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31 (수)

  • 흐림동두천 24.2℃
  • 구름많음강릉 32.2℃
  • 천둥번개서울 24.0℃
  • 흐림대전 30.0℃
  • 맑음대구 31.6℃
  • 구름조금울산 31.0℃
  • 구름많음광주 29.1℃
  • 구름조금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30.0℃
  • 구름조금제주 30.2℃
  • 흐림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30.4℃
  • 구름많음금산 29.3℃
  • 구름많음강진군 29.3℃
  • 구름조금경주시 32.8℃
  • 구름조금거제 28.4℃
기상청 제공

국제성모병원 김민범·김미주 교수, 젊은 연구자상 수상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은 최근 이비인후-두경부외과 김민범·김미주 교수가 대한평형의학회로부터 ‘젊은 연구자상’을 수상했다고 31일 밝혔다.


대한평형의학회는 이비인후과, 신경과, 생리학과 등 여러 의사들이 모여 어지러움 및 평형질환에 대한 다양한 연구를 진행하는 곳이다. 특히 올해 창립 20주년을 맞아 학회는 어지럼증 분야에서 기초 연구 및 진료 업적이 뛰어난 신진 의사에게 ‘젊은 연구자상’을 수여했다.


김민범·김미주 교수는 어지럼증 임상진료 뿐만 아니라 국책연구 과제 등 활발한 기초 연구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김민범 교수는 메니에르병 동물모델을 활용한 약물치료법 연구를 진행 중이고, 김미주 교수는 전기자극을 이용한 어지럼증 치료법 개발에 힘쓰고 있다. 두 연구진은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같은 병원에서 젊은 연구자상을 동시에 수상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김민범 교수는 “이렇게 영광스러운 상을 받게 돼 자랑스럽다”며 “어지럼증은 발병 원인이 다양해 정확한 진단과 이에 맞는 치료를 해야 한다. 앞으로도 다각적인 연구 활동을 통해 환자 치료에 기여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김안과병원, '정확한 녹내장진단법' 눈 건강 강좌 개최 건양의대 김안과병원은 오는 8월 12일(목) 오후 3시 30분부터 김안과병원 명곡홀(망막병원 7층)에서 '정확한 녹내장진단법'을 주제로 ‘해피 eye 눈 건강 강좌’를 개최한다. 이번 강좌는 녹내장센터 정재근 교수가 녹내장의 증상과 진단 방법을 중심으로 강의하고,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청중들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녹내장은 높은 안압을 시신경이 견뎌내지 못해 눈 속의 시신경이 점점 약해져 시야가 차츰 좁아지는 병으로 정의할 수 있다. 따라서 녹내장 진단과 치료의 기본은 치료 전 안압이 얼마나 높은지, 치료 후 안압이 얼마나 내려갔는지, 치료 중 안압이 얼마나 일정하게 유지되는지를 확인하는 안압검사라고 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각막두께 측정, 시신경검사, 망막신경섬유층 촬영, 빛간섭 단층촬영, 시야검사 등의 결과를 종합해 녹내장을 진단한다. 정재근 교수는 "치료 중에 지속적으로 검사를 하는 것에 대한 의문을 품는 환자들이 있는데 예전 검사결과와 비교해서 변화가 있으면 치료방향을 수정하기 위해 꼭 필요하며, 검사 간격은 각자의 녹내장 진행상황에 따라 다르다."며, "녹내장의 종류 등 여러 조건에 따라 달라지기는 하지만 대부분의 경우 관리를 잘 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