 아랫배가 묵직하고 배와 허리가 조이는 등 생리통 증상은 ‘이지엔6 이브’로 빠르게 해결할 수 있음을

배너

배너


대웅제약 ‘이지엔6’와 함께한 ‘이지엔젤’, 서포터즈 활동 마쳐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은 지난 10일 효과 빠른 액상형 진통제 ‘이지엔6’의 대학생 마케팅 서포터즈 ‘이지엔젤 2기’가 해단식을 했다고 밝혔다. 이지엔젤은 대학생들을 이지엔6 마케팅 활동에 직접 참여하게 함으로써, 이지엔6 브랜드 이미지 제고 및 취업을 준비하는 대학생들에게 실전 마케팅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차원에서 기획됐다. 이지엔젤 2기는 20명의 대학생이 참여한 가운데 지난해 9월부터 12월까지 4개월간 ‘생리통 바로 알기’를 위한 ▲마케팅 아이디어 제안 ▲소비자 인식 조사 활동 ▲올바른 진통제 복용법에 대한 학습을 전개했다. 대웅제약은 향후 이지엔젤2기가 제안한 아이디어를 실제 마케팅에 적용할 지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해단식에서는 이지엔젤 활동결과물이 발표됐으며, 인증서 수여와 우수 활동자에 대한 시상이 있었다. 최우수상의 영광은 ‘어사’팀(김은솜, 강영현, 윤충용, 이주윤)에게 돌아갔다. 대중에게 잘 알려진 동화를 패러디한 영상으로 ‘생리’에 대한 거부감을 줄이고, 올바른 정보를 기억하기 쉽게 제작하는 아이디어였다. 이외에도 통증과 진통제 복용 교육에 대한 아이디어를 제안한 팀 중 우수상, 장려상에 각각 2개 팀이 선정됐

화순전남대병원 ‘소아암 완치잔치’ 박수갈채 힘겨운 투병생활을 딛고 완치의 기쁨을 얻은 소아암 환아와 가족들의 희망찬 박수갈채가 화순전남대학교병원에 울려퍼졌다. 화순전남대병원(원장 정신)은 지난 9일 병원내 대강당에서 ‘제17회 소아암·백혈병·희귀난치성 질환 완치잔치’를 열었다. 정신 원장· 국훈 교수(소아청소년과·전남대어린이병원장) 등 의료진들은 이날 40명의 환아들에게 일일이 완치메달을 걸어주었다. 동물 캐릭터 옷을 입은 의료진들의 축하무대와 완치 환아가족들의 장기자랑도 이어져 웃음꽃을 피웠다. 화순교육지원청(교육장 정혜인)에서 주최했던 환아들의 백일장 시상, 행운권 추첨도 있었다. 광주KBS 박상훈 앵커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특히 국제라이온스클럽(대표회장 김철옥)에서 장학금 300만원과 500만원 상당의 후원물품을 제공, 풍성함을 더했다. 2016년 완치메달을 받은 박신유(살레시오고 1)군도 ‘대한민국 인재상’ 수상 상금을 장학금으로 기부해 감동을 주었다. 이날 완치메달을 받은 박○○(16)양은 “입원·항암치료과정에서 아프고 지칠 때마다 응원해주고 완치희망을 준 모든 분들 덕분이다”며 “원내에 ‘여미사랑병원학교’가 있어서 학업에 지장없이 고교에 진학할 수 있게 됐다”고 감사인사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