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3 (화)

  • -동두천 15.2℃
  • -강릉 19.1℃
  • 맑음서울 15.5℃
  • 맑음대전 18.1℃
  • 연무대구 17.0℃
  • 맑음울산 18.1℃
  • 구름많음광주 18.7℃
  • 맑음부산 15.5℃
  • -고창 18.1℃
  • 맑음제주 17.2℃
  • -강화 13.1℃
  • -보은 17.8℃
  • -금산 18.4℃
  • -강진군 17.0℃
  • -경주시 19.3℃
  • -거제 16.0℃
기상청 제공

의료ㆍ병원

한국 공공의료체계의 바람직한 관리 위해 '공공보건의료공단' 필요성 제기

한국노총, 공공연맹, 의료산업노련, 연합노련 , ‘공공보건의료공단 설립의 필요성과 효과’에 관한 국회토론회 공동주최

공공의료가 현재 10%에서 20% 정도로 증가하게 되면 공공의료기관의 통합적 관리와 인력관리, 지위보장이 더욱 중요한 과제가 되며 이를 통한 통합일원화된 기구 즉, 공공보건의료공단이 필요하다고 주장이  제기 됐다.


보건의료단체연합의 정형준 정책실장은    ‘공공보건의료공단 설립의 필요성과 효과’에 관한 국회토론회  발제에서 공공의료의 확충은 현 정부(문재인 정부)의 공약사항이며 100대 국정과제 중 하나이며, 공공의료기관 확충의 필요성은 재난, 감염병에 대한 대비, 적정의료, 의료의 질 향상, 적정한 의료인력 확충 등 사회적으로 충분한 공감대를 얻고 있으나, 이에 비해 현재의 공공의료기관 조차 수직적 ․ 수평적 통합이 부재하고 효율적인 관리가 부재한 상황임을 지적하고 이같이 주장했다.


정실장은 또  보건의료분야는 재정투입에 비해 일자리 창출효과가 가장 큰 분야이며, 그 일자리는 양질의 일자리(decent work)이며 지속적임을 강조하며, 공공의료의 통합적 관리를 위한 공공보건의료공단의 설립 효과로 ①국민에게는 적정의료를 보장하고 ②사회적으로는 ‘대도시 대형병원 중심의 의료’ 패러다임에서 벗어나 ‘지역사회중심의 건강’으로 패러다임의 전환을 이루어 낼 수 있고 ③재정적으로는 불필요한 중복투자 및 과잉의료를 줄여 보건의료비를 절감할 수 있으며 ④공공의료 고용 노동자에게는 통합적 관리와 사회적 지위를 보장하여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음을 제시해 눈길을  끌었다.정실장은 <한국 공공의료의 바람직한 관리를 위한 공공보건의료공단 설립 필요성과 효과>라는 제목으로 발표했다.




이날 토론회는 국노동조합총연맹, 전국공공노동조합연맹,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 전국연합노동조합연맹, 박광온 의원실이 공동  주최했다.

토론회에서는 2017년 하반기에 한국노총, 공공연맹, 의료산업노련, 연합노련이 공동으로 수행한 ‘공공보건의료공단 설립타당성 연구’의 결과물을 발표하는 자리로써 한국노총과 더불어민주당 간의 ‘국민연금기금 공공투자 정책협약’을 기초로 사회서비스인프라 공공투자를 통해 의료전달체계의 공공성을 제고하기 위하여 공공보건의료공단의 설립타당성 검토와 효과 전망을 골자로 한다.


이날 한국노총 김주영 위원장은 인사말에서 “그간 한국노총은 사회연대의 발판을 마련하기 위한 노동조합의 ‘사회적 책무성’에 대해 고민하였으며, 그 결과 획기적인 ‘공공사회서비스인프라 확충’이 필요하다는 결론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 공공의료체계의 바람직한 관리를 위한 공공보건의료공단 설립은 2018년 첫 정책제안인 동시에 복지국가건설을 위해 중요한 토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진 토론회는 중앙대학교 사회복지학부 김연명 교수의 사회로, 1명의 발제와 5명의 관련 전문가 및 보건복지부의 토론, 그리고 종합토론 순서로 진행되었다.


이어진 토론에서는 서울시립대 도시보건대학원 임 준 교수의 토론을 시작으로, 참여연대 김남희 복지조세팀장이 ‘공공보건의료공단과 공공의료 확대, 지방선거에 요구한다’를, 시민이 주인되는 울산국립병원 설립 추진위원회 김현주 위원장이 ‘울산의 의료 현실과 공공병원 설립’을, 대전 시립병원 설립추진 시민운동본부 원용철 대표가 ‘대전 시립병원 설립추진 과정과 향후 과제’를, 보건복지부 손일룡 공공의료과장이 각각 토론을 진행했다
배너

배너

배너

대한약사회ㅡ한국먼디파마,약국에서의 감염예방 상담 활성화 캠페인 MOU 한국먼디파마(대표 이명세)는 대한약사회(회장 조찬휘)와 3월 13일 대한약사회관에서 ‘약국에서의 감염 예방 상담 활성화 캠페인’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 업무협약은 일상생활 속에서 감염예방을 위한 올바른 생활습관에 대한 국민의 이해도를 높이고 안전한 약물 사용에 기여하기 위한 캠페인 전개 목적에 있다. 업무협약 기간 동안 대한약사회는 약사회원을 대상으로 ‘약국에서의 감염예방을 위한 건강상담 활성화 캠페인’을 홍보하고, 감염예방 건강상담에 필요한 가이드 컨텐츠를 감수한다. 더불어 한국먼디파마는 약국에서의 감염예방 및 발생하기 쉬운 감염성 질환 상담 컨텐츠 및 복약상담 가이드 제작과 홍보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약사를 대상으로 올바른 복약상담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며, 감염성 질환 복약상담 가이드 등의 논의를 해 나갈 예정이다. 한국먼디파마는 1998년 한국에 진출한 이후 국내 환자들의 삶의 질 개선에 기여해왔다. ‘혁신을 통해 사람들의 삶에 가치를 더하는 바이오파마’라는 사명을 바탕으로 호흡기 질환을 유발하는 바이러스에 효과적인 베타케어TM 콜드디펜스 나잘스프레이를 시작으로 호흡기 케어 포트폴리오를 넓혀가고 있다. 베타딘® 제품군은 의약품 인후염 치료제인 베타

배너
한국 공공의료체계의 바람직한 관리 위해 '공공보건의료공단' 필요성 제기 공공의료가 현재 10%에서 20% 정도로 증가하게 되면 공공의료기관의 통합적 관리와 인력관리, 지위보장이 더욱 중요한 과제가 되며 이를 통한 통합일원화된 기구 즉, 공공보건의료공단이 필요하다고 주장이 제기 됐다. 보건의료단체연합의 정형준 정책실장은 ‘공공보건의료공단 설립의 필요성과 효과’에 관한 국회토론회 발제에서 공공의료의 확충은 현 정부(문재인 정부)의 공약사항이며 100대 국정과제 중 하나이며, 공공의료기관 확충의 필요성은 재난, 감염병에 대한 대비, 적정의료, 의료의 질 향상, 적정한 의료인력 확충 등 사회적으로 충분한 공감대를 얻고 있으나, 이에 비해 현재의 공공의료기관 조차 수직적 ․ 수평적 통합이 부재하고 효율적인 관리가 부재한 상황임을 지적하고 이같이 주장했다. 정실장은 또 보건의료분야는 재정투입에 비해 일자리 창출효과가 가장 큰 분야이며, 그 일자리는 양질의 일자리(decent work)이며 지속적임을 강조하며, 공공의료의 통합적 관리를 위한 공공보건의료공단의 설립 효과로 ①국민에게는 적정의료를 보장하고 ②사회적으로는 ‘대도시 대형병원 중심의 의료’ 패러다임에서 벗어나 ‘지역사회중심의 건강’으로 패러다임의 전환을 이루어 낼 수 있고 ③재정적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