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 맑음동두천 0.2℃
  • 맑음강릉 6.8℃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3.1℃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4.6℃
  • 맑음광주 4.2℃
  • 맑음부산 7.0℃
  • 맑음고창 2.2℃
  • 맑음제주 6.5℃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0.0℃
  • 맑음금산 0.2℃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1.4℃
  • 구름많음거제 5.2℃
기상청 제공

의료ㆍ병원

힘찬병원, ‘청소년 여름 인턴십’ 성료

힘찬병원(대표원장 이수찬)이 의대진학을 희망하는 학생들에게 의료현장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제 10회 힘찬병원 청소년 여름 인턴십 프로그램’의 수료식을 지난 26일 진행했다. ‘의사’라는 직업은 청소년들이 진로를 선택하기 전까지 현장을 직접 체험하기 어려운 전문직이다. 힘찬병원은 실제 병원 시스템과 거의 유사하게 인턴 체험을 할 수 있도록 도와 의료계에 종사하고자 하는 학생들의 진로 선정에 도움을 주는 알찬 프로그램을 10년째 이어오고 있다.


이수찬 대표원장은 “의대 진학을 꿈꾸는 청소년을 위한 직업 체험 인턴십 등 한국의 선진 의료를 이어갈 미래 꿈나무를 키우는 것도 병원의 사회적 역할이라 생각된다”고 말했다.


△의학강의 및 의대진학 과정에 대한 의료진의 설명 △의료진 컨퍼런스, 병동 회진, 외래진료 체험 △진단검사의학과〮영상의학과〮통증의학과〮내과의 검사 기기 체험 및 실습 △물리치료, 수술실 체험 교육 등 실제 병원의 시스템을 보고 배우는 생생한 교육의 장이 펼쳐졌다. 참가 학생 모두에게는 수료증과 함께 본인 이름이 새겨진 의사 가운도 선물로 증정됐다.


인턴십에 참여한 박정우(양천고등학교 2학년) 학생은 “막연히 의사가 되고 싶다고 생각해왔지만 의사가 되면 실제 어떤 일과를 보내는지 정확히 알기 어려웠던 것이 사실”이라며 “전문의 선생님들이 환자와 소통하는 모습을 지켜보며 의사로서의 사명감과 환자를 위하는 진심에 대해 고민도 하고, 의대 진학을 결정할 때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 같다”는 소감을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경북대병원장, “병원내 감염, 진료공백 우려” 최대집 회장 등 대한의사협회 임원진이 21일 코로나19 감염증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대구·경북지역 주요기관들(대구광역시청, 대구파티마병원, 경북대병원)을 방문해 현장 상황을 면밀히 살피고 관계자들과 함께 확산방지 대책을 모색했다. 대구광역시청을 방문한 최 회장 일행은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배지숙 대구광역시의회 의장, 대구지역 병원장들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의견을 나눴다. 권영진 대구광역시장은 “확진자 급증으로 대구가 매우 불안한 상황이지만 높은 시민의식으로 침착하게 대응해나가고 있다. 대구광역시의사회 등 의료계와 시민들이 힘을 합쳐 나간다면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 의협에서도 코로나19로 막연한 두려움에 떨고 있는 시민들에게 따뜻한 위로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최대집 의협 회장은 “지역사회 감염 차단을 위해 우선 시민들의 외출 자제가 필요하다. 경증환자는 전담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야 하고, 중증환자는 대학병원 격리병실을 지정해 집중치료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의협에서 정부에 강력히 주장해 실행토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박종혁 의협 대변인은 “대구뿐만 아니라 앞으로 우리나라 전역으로 지역사회 감염이 확산될 수 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