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9 (목)

  • 맑음동두천 12.3℃
  • 맑음강릉 20.2℃
  • 맑음서울 16.3℃
  • 구름조금대전 17.7℃
  • 구름많음대구 16.8℃
  • 구름많음울산 18.7℃
  • 구름많음광주 16.3℃
  • 구름많음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17.6℃
  • 흐림제주 18.1℃
  • 맑음강화 13.1℃
  • 구름조금보은 11.0℃
  • 구름조금금산 12.4℃
  • 흐림강진군 12.1℃
  • 구름많음경주시 14.9℃
  • 구름많음거제 18.2℃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강동경희대학교치과병원 이성복 교수 참여 '디지털 치의학' 영문서적 발간

URL복사

강동경희대학교치과병원 생체재료보철과 이성복 교수가 집필에 참여한 영문서적 [디지털 치의학 : 단계별 가이드 및 사례 아틀라스(Digital Dentistry: A Step-by-Step Guide and Case Atlas)가 발간됐다. 이 책은 치의학에서 디지털 기술을 사용하기 위한 필수 입문서다.


이 영문서적은 총 11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치의학 분야에서 진단 및 치료계획 수립,  치과의 각 전문 진료과에서 치료 방법을 실행하기 위한 ‘디지털 리소스’ 사용에 대한 기본 정보를 제공한다. 치의학 분야에서 디지털 기술을 사용하는 모든 절차 및 이면에 대한 과학을 포함하고 있다. 모든 치과 전문 분야에서 이러한 신기술 사용을 위한 임상 단계별 지침을 제시하고 있어 치과보철학, 수복치의학, 구강내과, 치과교정학, 구강악안면외과 및 공중보건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영역에 대해 공부할 수 있다.


주요 구성은 첫째, 최신 기본 디지털 이미지화 및 CAD-CAM 절차에 대한 가이드로, 가장 인기 있는 시스템 및 소프트웨어 프로그램을 중점적으로 설명한다. 둘째, 진단 및 치료 계획에서 실행 및 후속 조치에 이르기까지 디지털 치과로 처리된 다학제 사례 소개하며, 셋째, 각 범주의 디지털 치의학 사용에 대한 과학적 근거의 평가하고 있다. 넷째, 모든 관련 시나리오에서 디지털 방법론의 사용을 지원하는 임상 사례의 프레젠테이션을 설명하고 다섯째, 구강보건, 예방치과, 치의학 교육에서 디지털 치의학의 역할을 집중적으로 살펴본다.


총 18명이 공동저자로 참여한 이번 저서에서, 이성복 교수는 제11장  Top-Down/ Restoration-Driven Implant Treatment with Digital Workflow에 대하여 기술했다. 2016년에 한국 최초로 이성복 교수가 강동경희치대병원에 설비한 Digital 장비와 Digital Workflow에 대하여 소개하고, 특히 그가 주창한 ‘하향식 치과임플란트-보철 치료계획(Top-Down Concept in Dentistry, 2004)’에 근거한 장기 관찰 임상 증례들을 사진자료들과 함께 상세하게 설명하고 있다.


이성복 교수는 “이번 서적은 치과의사는 물론 치과 기공사, 치과 위생사, 치과대학 학생 등 모든 치의학 관계자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할 것이다.”라면서 “특히 치과의사가 최신의 기술로 자신의 진료 방식을 간소화하고 업데이트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일부 미나리, 방풍나물 등에서 잔류농약 허용기준 16건 초과 검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봄철 다소비 농산물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지방자치단체와 합동으로 3월 21일부터 4월 13일까지 봄나물 512건을 수거․검사한 결과, 잔류농약 허용기준을 초과한 농산물 16건(3.1%)을 폐기하고 생산자에 대해서는 과태료 부과 등 행정조치를 요청했다. 이번 수거‧검사는 최근 3년간 다소비 농산물 중 월별 부적합률이 높은 품목*을 우선 대상으로 선정했으며, 대상은 미나리, 방풍나물, 부추, 곤드레, 비름나물, 산마늘, 쑥 등 총 80개 품목이다. 수거‧검사 결과, 일부 지역에서 생산하고 있는 미나리, 방풍나물, 부추, 당귀, 머위, 상추, 세발나물, 셀러리, 쑥, 참나물에서 잔류농약이 허용기준보다 초과 검출됐다. 올해 수거‧검사한 봄나물의 잔류농약 허용기준 초과 위반율(3.1%)은 2021년(1.0%)보다 다소 높았으나, 이는 검사 건수와 잔류농약 중점 검사항목이 대폭 확대*됐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식품소비 경향에 따라 시기별‧품목별 다소비 농산물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해 소비자들이 안전한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생산자는 농산물에 사용 가능한 농약을 반드시 확인*하고 휴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비보존 제약, 45개 품목 무더기 약가 인하... “인수 때 알고 있던 내용 모든 책임 다할 것" 비보존 제약(대표이사 이두현)이 45개 품목의 상한금액을 인하한다고 18일 밝혔다. 최근 회사는 대법원으로부터 약가인하 판결을 받았으며, 이어 보건복지부가 ‘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 집행정지 해제 안내’를 공고함에 따라 인하를 진행한다. 적용 일자는 5월 23일이다. 상한금액 인하는 2007년부터 2012년 사이 발생한 리베이트에 대한 것으로, 당시 사명은 제이알피다. 회사는 2012년 6월 형사처벌을 확정받았고 2016년 12월 약가인하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1차 통보받은 바 있다. 비보존 제약의 전신인 당시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은 해당 리베이트가 자사 인수 전 제이알피 시절 발생한 일인 점을 고려해 2017년 '약제급여상한금액 인하처분 취소청구의 소'를 제기한 것으로 확인된다. 이후 회사는 2018년 2심, 2019년 7월 3심을 진행했으나, 3심 결과가 나옴에 따라 최종적으로 약가인하 판결을 받게 됐다. 비보존 제약 관계자는 “5년 전부터 진행되고 있던 소송의 최종 결과가 발표된 것이며 회사는 이견 없이 지침에 따라 약가를 인하한다”며 “인수 시에도 알고 있던 내용이므로 인수자로서 모든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비보존 제약은 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