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0 (수)

  • 구름많음동두천 9.3℃
  • 흐림강릉 9.5℃
  • 구름많음서울 9.6℃
  • 흐림대전 11.9℃
  • 맑음대구 13.2℃
  • 맑음울산 12.7℃
  • 구름조금광주 11.9℃
  • 맑음부산 13.7℃
  • 맑음고창 10.8℃
  • 맑음제주 14.5℃
  • 구름많음강화 10.3℃
  • 맑음보은 9.5℃
  • 맑음금산 11.8℃
  • 흐림강진군 11.2℃
  • 맑음경주시 13.3℃
  • 맑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사람의 몸은 어떤 원리로 돌아가고 있을까?
이 의문을 시작으로 생물학과 생리학, 생화학, 그리고 병리학에 이르기까지 발달하면서 오늘날 의학의 근간이 되었다.


의학이라는 학문은 결국 질병과의 싸움을 다루는 것이기에 이러한 지식들은 각 질환들 마다 제각각 어떤 과정을 밟아서 질병이 되는지 따져 보고 규명한 성과물들의 집합체이다.


특히 필자의 분야인 감염에 있어서는 왜 열이 나는지, 패혈증은 어떻게 생긴 것인지, 그리고 도대체 염증이란 무엇인지가 감염병에 대한 본질적인 탐구 영역이다.


그동안 이야기 감염학 시리즈를 두 권 집필하면서, 첫 번째 책은 감염 질환 전반에 걸친 임상적인 지식을, 두 번째 책은 감염 질환에 꺼내 드는 무기인 항생제에 대하여 포괄적으로 다루다 보니, 자연스럽게 세 번째 타겟은 감염 질환의 본질을 겨냥하게 되었다.


사실 임상 의사들은 질환들과 싸우되, 찬찬히 심사 숙고하면서 임할 여유가 그리 많지는 않다. 왜냐하면 전쟁터이니까.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이 마주치는 질환들이 반드시 의학 교과서에 실려 있는 대로 움직여 주지 않는 경우가 적지 않다. 정석에서 벗어나 보이는 경과를 보일 때마다 올바른 판단과 임기응변이 필요하다. 이럴 때 필요한 것이 지능과 그동안 쌓아온 경험치, 그리고 알게 모르게 축적된 내공이다.
이 세 번째 책은 바로 그 마지막 미덕인 ‘내공’을 의식하고 기술하였다.


아련한 기억 속의 기초 의학 내지 자연 과학의 영역을 다시금 되돌아 보다 보면 우리 몸이 질병 시에 어떻게 돌아가고 있는지를 다시금 되새기게 되며, 내가 대처하고 있는 질환이 괴팍하게 변칙 전개를 보이더라도 실낱 같은 해결의 실마리를 잡을 수 있지 않을까?


결국 이번 책도 back to the basics 인 셈이다.
항상 하는 생각이지만, 공부는 즐겁게 해야 한다.
교과서적인 엄격한 문구에 너무 매달리지 말고, 각 지식들의 배경에 대해서도 눈을 돌리면
서 알아가는 과정 또한 내 자신의 내공으로 갈무리하는 데에 좋지 않겠는가.
그래서 이번 책은 되도록 ‘다정하게’ 접근하려고 노력을 많이 하였다.


가끔 아재 개그도 넣고, 직접 그린 만화(학창 시절에 학교 신문에 만화를 그리던 가락으로 말이다)도 삽화로 넣고 하는 식으로 말이다.


모쪼록 이 책이 독자 제현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다면 하는 것이 필자의 바람이다.


저자 : 유진홍
페이지 : 236
정가 : 20,000원
판형 : 160*240
구입 : 군자출판사 www.koonja.co.kr (tel : 070-4458-7798)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꺼져가는 심장에 새 활로의 길은?... 여러 혈관 막히거나 시술 어려우면 관상동맥우회술 받아야 심장근육에 혈액을 공급해주는 심장혈관에 콜레스테롤이 쌓이면 혈관이 좁아져 심장에 산소를 제대로 공급할 수 없게 되고, 심근경색까지 이르게 된다. 최근에는 기술의 발달로 인해 심근경색에 대해 스텐트를 시술하는 경우가 증가했지만, 환자의 상황에 따라 관상동맥우회술이 필요한 경우가 있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흉부외과 조상호 교수와 함께 관상동맥우회술이 필요한 심근경색에 대해 알아보았다. 급성심근경색 환자 10만 명 돌파, 서구화된 생활습관이 주 원인 급성심근경색 환자는 매년 5~10%가량 증가하며 급격히 늘고 있다. 지난 5년간 급성심근경색(질병코드 I21)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는 2015년 87,984명에서 2019년 118,010명으로 10만 명을 넘어섰다. 이에 조상호 교수는 “혈관 건강은 생활습관과 밀접한 연관이 있다. 식생활의 서구화 및 인구의 고령화로 고혈압, 당뇨 등 만성질환자가 증가하면서 혈관에 콜레스테롤이 쌓이는 환자가 많아졌다. 심근경색 환자 는 병원에 도착하기 전 사망하는 경우가 많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도 4% 가 사망한다고 알려질 만큼 위험하므로 평소의 관리도 매우 중요한 질환이다”라고 설명했다. 시술과 수술 크게 두 가지로 나뉘는 심근경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