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수)

  • 흐림동두천 8.6℃
  • 구름많음강릉 11.8℃
  • 흐림서울 12.6℃
  • 박무대전 10.2℃
  • 박무대구 9.7℃
  • 구름많음울산 11.8℃
  • 흐림광주 12.6℃
  • 구름많음부산 15.5℃
  • 흐림고창 10.4℃
  • 흐림제주 18.4℃
  • 흐림강화 10.0℃
  • 흐림보은 6.0℃
  • 흐림금산 6.9℃
  • 흐림강진군 11.9℃
  • 구름많음경주시 8.5℃
  • 구름많음거제 13.2℃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김안과병원 제15회 그림공모전, 글 공모 수상작 발표

그림공모전 수상작들은 영상으로 제작, 공개 예정

URL복사

김안과병원(원장 장재우)은 대한안과학회가 정한 '눈의 날'에 맞춰 진행한 제15회 ‘눈이 행복한 그림공모전’과 ‘마음으로 보는 세상 글 공모’ 수상작을 발표했다. 그림공모, 글공모는 매년 눈의 날에 맞춰 시상식을 가져왔으나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에 부응하여 시상식 없이 수상작만 발표했다.


이 가운데 그림공모전 수상작들은 영상으로 제작하여 유튜브 등 김안과병원 sns 채널을 통해 공개함으로써 시상식을 갖지 못한 아쉬움을 달랬다.


이번 그림공모전 최우수상의 영광은 초등부 이규호 어린이(서울 문교초등학교 6학년), 유치부 윤세하 어린이(서울 영동어린이집)에게 돌아갔다. 이번 공모전 주제는 ‘내가 안과의사가 된다면’이었는데, 이규호 어린이는 미래의 과학기술을 바탕으로 세계 각국의 안과병원에서 로봇을 조종하여 진료와 수술을 함으로써 보다 많은 사람들이 맑은 눈을 가질 수 있게 하는 안과의사가 되고 싶다는 꿈을 형상화했다.


(사)한국저시력인협회(회장 미영순)와 공동주최한 ‘제15회 마음으로 보는 세상 글 공모’에서는 시각장애인 부문에서 서해웅씨, 비시각/비장애인 부문에서 김경진씨가 대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번 글공모에는 모두 64편의 작품이 접수되었다.


심사를 맡은 최연지 작가(TV 드라마 작가)는 대상작품인 서해웅씨의 ‘바람이 분다, 살아야겠다’에 대해 폭넓은 독서와 여행을 통해 얻은 지혜로 삶의 보람과 즐거움을 찾아가는 여정을 잘 보여준 수작이라고 평했다. 또한 김경진씨의 ‘희미한 세상 속 빛나는 꿈’에 대해서는 시각장애인 친구와 20년의 우정을 나누며 지내온 마음의 행로를 진솔하게 묘사해 대상작품으로 선정했고 밝혔다.


김안과병원은 사회공헌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지난 2006년부터 그림공모전과 글 공모를 실시하고 있다. 올 그림공모와 글공모의 주요 수상자는 아래와 같다.


◇ 그림공모전 수상자(최우수상, 우수상)
▶ 유치부
최우수상 - 윤세하(서울 영동어린이집)
우수상 - 조예원(인천 양촌병설유치원) 조서연(대구 학산초등학교 병설유치원) 손윤아(부산 대천유치원


▶ 초등부
최우수상 - 이규호 (서울 문교초등학교)
우수상 - 박연수(충남 아산시 온양풍기초등학교) 이건희(경기도 안양시 삼성초등학교) 이도은(서울 문교초등학교) 정인하(서울 정심초등학교) 이서율(서울 영원초등학교)


◇ 글 공모 수상작
▶ 시각장애인 부문
대상 – 서해웅(바람이 분다, 살아야겠다)
금상 – 우동욱(소리로 여는 새로운 세계)
은상 – 김진아(함께라서 행복해) 권택환(도전은 즐거워)
장려상 – 김여름(코로나의 나날) 문서연(추억) 이예진(내가 볼 수 있다면)


▶ 비시각/비장애인 부문
대상 – 김경진(희미한 세상 속 빛나는 꿈)
금상 – 변광운(아내)
은상 – 이경란(너와 나의 연결고리, 점자 이야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