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5 (화)

  • -동두천 15.3℃
  • -강릉 24.9℃
  • 박무서울 16.2℃
  • 박무대전 16.1℃
  • 박무대구 18.4℃
  • 박무울산 19.6℃
  • 박무광주 17.8℃
  • 연무부산 20.2℃
  • -고창 19.5℃
  • 맑음제주 19.7℃
  • -강화 16.4℃
  • -보은 14.1℃
  • -금산 13.5℃
  • -강진군 14.3℃
  • -경주시 16.3℃
  • -거제 19.3℃
기상청 제공

보건복지부

담배 경고그림·문구 전면 교체

궐련형 전자담배도 “발암성”을 상징하는 그림으로 바꿔...상반기 고시 개정 후 6개월 뒤 12월 23일부터 바뀐 경고그림 부착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담뱃갑에 새롭게 부착할 경고그림 및 문구(안) 12개를 확정하고,「담뱃갑포장지 경고그림 등 표기내용(복지부 고시)」개정(안)을 행정예고(예고기간: 5.14.~6.4.) 한다고 밝혔다.

  ㅡ경고그림 및 문구 등 교체안  

보건복지부는 과학적 근거를 토대로 합리적인 경고그림·문구 제작을 위해, 제2기 경고그림위원회를 구성·운영하고, 현재의 경고그림·문구에 대한 효과평가 및 교체시안(후보안)에 대한 일반국민 설문조사를 실시하는 한편, 외국의 다양한 사례를 검토하는 등 약 1년의 준비를 거쳐 최종안을 마련하였다. 

먼저, 경고그림위원회(위원장 문창진 차의과학대학교 교수)는 보건의료, 커뮤니케이션, 법률·행정·경제, 언론 등 관련분야 민간전문가 중심으로 구성하여 과학적이고 전문적인 심의가 가능토록 하였다.

또한, 현재 10종의 경고그림 및 문구에 대한 금연 및 흡연예방 등에 대한 효과평가를 위해 2차례에 걸쳐 일반인 대상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이와 함께, 새로운 경고그림에 대한 경고효과 및 혐오도 등을 평가하기 위해 일반국민 대상 설문조사를 실시하였고, 그 결과를 반영하여 경고그림위원회에서 최종안을 결정하였다.

설문조사는 총 1,500명(성인 1,000명, 청소년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하였으며, 성·연령별 인구비율과 흡연율 등을 고려하여 남(860명)/여(640명), 흡연자(584명)/비흡연자(916명)으로 구성하는 등 다양한 일반국민의 의견을 반영하였다.

이번에 마련된 경고그림 및 문구는 행정예고를 거쳐 최종 확정되며, 6개월의 유예기간 경과 후 12월 23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한미약품 ’텐텐’ 매출 껑충 ....김아랑 효과 톡톡 미소천사 김아랑이 경기도 고양시에 떴다?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 김아랑 선수가 13일 경기도 킨텍스에서 열린 경기약사학술대회에 마련된 한미약품 ‘텐텐’ 홍보부스를 찾아 팬들과 만나는 시간을 가졌다. 최근 김아랑 효과로 텐텐이 약국가와 전 연령층 고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으면서 사인회 현장은 김아랑 선수를 보기위해 모인 방문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김아랑 선수는 많은 방문객들의 환호에 감사함을 표하며 환한 미소로 행사 현장을 이끌었다. 김 선수는 힘든 기색 없이 팬 한명 한명과 다양한 포즈로 수백명의 팬들과 포토타임을 가졌다. 이날 김아랑 선수는 “텐텐은 어릴 때부터 애용해서인지 어느 제품보다도 애정이 큰 종합영양제”라며 “성인이 된 지금도 계속 먹고 있다. 많은 분들이 더욱 사랑해 주셨으면 좋겠다”며 환하게 웃었다. 김아랑 선수와 한미약품의 인연은 김 선수가 평소 애용했던 텐텐에 대한 글과 사진을 자신의 SNS(인스타그램)에 올린게 화제가 되면서 맺어졌다. 인스타그램에서 “텐텐 13개째 먹고 있다”는 김 선수 글을 찾아낸 네티즌들이 4년전 소치올림픽 당시와 비교하며 “그래서 김 선수가 훌쩍 큰 것 아니냐”는 익살스런 분석을 내놓아 큰 화제가 된 바 있다. 당

배너
국립부곡병원, 개원 30주년..."정신질환자의 인권향상과 국민 정신건강 증진에 선도적 역할" 국립부곡병원(원장 이영렬)이 개원 30주년을 맞이해, 5월 14일부터 25일까지 약 2주간 국립부곡병원 내에서 <개원 30주년 기념행사>를 실시한다. 이 병원은 영남권 정신건강 증진을 위해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5월 15일 오전 10시 30분부터 국립부곡병원에서 시작된 기념식은 보건복지부 소속기관, 경상남도 및 창녕군, 협력 학교 등 100여명의 내빈이 참석하여 개원 30주년 기념을 축하하였고, 각종 부대행사에 참석하여 기념행사 자리를 빛내주었다. 15일 오후에는 정신질환자 치료, 재활을 위해 힘쓰신 국립부곡병원 퇴직․전출 직원 30여명을 초청하여 그 간의 노고에 대한 감사와 전·현직 직원 간 소통·화합의 시간을 갖고자 “홈 커밍 데이 행사“와 재원환자와 내원 고객들을 위한 “스파게티 나눔 행사”가 진행되었다. 부대행사는 5월 14일 “행복나눔 여성 합창단”의 음악회를 시작으로 14일부터 25일까지 2주 동안 “재원환자 시화전 및 활동사진 전시회”를, 17일에는 재난현장 정신건강지원을 위한 “인력양성 워크숍”을, 18일에는 정신의료기관 “인권교육 강사를 대상으로 워크숍”을 실시한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영상 메시지를 통해 정신건강 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