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흐림동두천 11.1℃
  • 구름조금강릉 14.6℃
  • 흐림서울 11.3℃
  • 대전 11.5℃
  • 흐림대구 14.6℃
  • 구름많음울산 16.6℃
  • 흐림광주 12.5℃
  • 구름많음부산 14.8℃
  • 흐림고창 13.0℃
  • 흐림제주 15.9℃
  • 구름조금강화 13.1℃
  • 흐림보은 11.2℃
  • 흐림금산 11.8℃
  • 흐림강진군 13.5℃
  • 흐림경주시 14.7℃
  • 구름많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행복한 단체생활 어린이 그림 그리기 대회 성료

'세계 뇌수막염의 날’ 기점으로 3주간 ‘단체 생활’ 주제의 어린이 그림 총 231점 접수..
일 ‘건강한 단체생활 응원행사’서 시상식과 수상작 전시, 포토존 운영

사노피 파스퇴르㈜(대표: 밥티스트 드 클라랑스, Baptiste de Clarens, 이하 ‘사노피 파스퇴르’)가 27일 어제 ‘행복한 단체생활 어린이 그림 그리기 대회(이하 메낙트라® 단체생활 그림 그리기 대회)’ 시상식을 개최하고, 12점의 수상작품을 메낙트라® 시상식 현장 및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메낙트라® 단체생활 그림 그리기 대회는 ‘세계 뇌수막염의 날(World Meningitis Day, 4월 24일)’을 맞아, 단체생활 시 발병 위험이 높은 수막구균성 뇌수막염1 예방 인식 제고 캠페인의 일환으로 3주간 진행됐다. 5세부터 13세까지의 어린이들이 ‘즐거운 단체생활 추억’을 주제로 그린 그림 총 231점이 메낙트라®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됐으며, 이중 12점의 작품이 네티즌의 ‘좋아요’수와 내부 심사위원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대상에 해당하는 영예의 ‘메낙트라®’상은 엉○위 어린이가 그린 ‘꿈나라 놀이공원’이 선정됐다. 최우수상인 ‘세계 뇌수막염의 날’ 상에는 △‘꿈꾸는 학교’(박○연) △‘축구시합’(조○환) △‘친구들과 컵 안에서 하는 수영’(허○율) 등 3점의 작품이, ‘건강한 단체생활 응원’상은 △‘맑음반 결혼식 단체체험의 기억속으로~♡’ (이○민) △‘멋진 친구들과 행복한 놀이터 생일’(김○호) △‘따뜻했던 우리가족 캠프파이어’(육○윤) △‘친구들아! 조금만 힘내!’(권○은) △‘따듯한 마음 담긴 연탄봉사’(노○선) △‘서로의 의견을 모아모아 하나로!’(박○윤) △‘우리가 만든 아름다운 하모니’(채○은) 등 8점의 작품이 뽑혔다. 수상작으로 선정된 각 작품은 향후 1년 동안 ‘단체생활 응원 캠페인’ 일환으로 수막구균성 질환 예방 및 백신 접종의 중요성을 알리는데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행사장에는 수상작은 물론 수막구균성 질환에 대해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인포그래픽이 함께 전시됐다. 또한, 브랜드 캐릭터와 함께 기념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존이 운영되는 등 300여 명의 어린이들이 행사에 참여해 성황을 이뤘다.


밥티스트 드 클라랑스(Baptiste de Clarens) 대표는 “이번 메낙트라® 단체생활 그림 그리기 대회에 접수된 작품에서 어린이들이 스스로 생각한 건강한 단체생활의 의미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단체생활 시작 전 꼭 알아야 하는 수막구균성 질환 정보와 예방 필요성을 전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노피 파스퇴르는 수막구균백신 메낙트라®를 지난 2015년 국내에 첫 출시하고, 수막구균성 질환의 인지도를 높이고, 백신을 통한 질환 예방의 중요성을 알리는 캠페인을 꾸준히 진행해왔다. 지난 2015년과 2017년에는 영유아 모델 선발대회를 진행하는 등 다채로운 활동을 진행해왔으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캠페인을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수막구균성 뇌수막염을 비롯한 수막구균성 질환은 단체생활 주의질환이라는 공식이 붙을 정도로, 지역사회 및 유아원, 학교, 군대 등의 특정 시설에서 단체생활을 하는 사람들에서 집단적으로 발생할 수 있다.  수막구균성 뇌수막염은 보건복지부와 대한소아과학회가 지난 2012년 어린이집에 종사하는 교사들을 위해 발간한 ‘어린이집 건강 관리 매뉴얼’에서도 각별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언급된 질환이다.



배너

배너
말할 수 없는 비밀? 숨길수록 깊어지는 치질의 모든것 최근 대장항문학회에서 항문 건강에 대하여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중 항문이 건강하지 않다고 응답한 인원의 비율은 23.5%로 나타났다. 부끄러운 것으로 인식돼 치료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많은 항문 질환, 치질에 대해 알아보자. 치질이란 항문 불편감을 일으키는 대표적인 질병 중 하나인 치질. 치질은 널리 알려져 있는 병으로, 겉으로 쉽게 관찰되고 증상이 전형적이어서 일반인들에게 친숙한 병이라 할 수 있다. 치질은 항문에 생기는 질환을 통칭하여 부르는 용어이나 일반적으로 대부분 치핵을 치질이라고 부른다. 출혈이나 통증 또는 노인층에서 괄약근 약화로 인해 항문탈출 등의 증상을 유발하는데, 암을 제외한 전체 항문 질환의 약 60%를 차지할 정도로 빈도가 높아 항문 전체 질환을 뜻하는 치질로 불리어지게 된 것이다. 치핵은 인구 25~30명 중 1명이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50세 이상에서는 반 이상이 가지고 있다는 보고도 있는 흔한 질환이다. 대한대장항문학회 갤럽조사에 따르면 항문이 불편할 때 하는 행동으로 아무런 조치를 하지 않는다는 응답자가 45.5%로 응답의 절반 가까이를 차지하였다. 하지만 대장암 환자의 35~48%가 항문출혈이 첫번째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