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7 (목)

  • 맑음동두천 -7.5℃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9.1℃
  • 맑음대전 -4.3℃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2.1℃
  • 맑음부산 3.8℃
  • 구름조금고창 -2.7℃
  • 흐림제주 1.9℃
  • 맑음강화 -8.4℃
  • 맑음보은 -5.9℃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0.7℃
  • 맑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화순전남대병원 “전통 민속품 보며 힐링과 위안을”...‘비움박물관’ 소장품 170여점 전시

"부모 정성·추억 되새겨”고객 호평

  화순전남대학교병원(원장 정신)이 ‘사물과 치유’를 주제로 원내 2층 로비에 전통 민속품들을 전시해 고객들의 호응을 받았디.


  광주 비움박물관(관장 이영화)에서 주관한 이 전시회는 지난 10월말부터 지난 22일까지 2개월간 열렸다. 다듬잇돌과 다듬이방망이, 등잔과 등잔걸이, 놋그릇과 사발, 함지박, 떡시루, 화로, 약탕기, 풍로, 풀무, 물레, 절구, 밥바구니, 바늘꽂이, 화장대 등 170여점의 옛 일상용품들이 대거 선보였다.


  전시품들은 환자와 보호자들은 물론 의료진과 병원 방문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친척 병문안을 위해 자녀들과 방문한 김모(72·여)씨는 “옛 생활용품들을 대하니 추억이 새록새록 떠올라 감회가 남다르다”며 풍로와 풀무 사용법 등을 손자에게 자세히 설명하기도 했다.


  유방암 치료를 위해 입원중인 박모(56)씨는 “희미한 등잔불 아래서 밤새 옷감을 다듬이질하던, 작고한 어머니의 정성이 생각난다. 추운 겨울날 언 손을 녹이며 놋그릇 닦느라 고생하던 선친의 모습도 생생해 가슴이 새삼 먹먹하다”면서 눈시울을 붉혔다. 


  비움박물관의 이관장은 “옛 물건들을 보며 조상들의 지극한 사랑과 정성을 되새겨보고, 옛시절 추억을 통해 자신의 내면과 대화해보자는 취지에서 전시회를 추진했다”며 “전통 민속품들을 통해 위안과 치유에 도움받았다는 관람객들의 호평이 많아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의료기기 가격표시 시범 운영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소비자들이 의료기기를 합리적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의료기기 판매 가격을 구매 전 쉽게 확인하는 ‘의료기기 가격표시’ 시범 사업을 12월 28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가격표시 시범 운영은 한국의료기기유통협회와 함께 진행하며, 의료기기 판매업체가 자율적으로 적정한 판매 가격을 표시하여 주부나 노인이 상품을 고가로 구매하는 등의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마련하였다. 시범 운영 대상 업체는 전국 의료기기 판매업체 50곳이며, 대상 의료기기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주로 판매되고 고가 제품 비중이 상대적으로 높은 개인용온열기, 개인용조합자극기, 의료용레이저조사기 등 6개 품목이다. 대상 업체, 대상 품목은 한국의료기기유통협회와 검토‧협의하여 선정하였다. 가격표시는 소비자가 쉽게 알아 볼 수 있도록 개별 상품에 인쇄, 라벨 등으로 표시·부착하면 되고, 상품 진열대에 일괄 표시 등의 방법도 가능하다. 식약처는 이번 시범 운영을 통해 공정한 유통 질서를 확립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한국의료기기유통협회, 업계와 지속적으로 협력하여 시범 운영 참여를 확대하고, 가격표시를 활성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참고 : 가격표

배너


세기조절방사선장치(IMRT) 이용, 재발한 자궁경부암 치료 결과 보니...안전하고 효과적 재발한 자궁경부암에서 세기조절 방사선치료(IMRT)가 효과적인 것으로 확인됐다. 연세암병원 방사선종양학과 김용배 교수 연구팀은 2007년부터 10년간 재발·전이 된 자궁경부암 환자 125명을 대상으로 구제적 목적으로 방사선치료를 시행한 결과 안전하고 효과적인 치료성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미국부인암학회 저널인 ‘Gynecologic Oncology’ 최신호에 게재됐다. 자궁의 입구인 자궁경부에 발생하는 자궁경부암은 우리나라에서 환자 수가 가장 많은 부인암이다. 조기발견으로 완치율이 높지만 재발도 많다. 수술을 받더라도 3년 내 5~20%의 환자에서 재발한다. 부인암에서 일차치료 후 골반 내에 재발한 경우 종양의 위치나 크기에 따라 구제치료를 결정하게 되지만, 대부분 수술이 어려워 항암제나 방사선치료가 우선시되고 있다. 하지만 일차치료 후 재발한 자궁경부암 환자에서 방사선요법은 연구가 많지 않아 실효성에서 논쟁의 여지가 있었다. 더욱이 골반 방사선치료를 받았던 환자에서 재발한 경우 재방사선치료를 꺼리는 경우가 많아 그 효과에 대한 검증이 이뤄진 바 없었다. 연구팀은 2007년 1월부터 2016년 12월까지 자궁경부암 치료를 받은 후 재발·전이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