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0 (화)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2.0℃
  • 흐림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29.7℃
  • 구름많음대구 30.4℃
  • 흐림울산 29.0℃
  • 구름많음광주 29.0℃
  • 흐림부산 27.2℃
  • 구름많음고창 28.6℃
  • 구름많음제주 28.9℃
  • 흐림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30.1℃
  • 구름조금금산 29.4℃
  • 구름많음강진군 28.4℃
  • 흐림경주시 30.1℃
  • 흐림거제 28.7℃
기상청 제공

동화약품 활명수, 후속 켐페인 진행

동화약품(대표이사 박기환)은 부채표 활명수의 신규 TV-CF 캠페인을 런칭했다고 밝혔다.


이번 신규 광고 캠페인은 활명수가 2018년부터 시작한 ”오늘도 잘 소화하세요” 캠페인의 ‘종합 편’과 ‘청춘 편’에 이은 시리즈로 엄마와 딸 각각의 시점에서 바라본 두 편의 광고로 제작되었다.


‘엄마 편’은 어린 딸이 성장하며 취업, 결혼, 육아 등 다양한 일들을 겪는 과정 속에서 ‘밥’을 통해 격려와 사랑을 전하는 엄마의 마음을 담았으며, ‘딸 편’은 직장생활과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딸의 엄마를 향한 고마움, 미안함, 애틋함 등의 다양한 감정을 표현하고자 했다.


동화약품 관계자는 “‘”오늘도 잘 소화하세요” 캠페인의 ‘엄마와 딸 편’을 통해 시대와   공감하고 함께 소통하는 국민 브랜드로서 대한민국을 응원하고 늘 곁에서 함께 하고자 하는 바람을 담았다”고 전했다.


“오늘도 잘 소화하세요” 캠페인은 활명수와 밀접한 관련이 있는 ‘식사’를 소재로 주고받는 안부인사를 통해 한국인의 정서인 ‘밥’에 담긴 걱정, 안부, 응원, 사랑 등 여러 감정들을 풀어내어 2030세대뿐 아니라 중장년층에 이르기까지 큰 공감을 얻고 있으며, ‘청춘 편’은 2018년 올해의 광고상 TV 광고 부문 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우리나라 최초의 브랜드이자 최장수 브랜드인 활명수(살릴 活, 생명 命, 물 水)는 1897년부터 그 이름의 뜻대로 민중의 ‘생명을 살리는 물’ 역할을 해왔으며 이러한 활명수의 가치와 철학을 잇고자 2013년부터 매년 활명수 기념판 판매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여 물 부족 국가 어린이들을 돕는 ‘생명을 살리는 물’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활명수는 일반의약품으로 약국에서 판매되는 ‘활명수’, ‘까스활명수-큐’, ‘미인활명수’, ‘꼬마활명수’와 의약외품으로 편의점, 슈퍼에서 구입할 수 있는 ‘까스활’, ‘미인활’ 총 여섯 가지 제품으로 구성되어 있다. 활명수는 2018년 갤럽 소비자 조사에서 소화제 부문 인지도 99%로 선호도 1위를 기록해 변함없이 국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 중입자암치료센터 건립 부지 매입 협약서 체결 현성바이탈(204990)의 최대 주주인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가 중입자암치료센터 건립을 위한 부지 확보에 나섰다.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는 6일 충청남도개발공사와 충남 내포신도시에 위치한 본사에서 현 충남도청사 인근 10만 367평(34,214m2)의 종합병원 부지에 대한 매입의향협약서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보증금은 부지 예정가격의 약5% 상당이다. 충청남도 내포 신도시는 995만m2 규모의 통합형 행정도시다. 종합병원 부지에는 중입자암치료센터를 1단계로 헬스케어타운, 헬스팜에 이르는 3단계에 걸쳐 친환경 의료관광 복합단지로 개발할 예정이다. 최첨단 입자가속기 도입으로 충남 내포신도시를, 서해를 둘러싼 최첨단 생명의료 과학도시이자 아시아의 의료 허브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충청남도개발공사 사장은 “내포신도시에 중입자암치료센터를 유치하는 것은 내포신도시의 활성화는 물론 충남권의 발전을 위해 크게 기대되는 일이다”라고 말했다. 현성바이탈과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는 중입자암센터 건립을 위해 미주 한상(韓商)을 주축으로 만들어진 1억 달러 규모의 ‘상생펀드’를 근간으로 투자유치를 추진중이다. 오는 10월 22~24일에 여수에서 열리는 세계한상대회 기간 중 50여 명

배너
배너

60주년 맞은 신신제약, 세종 신공장 준공... “글로벌 기업 도약” 1959년 9월 9일 설립되어 60주년을 맞은 신신제약이 세종시 첨단산업단지에 GMP공장 준공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글로벌헬스케어기업으로의 도약을 선언했다. 지난 9일 신신제약 창립자인 이영수 회장을 비롯한 정관계, 의약계 및 내외부 관계자, 협력사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60주년 기념 및 세종공장 개관식이 진행됐다. 올해 60주년을 맞이한 신신제약은 반세기 동안 선택과 집중 전략을 통해 파스를 포함한 외용제 개발 및 기술 진화에 힘써왔다. 첩부제 부문에서 축적된 수십 년의 노하우를 기반으로 한 기술을 활용하여 고부가가치 사업 진출을 모색했고, 지난 2017년 2월에 코스닥 상장을 통해 당당히 회사를 주식시장에 공개한 바 있다. 세종시 소정면 첨단산업단지 내 3만 8287㎡ 부지에 약 500억 원을 투자해 건설된 신공장은 자동화 설비가 구축된 스마트 공장으로, 건축 연면적 2만 2452㎡ 규모에 생산 2개동과 관리동, 기타 부속동으로 구성됐다. 이는 기존의 안산 공장보다 3배에서 최대 5배까지 생산량 증대를 기대할 수 있는 규모로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으로써 나아가기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고 해석된다. 이로써 꾸준히 증가하는 첩부제 시장에서 신신제약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