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3 (화)

  • 맑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1.2℃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1.8℃
  • 맑음대구 0.4℃
  • 맑음울산 -0.2℃
  • 구름많음광주 1.6℃
  • 맑음부산 1.2℃
  • 맑음고창 1.3℃
  • 흐림제주 8.8℃
  • 구름많음강화 -3.5℃
  • 맑음보은 -5.1℃
  • 구름많음금산 -2.9℃
  • 구름많음강진군 3.9℃
  • 맑음경주시 -1.7℃
  • 맑음거제 0.8℃
기상청 제공

동아ST, 위염치료제 ‘스티렌 정’ 제형 축소

기존 대비 무게 약 37%, 길이 약 18% 줄여 환자의 복약 순응도 높여

동아에스티(대표이사 회장 엄대식)는 위염치료제 ‘스티렌 정‘의 제형 크기를 축소해 새롭게 발매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스티렌 정은 약효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환자들의 복약 순응도를 향상시켰다. 기존 대비 정제의 무게가 339.25mg에서 214.24mg으로 약 37% 줄고 길이도 13.7mm에서 11.2mm로 약 18% 축소됐다.
위염치료제 스티렌 정은 급•만성 위염으로 인한 위점막 병변 개선에 효능•효과가 있으며, 대한민국 기술로 자체 개발된 유일한 위점막보호제다. 스티렌 정은 2002년 최초 경질 캡슐 형태로 발매되어 2005년 정제 형태로 변경됐다.


2016년에는 스티렌 정에 특허 출원한 플로팅(Floating) 기술을 적용해 하루 세 번에서 두 번으로 복용 횟수를 줄인 ‘스티렌 2X 정’을 선보였다. 지난 6월에는 환자들의 복약 순응도를 높이기 위해 스티렌 2X 정의 무게를 약 18%, 길이를 약 30% 축소해 발매했다.


동아에스티 관계자는 “다제약물 복용 환자가 늘어나면서 복약 순응도의 중요성이 나날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동아에스티는 하루 두 번으로 복용 횟수를 줄인 스티렌 2X 정을 발매하여 편의성을 높이고, 스티렌 2X 정과 스티렌 정의 제형을 축소해 복약 순응도를 높였다”며 “증가하는 노인 환자들과 다제약물 복용 환자들에게 위염치료제 스티렌 정과 스티렌 2X 정은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선택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위염치료제 스티렌 정은 2002년 12월 1일에 발매하여 2018년까지 약 41억 정의 누적 판매 실적을 기록했다.

배너
배너

배너
지재연, “권리범위확인심판의 개선방안” 주제 전문가 포럼 개최 한국지식재산연구원(원장 권택민)이 특허심판원(원장 박성준)과 공동으로 주최한 지식재산 환경변화에 따른 권리범위확인심판의 개선방안 전문가포럼이 12월 2일(월) 한국지식재산센터 19층 대회의실에서 개최되었다.포럼은 박성준 특허심판원장을 비롯하여, 학계, 법률전문가, 변리사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전문가포럼은 지식재산 환경변화에 따라 보다 수요자의 요구에 부합할 수 있는 권리범위확인심판제도로 발전시키기 위한 개선 및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려는 취지로 마련되었다. 포럼에 앞서 박성준 특허심판원장은 "전문가포럼을 통하여 권리범위확인심판을 개선하고 활성화하는 방안을 검토해봄으로써, 본 심판이 나아 갈 미래비전을 보다 명확히 확립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지식재산연구원의 전정화 박사, 경기대학교 정태호 교수, 국제특허 티앤비 최정호 변리사가 ▲권리범위확인심판 개선을 위한 쟁점 연구, ▲상표에 관한 권리범위확인심판의 한계점과 극복방안, ▲디자인 분야에서의 권리범위확인심판의 활용과 개선방안에 대하여 발표를 하고 이어 권리범위확인심판의 개선 및 활성화에 대해 토론을 하였다. 전정화 박사는 권리범위확인심판이 수요자가 원하는 방향에 따라, 또한 권리자를 더욱 보호할 수 있는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