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2℃
  • 구름많음강릉 20.3℃
  • 서울 21.1℃
  • 대전 21.1℃
  • 흐림대구 22.8℃
  • 흐림울산 23.6℃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2.5℃
  • 구름많음고창 20.5℃
  • 흐림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0.3℃
  • 흐림보은 21.4℃
  • 구름많음금산 20.3℃
  • 구름많음강진군 22.6℃
  • 구름많음경주시 23.2℃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ㆍ건강식품ㆍ화장품

아웃도어렌즈의 올바른 사용과 관리 요령

본격 여름을 맞이해 선글라스, 변색렌즈, 스포츠고글 등 아웃도어렌즈를 찾는 계절이 왔다. 케미렌즈는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아웃도어렌즈 착용자들의 올바른 사용과 관리 요령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안경렌즈 종합 브랜드사 케미렌즈에 따르면 우선 선글라스는 자외선 차단 여부는 물론 차단 능력치까지도 꼼꼼하게 확인해봐야 한다. 자외선을 최대 파장대 400나노미터에서 99.9% 이상 완벽하게 차단하는 `퍼펙트 UV` 코팅 기능이 있어야 효과적이다. 하지만 자동차 안에 선글라스를 장시간 놓아두면 안된다. 안경렌즈 소재와 코팅은 뜨거운 환경에서 변질이 있을 수 있어 무더운 자동차 안에 보관하면 코팅의 손상(크랙 등) 발생 할 수 있고, 안경렌즈 자체에 변질이 있울 수 있기 때문이다.


선글라스 농도가 너무 짙어도 마냥 좋지만은 않다. 시야가 어두워져 동공이 확대되면 자외선의 침투율이 오히려 높아지고 이때 자외선 최대파장대의 완벽 차단 기능이 없으면 눈 건강에 좋지 못하다. 안과 의사나 안경렌즈 전문가들은 착색 농도 60~80% 정도면 무난하다고 보고 있다.


자외선의 양에 따라 선글라스 겸 일반안경으로 사용하는 변색렌즈도 최근 뜨고 있는 아웃도어형 렌즈이다. 자외선 량이 많고, 온도가 낮을수록 진하게 변한다. 이에, 습하고 온도가 높은 무더운 여름에는 렌즈의 변색이 적을 수 있다는 점과 차 안에서는 자동차 유리가 자외선을 차단하기 때문에 변하지 않는다는 점도 유의해야 한다.


스포츠고글은 격하고 활동량이 많은 아웃도어레포츠에 특화된 렌즈의 조건을 구비했는 지를 살펴봐야 한다.
첫째, 눈과 눈 주변부의 안전을 위해 충격에도 잘 깨지지 않는 고강도 렌즈 재질이어야 한다.


둘째, 스포츠고글은 특성상, 얼굴 곡선 구조에 맞춰 안면각이 크고 커브가 높은 렌즈를 사용해야 하는데, 본인의 얼굴에 맞게 디자인된 렌즈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본인의 얼굴 각에 맞지 않으면 왜곡 수차가 생겨 착용시 어지러운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셋째, 착용의 편리성과 활동성을 위해 얼굴과의 압착성이 우수해야 한다.


케미렌즈는 주문형 선글라스렌즈 외에도 변색렌즈인 `케미포토블루 ‘와 스포츠고글렌즈 `프로세이버’와 `엑스페디션’을 공급하고 있다. 케미렌즈 관계자는 “아웃도어렌즈의 개별 특성을 고려해 올바른 사용법과 관리법을 알고 착용을 하면 렌즈 수명은 물론 시 생활 만족도를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전남대병원 호남심장혈관영상심포지엄...10개 의대·3개 대형병원 참석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이삼용)이 제9회 호남심장혈관영상심포지엄을 오는 13일 전남대학교의과대학 명학회관에서 개최한다. 전남대심장혈관영상연구회(회장 김계훈 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교수)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심포지엄은 심장혈관영상 진단과 연구에 대한 최신 지견과 의료정보를 교류하고자 마련됐다. 특히 의과대학생과 전공의를 위해 심장혈관영상의 기본에서부터 전문적인 진단에 이르는 다양한 주제의 강의와 뇌혈관 영상 특강 등 알찬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전남대를 비롯해 서울대·연세대·고려대·가톨릭대·부산대·충남대·전북대·조선대·원광대 등 10개 의과대학 교수와 광주기독병원·광주보훈병원·광주씨티병원 등 3개 대형병원 의사 등 국내 명의들이 대거 참석해 열띤 토론을 펼치게 된다. 또한 내과·소아청소년과·흉부외과·혈관외과·영상의학과·핵의학과 등 관련 학과 의료진과 전공의·학생들도 유익한 정보와 학습을 위해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9시부터 7시간동안 총 4부로 나뉘어 진행되며, 특히 3·4부에선 꼭 알아야 할 심장혈관영상·흥미로운 증례에 대한 소개와 토론도 이어진다. 한편 전남대학교 심장혈관영상연구회는 지난 2010년 심혈관질환 치료에 다학제적 진단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