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4℃
  • 흐림강릉 12.7℃
  • 연무서울 14.9℃
  • 안개대전 13.8℃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6.9℃
  • 광주 14.3℃
  • 흐림부산 17.8℃
  • 흐림고창 12.8℃
  • 제주 17.1℃
  • 구름많음강화 13.0℃
  • 흐림보은 13.4℃
  • 흐림금산 13.0℃
  • 흐림강진군 17.2℃
  • 흐림경주시 16.1℃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남양유업, 아이앤나와 제휴 통해 ‘남양베베 2.0’ 업그레이드 버전 출시

남양유업(대표이정인)은 아이앤나(대표이경재)와 공동사업으로 개발한 임신육아 전문플랫폼 ‘남양베베’의 제 2의 도약을 위한 계약을 체결하고 ‘남양베베’ 2.0 업그레이드 버전을 출시했다.


‘남양베베’ 2.0 업그레이드 버전은 기존의 ‘남양베베’ 보다 직관적인 UI 활용으로 사용자 편의성을 높이고, 사용속도 및 안정성을 강화하여 이전보다 안정감 있는 사용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이번 업그레이드 버전의 핵심적인 기술은 남양베베캠 이용고객들이 이용시간 이후에도 언제나 아기를 볼 수 있도록 아이앤나의 시간적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하여 산후조리원마다 각기 다르게 운영하는 이용시간을 자동으로 구분하고 처리하여 당일 최신영상을 제공함으로써, 좀더 많은 고객들이 시간제약 없이 이용할 수 있게 했다.


‘남양베베’는 대표 콘텐츠인 남양베베캠을 비롯하여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임신, 출산, 육아 분야의 APP이다. 남양베베캠은 산후조리원 신생아실의 아기 모습을 산모 및 가족에게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로써 전체 산후조리원 시장의 40% 이상의 제휴를 통해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또한 SK 브로드밴드의 클라우드캠 제휴를 통해 높은 품질의 영상 및 안정성을 보유하여 최근에 실시한 고객 만족도 결과 98%의 사용자가 매우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남양베베캠 서비스는 유아 시설 사각지대에 대한 부모의 불안감을 해결하고, 건강한 임신, 출산 문화를 선도한다는 점에서 가지는 의미가 매우 크다. ‘남양베베’는 이에 그치지 않고, 모바일을 통해 전국의 임신육아교실을 신청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아기 물티슈 최다 판매 1위 브랜드 베베숲’, ‘덴마크 친환경 기저귀 밤보네이처’, ‘필터 샤워기 유아목욕품 전문업체 베베시아’, ‘보습 화장품 부문 1위 브랜드 팜트리’ 등 30개가 넘는 임신, 육아 전문 대형 브랜드들과의 제휴를 통해, 해당 브랜드들의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사용 가능한 O2O쿠폰 제공 및 남양베베캠 이용고객들만 직접적인 상품 구매가 가능한 폐쇄몰인 남양베베몰도 구축하여 운영 중이다.


앞으로 아이앤나는 ‘남양베베’ 2.0 버전 출시를 시작으로 비즈니스 역량을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이미 산모 시장을 선점하고 있는 ‘남양베베’는 산후조리원 이용고객을 타겟으로 삼아 산모의 HOME 영역까지 진입할 수 있는 콘텐츠를 개발하고 있다. 또한 올해 제휴 산후조리원 점유율을 70% 이상으로 확대, 시장 점유율을 유지하는 동시에 고객의 로열티를 더 끌어올려 남양베베의 가치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경재 아이앤나 대표는 남양베베의 성장 잠재력을 높게 사며, “남양베베 서비스가 확장 될 수 있는 많은 기회들과 잠재적 가능성에 힘을 두고 싶어 남양베베 2.0 버전 개발을 결정하게 되었다” 며 “남양베베는 일찍이 산모 시장을 선점하고 있어, 서비스 영역이 확대되면 그 파급력 또한 놀라울 것“ 이라고 말했다.


향후 ‘남양베베’는 유아동 시장에 집중적으로 역량을 발휘하게 되면서 임신, 출산, 육아 영역의 전문적인 콘텐츠로 자리잡을 예정이다.


문의: 아이앤나 02-6205-1313


배너

배너
한국백신이 수입판매하는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 첨부용액서 비소 검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일본 후생성이 결핵 예방을 위해 1세 미만의 영아에게 접종되는 BCG 백신의 첨부용액(생리식염수주사용제)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되어 출하를 정지하였다고 발표함에 따라 해당 제품에 대해 회수한다고 밝혔다.이번 회수 대상은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이다. 일본 후생성은 백신이 아닌 첨부용제(생리식염수액)가 일본약전 비소기준을 초과한 것이나, 일본 국립의약품식품위생연구소의 건강영향평가 결과, 함유된 비소로 인한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어 회수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하였다고 발표하였다. 식품약품안전처는 일본 후생성의 조치를 면밀히 검토하는 한편, 국내 비씨지백신 대체품이 있는 점을 고려하여 우선적으로 해당 제품의 회수조치를 취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국가결핵예방접종용 백신인 피내용 BCG백신은 국내 충분히 공급*되고 있으나, 피내용 BCG 접종을 제공할 전국 보건소 및 지정의료기관이 제한되어 있어 불편할 수 있다고 밝혔다.내년 상반기까지 40만명 이상 접종가능한 재고(29,322바이알) 및 예상 공급 물량(44,000바이알) 확보.피내용 BCG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는 지정의료기관 372개소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