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6 (수)

  • -동두천 28.9℃
  • -강릉 30.5℃
  • 연무서울 27.4℃
  • 맑음대전 29.9℃
  • 구름조금대구 29.0℃
  • 구름조금울산 25.2℃
  • 연무광주 29.6℃
  • 구름많음부산 23.6℃
  • -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22.3℃
  • -강화 20.8℃
  • -보은 29.5℃
  • -금산 28.4℃
  • -강진군 28.6℃
  • -경주시 30.2℃
  • -거제 27.5℃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서울대치과병원,직장문화배달 – 힐링 연극‘동행’성료

음악회 전시회를 벗어나 문화행사의 다양성 확대

서울대치과병원(원장 허성주)은 지난 5월 30일(수) 3층 대강당에서 100여명의 교직원 및 환자가 참석한 가운데 ‘2018 문화가 있는 날 직장문화배달 – 힐링 유랑극장 <동행>’ 연극공연(문화체육관광부 주최, 문화가 있는 날 사업추진단 주관)을 진행했다.


 이번 공연은 직장 생활과 치아 질환 등으로 인해 문화생활을 접하기 힘든 교직원과 내원객들에게 문화예술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지친 마음에 여유와 활력을 주고자 마련됐다.


 특히, 기존에 음악회 위주로 진행되던 병원 문화행사의 틀을 벗어나 8층 대강당에 연극 무대를 설치하여 찾아가는 공연을 개최함으로써 문화행사의 다양성을 확대하였다.


 이날 진행된 ‘연극실험실늘’의 <동행> 연극은  가족이지만 피한방울 섞이지 않은 며느리와 시아버지 이야기를 통해 가족의 따뜻함과 유대, 정을 전달했다. 연극 공연 이후에는 배우들과 관객들 간에 연극에 대한 대화의 시간을 갖고 연극 속에 등장한 다양한 복선과 의미, 관람객들의 질문 등 관람객들이 직접 배우와 소통하여 큰 호평을 받았다.


 허성주 병원장은 “환자의 아픈 곳을 치료해주기 위해서는 먼저 교직원이 행복하고 그 마음이 환자에게 전해지는 것이 중요하다”며, “서울대학교치과병원의 문화행사가 교직원의 만족과 이를 통해 환자 치료와 만족도 향상에도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대치과병원은 작년부터 음악회와 전시회 등 문화예술행사를 대폭 늘려 교직원들과 환자들에게 병원이 치료하는 공간만이 아니라 문화와 함께하는 치유의 공간이 되도록 노력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고대 안암병원, ‘심장·호흡재활센터’ 개소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원장 박종훈)은 6월 4일(월) ‘심장·호흡재활센터’를 개소하는 기념식을 성료했다. 개소식에는 박종훈 병원장과 강윤규 재활의학과장, 장형구 경영관리실장, 조윤수 간호부장 등이 참여했다. 심장·호흡재활센터는 심혈관질환 및 만성호흡질환 환자들의 심폐기능과 운동능력을 향상시키고 장기적인 건강증진 상태 유지를 위한 개별화된 맞춤 운동 프로그램과 교육을 실시하는 특성화 센터로, 순환기내과․호흡기내과·흉부외과·재활의학과․영양팀․약제팀 등의 여러 과의 협력으로 통합 치료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심장재활은 심혈관질환의 이해를 돕기 위한 교육 및 영양(식이), 위험인자의 조절(금연 등)과 필수 약물 복약 교육은 물론 3~6개월 간 총 36회에 걸쳐 실시하는 운동치료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건강한 생활습관 유지와 복약순응도를 향상 시키고 환자가 직접 이상 징후를 조기에 발견해 선제적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데 중점을 뒀다. 뿐 만 아니라 심장재활을 통해 심혈관질환의 재발, 재입원, 재시술률을 줄이고 심장 원인 및 모든 원인의 사망률을 감소시키고, 심폐기능 향상을 통해 심장질환으로 인한 증상을 감소시킨다. 협심증, 심근경색, 심부전 등 심장 및 혈관질환자 중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