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7 (일)

  • 구름많음동두천 20.5℃
  • 맑음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19.8℃
  • 맑음대전 21.8℃
  • 맑음대구 23.6℃
  • 맑음울산 23.9℃
  • 맑음광주 22.6℃
  • 맑음부산 23.8℃
  • 맑음고창 21.2℃
  • 맑음제주 23.3℃
  • 구름조금강화 19.2℃
  • 맑음보은 21.8℃
  • 맑음금산 22.3℃
  • 맑음강진군 23.4℃
  • 맑음경주시 24.7℃
  • 맑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질병관리본부

독감 위험군, 발생률(ILI) 높은 이유 있었네...유치원과 초등학생 예방접종률 34~57% 그쳐

질병관리본부·교육부,"나와 친구들의 건강을 위해 인플루엔자 예방하세요"... 10월 8일부터 2주간 인플루엔자 접종 캠페인 운영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와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는 인플루엔자가 발병할 경우 집단 내에 쉽게 전파될 수 있는 유치원생과 초등학생의 인플루엔자 예방접종률 향상과 손 씻기 등 예방생활 실천을 위해 10월 8일부터 2주간 ‘어린이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집중 접종주간(이하 ’집중 접종주간‘)을 운영한다. 

해당 연령의 어린이는 다른 연령대에 비해 인플루엔자 발생률(ILI)이 높으며, 예방접종률은 34~57%의 낮은 수준으로 매년 이른 시기에 빠르게 유행하는 특성이 있어 이에 대한 부담 등을 줄이기 위해 접종률을 높이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연령별 인플루엔자 발생률(ILI: ’17. 12. 31.∼’18. 1. 1.): 7-12세 119.8명 > 13-18세 99.3명 > 1-6세 86.9명 > 19-49세 81.8명 > 50-64세 56.7명 > 0세 33.9명 > 65세 이상 31.9명 순이었음, ILI(Influenza like illness): 2017-2018절기 6.6명/1,000명, 2018-2019절기 6.3명/1,000명이며  연령별 접종률: 1~5세 73.3%, 6~11세 55.6%, 12~14세 33.6%, 15~18세 17.1%(2016년 국민건강영양조사) 등이다.


질병관리본부와 교육부는 ‘“나”와 함께 공부하는 “친구”들의 건강을 위해 인플루엔자 미리 예방하세요~!’라는 표어로 전국의 유치원, 학교 및 보건소가 함께 참여하는 공동 캠페인을 펼친다. 어린이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지원사업 기간: 2018년 10월 2일(화)∼2019년 4월 30일(화)까지이다.

지정의료기관 및 보건소에서 예방접종이 가능하며, 의료기관이 없거나 2개소 이하인 지역 어린이들에게 접종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해당 지역 보건소에서는 “집중 접종주간” 기간 동안 토요일 접종도 실시할 예정이니 보건소에 확인하고 방문하면 된다. 지정의료기관 확인: 보건소 문의 및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https://nip.cdc.go.kr 접속> 일반인 (자세히 보기)> 예방접종도우미 연결), 스마트폰 앱을 통해 공지 예정, 만 65세 어르신 사업 참여기관 19,018개소, 생후 6개월 ∼ 12세 어린이 사업 참여기관  8,766개소, 동시 참여기관 8,036개소  등이다.

예방접종은 보호자(또는 법정 대리인)와 동행하여야 하지만, 부득이한 경우 보호자(또는 법정대리인)가 작성한 “예방접종 시행 동의서” 및 “예방접종 예진표”를 어린이가 지참한 경우 보호자 없이도 접종이 가능하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겨울마다 인플루엔자로 인해 어려움을 겪었던 우리 아이들이 이번 예방접종 지원을 통해 건강하게 단체생활을 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올해부터는 정부에서 12세 어린이까지 무료접종을 지원하고 있으므로, 자녀는 물론 함께 생활하는 친구들의 건강을 위해 예방접종을 꼭 챙겨주실 것”을 보호자에게 당부했다.

질병관리본부 정은경 본부장은 “유치원생 및 초등학생 어린이들은 단체생활로 인플루엔자 발생이 높은 반면, 영유아보다 접종률이 높지 않아 교육부와의 공동 캠페인을 통해 11월 이전에 충분히 접종이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더불어 “캠페인 기간 동안 보건소, 학교에서 보호자·학생을 대상으로 인플루엔자 예방관리 방법에 대해 홍보·안내할 수 있도록 현장에서도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동아쏘시오그룹, ‘제36회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 개최 동아쏘시오그룹은 5일 오전 10시부터 서울 종로구 마로니에 공원에서 ‘제36회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을 개최했다. 마로니에 전국여성 백일장은 1983년 시작돼 36년간 이어온 가장 오래된 국내 여성 백일장 대회다. 행사는 동아쏘시오그룹의 의약품 사업회사 동아제약과 동아에스티, 수석문화재단,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한다. 여성이면 누구나 참가 가능하며, 참가 부문은 시, 산문, 아동문학(동시•동화) 3개 부문에서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작품 분량은 시와 동시는 제한이 없고, 산문과 동화는 200자 원고지 20매 내외이다. 창작시간은 3시간이다. 금일 개회식과 함께 글제가 발표되며 오후 2시까지 원고 접수를 받는다. 각 부문별 심사위원의 심사를 거쳐 오후 5시에 시상식이 진행된다. 시상은 각 부문별 장원 1명, 우수상 1명, 장려상 3명, 입선 5명 총30명을 선발해 총 상금 2,000만원을 수여하며, 각 부문 장원 작품은 문예지에 게재되어 등단 자격이 부여된다. 참가자 전원에게는 동아제약 박카스, 가그린 등 소정의 기념품이 제공된다. 또한, 행사 당일 문예 창작 활동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드라마 작가 정진영의 문학강연과 여성

폐암에 이어 사망률 두번째로 높은 간암... 면역항암제 개발 ‘청신호’ 화순전남대학교병원(원장 정신) 의료진이 주도하는 진행성 간암 치료용 면역항암제 개발에 청신호가 켜졌다. 간암은 국내에서 폐암에 이어 사망률이 두번째로 높은 질환이다. 화순전남대병원과 병원 의료진이 만든 바이오벤처사인 ㈜박셀바이오(대표이사 이제중 교수. 혈액내과)는 최근 자연살해세포치료제인 Vax-NK/HCC에 대한 임상 2상 연구에 돌입했다. 자연살해세포(NK세포. natural killer cell)는 우리 몸에서 암세포나 비정상 세포를 파괴해 암을 막아주는 면역세포로서, 이를 활용한 차세대 종양치료법이 주목받고 있다. ㈜박셀바이오는 지난 5월30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임상 2상 연구 승인을 받았고, 지난 8월말 임상시험기관인 화순전남대병원 연구윤리위원회(IRB) 심의를 통과, ㈜박셀바이오와 화순전남대병원 간암치료팀(고양석·조성범·배우균·강양준 교수)이 연구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진행성 간암은 예후가 극히 좋지 않은 질환으로서, 현 식약처 허가 표준치료법인 ‘소라페닙’을 투여해도 평균 중앙생존기간이 3개월 내외에 그치고 있다. 이로 인해 부작용이 적으며 효과높은 새로운 치료제 개발이 절실한 상황이다. ㈜박셀바이오가 개발한 Vax-NK/HCC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