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목)

  • 맑음동두천 -4.1℃
  • 구름많음강릉 0.5℃
  • 맑음서울 -1.6℃
  • 박무대전 -1.3℃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2.1℃
  • 맑음광주 0.4℃
  • 맑음부산 3.5℃
  • 맑음고창 -1.3℃
  • 구름많음제주 3.7℃
  • 구름조금강화 -2.7℃
  • 맑음보은 -3.1℃
  • 맑음금산 -2.1℃
  • 맑음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ㆍ건강식품ㆍ화장품

㈜클리오, 전년동기比 342% 폭풍 성장

URL복사

㈜클리오가 2021년 11월에 미국 아마존에서 사상 최대 규모의 월 매출을 달성했다. 블랙프라이데이 효과와 입점 브랜드별 세분화된 타깃 마케팅 전략이 실적 증대를 이끌었다.


실제로 클리오는 올해 11월 마지막 주 블랙프라이데이 기간에 전년동기대비 342% 성장한 역대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MZ세대 타깃의 색조브랜드 페리페라 잉크 더 벨벳 제품 판매 호조가 지속되는 가운데, 스킨케어 브랜드인 구달 청귤 비타C 세럼과 토너패드의 매출도 큰 폭으로 성장했다. 특히 최근 출시한 구달의 비건 라인인 살구 콜라겐크림은 런칭과 동시에 초도 물량이 완판되었다. 2021년 11월 기준으로 아마존 매출의 55%는 페리페라, 28%는 클리오, 17%는 구달이 차지하고 있다.


미국 시장에 본격적으로 페리페라 브랜드를 알리기 시작한 잉크 더 벨벳 17호는 장밋빛이 은은하게 감도는 누드톤 발색으로 아시안아메리칸을 넘어 현지 소비자 공략까지 성공한 제품이다. 아마존 내 해당제품의 구매전환율은 20%를 웃돌며, 이는 평균적으로 한 자릿수를 기록하는 이커머스 구매전환율과 비교해 매우 우수한 성과이다.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서울대병원,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억제 ‘공생미생물’ 발견.."흡입형 점막 백신 개발" 가능성 제시 콧속의 좋은 미생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감염을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 공생미생물인 ‘표피포도상구균(Staphylococcus epidermidis)’이 코로나바이러스의 진입 인자 발현을 감소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 공생미생물이 콧속에 많을수록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을 제어하고 면역력 항진 기능을 가져 감염에 대한 저항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김현직 교수팀(지정연 임상강사.사진 우)은 코 공생미생물인 표피포도상구균이 코 상피세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진입 인자 발현 감소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를 다룬 연구 결과를 20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코에서 많이 발현되는 ACE2(안지오텐신전환효소2)와 TMPRSS2(막관통세린계단백질분해효소)를 주요 진입 인자로 해 코 점막을 통해 전염된다고 알려져 있다. 이 바이러스는 ACE2를 수용체로 해 세포 내로 침범하며, TMPRSS2는 ACE2에 달라붙은 코로나바이러스의 돌기 단백질(Spike protein)을 분해해 세포 내 진입을 돕는다. 즉 코로나바이러스는 사람 세포의 수용체와 단백질분해효소를 진입 인자로 이용해 호흡기 세포 내로 침투한다. 바이러스의 침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