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0 (화)

  • 흐림동두천 21.1℃
  • 구름많음강릉 20.9℃
  • 천둥번개서울 23.4℃
  • 구름많음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6.1℃
  • 흐림울산 26.2℃
  • 구름조금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5.8℃
  • 구름조금고창 25.3℃
  • 구름많음제주 26.5℃
  • 흐림강화 20.8℃
  • 구름조금보은 22.8℃
  • 맑음금산 24.9℃
  • 흐림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24.4℃
  • 구름많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4컷 만화의 살아있는 전설....‘고바우 영감’의 작가 김성환화백 영면

메디팜헬스뉴스에도 깊은 애정 갖고 창간호와 신년호에 축하그림 그려줘.

 한국시사만화가의 살아있는 전설로 알려진 ‘고바우 영감’의 작가 김성환 화백이 지난 8일 87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김성환 화백은 메디팜헬스뉴스와의 인연도 깊어 본지의 창간호나 신년호에는 손수 축하그림을 그려주는 애착을 보여주기도  했다.


 김화백은 1955년 2월 1일 4컷짜리 만화를 시작해서 2000년 9월 20일자를 끝으로 고바우를 무려 45년간 1만4,139회를 연재했다. 김화백의 이 같은 장기만화연재는 2001년 한국기네스북에도 올랐다.


 김화백은 만화 외에도 풍속화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뛰어난 천재적인 재능의 화가이기도 하다. 그의 그림은 수천만원 내지 1억원에 팔릴 정도로 그림애호가들에게 인기가 있다.


 김화백의 그림에 대한 천재적인 기질은 타고 날 때부터 가졌다고 한다. 태어나서 얼마 안 돼 방안을 기어다니기 시작하면서 방바닥을 온통 그림낙서로 물들였다는 것이다.


 김화백은 6년제인 경복중학 5학년(지금의 고교 2학년)때인 1949년 6월에 연합신문(환도 후의 연합신문과 다름)에 ‘멍텅구리’라는 제목의 연재만화를 기고하기 시작, 만화가로서의 첫발을 내디뎠다. 15회까지 연재를 했는데 그 당시로서는 최장기록이었다. 그 후 8월에 만화뉴스사에 입사, 단편만화 등을 그리게 됐다.


 주간지와 월간지에서 이력을 쌓은 김화백은 1955년 2월 정식으로 4컷짜리 신문만화를 연재하기 시작했다.
 안경차림에 콧수염과 한 올의 머리카락을 지닌 키 작은 고바우영감을 빌려, 김화백은 살아있는 권력을 매섭게 풍자해 인기를 끌었다.


 1958년 경무대 변소 청소부를 소재로 권력만능사태를 풍자한 만화로 입건되는 등 필화사건으로 심한고초를 겪기도 했다.


 김화백은 6.25한국동란 중에는 국군사기를 진작시키는 포스터 및 비라 등을 그리는 종군기자로 활약한 국가유공자이기도 하다. 그가 그린 한국전쟁스케치는 6.25의 처참한 참상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김화백의 4컷짜리 시사만화는 외국인이 하바드대학박사학위논문을 쓰는 소재가 되기도 했다.


 김화백은 김성환만화상을 제정, 후배 만화가들에게 사기와 의욕을 북돋아주었다.


 김화백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원을 내놓아 아너소사이어티회원이 되기도 했다. 1억원 이상을 기부한 아너소사이티 회원이 많지만 기업가가 아닌 예술가로서 선뜻 1억원을 내놓은 경우는 김화백이 유일하다.


사진은 메디팜헬스뉴스 창간 3주년을 맞아 김성환 화백이 그려 준 축하만화  그림.


(김용발 기자)

배너
배너

배너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 중입자암치료센터 건립 부지 매입 협약서 체결 현성바이탈(204990)의 최대 주주인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가 중입자암치료센터 건립을 위한 부지 확보에 나섰다.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는 6일 충청남도개발공사와 충남 내포신도시에 위치한 본사에서 현 충남도청사 인근 10만 367평(34,214m2)의 종합병원 부지에 대한 매입의향협약서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보증금은 부지 예정가격의 약5% 상당이다. 충청남도 내포 신도시는 995만m2 규모의 통합형 행정도시다. 종합병원 부지에는 중입자암치료센터를 1단계로 헬스케어타운, 헬스팜에 이르는 3단계에 걸쳐 친환경 의료관광 복합단지로 개발할 예정이다. 최첨단 입자가속기 도입으로 충남 내포신도시를, 서해를 둘러싼 최첨단 생명의료 과학도시이자 아시아의 의료 허브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충청남도개발공사 사장은 “내포신도시에 중입자암치료센터를 유치하는 것은 내포신도시의 활성화는 물론 충남권의 발전을 위해 크게 기대되는 일이다”라고 말했다. 현성바이탈과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는 중입자암센터 건립을 위해 미주 한상(韓商)을 주축으로 만들어진 1억 달러 규모의 ‘상생펀드’를 근간으로 투자유치를 추진중이다. 오는 10월 22~24일에 여수에서 열리는 세계한상대회 기간 중 50여 명

배너
배너

아세안 9개국 GMP 조사관, 한미약품 팔탄 스마트플랜트 방문... “ 글로벌 GMP 트렌드 배워요” 동남아시아 9개국 GMP 조사관 및 아세안(ASEANㆍ동남아시아국가연합) 사무국 관계자 등 20명이 최근(8월28일) 한미약품의 팔탄 스마트플랜트를 찾아 선진화된 첨단 제조 공정 및 관리시스템을 확인했다.이번 방문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주최한 ‘한국-아세안 GMP 컨퍼런스’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아세안 9개국 방문단은 한미약품 스마트플랜트의 의약품 제조공정 및 설비를 둘러보며, 자국의 GMP시설∙정책에 접목할 수 있는 다양한 질문들을 쏟아냈다. 또한 각 단계별 공정관리에 대해 꼼꼼히 메모하는 등 글로벌 GMP를 구축한 한미약품의 노하우에 대해 큰 관심을 보였다. 이번 견학에 참석한 미얀마 식품의약과 부이사관 묘자니소(Myo Zar Ni Saw)는 “팔탄 스마트플랜트의 정제 코팅 및 타정기 등 전반적인 시설 규모와 RFID를 통한 최첨단 물류∙배송 시스템이 매우 인상 깊었다”고 말했다. 이들은 RFID 시스템 견학에 많은 시간을 할애했다. 특히 약국에서 주문한 의약품의 최종 배송 전 RFID 인식을 통한 자동 검수 시스템과, 개별 의약품에 부착된 RFID 칩의 원리에 대한 질문이 많았다. 식약처는 국산 의약품의 동남아시아 진출 지원을 목표로 아세안과의 의약품 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