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5.4℃
  • 구름많음강릉 22.1℃
  • 구름조금서울 25.7℃
  • 구름조금대전 25.9℃
  • 흐림대구 23.8℃
  • 울산 22.7℃
  • 광주 23.5℃
  • 부산 22.6℃
  • 흐림고창 23.6℃
  • 흐림제주 26.1℃
  • 구름많음강화 24.1℃
  • 구름많음보은 23.9℃
  • 구름많음금산 25.1℃
  • 흐림강진군 24.0℃
  • 흐림경주시 23.2℃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보건단체

케이메디허브,한·중 글로벌 3자 MOU 체결

대구대·중국 장춘이공대와 연구개발·교육 협력 강화

케이메디허브(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이사장 양진영)가 대구대학교, 중국 장춘이공대학교와 3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대구대학교와 중국 장춘이공대학교가 운영하는 중외합작판학(中外合作办学) 교육 프로그램을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중외합작판학은 중국의 교육부가 주관하여 각급 교육 기구와 외국의 교육 기구 간 합작을 통해 공동 교과과정을 개설하고 중국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대구대학교와 중국 장춘이공대학교는 중외합작판학을 통해 2019년부터 ‘항노화 생명공학전공’ 등 공동 학위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년 60명의 학생을 파견해 교류를 이어나가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케이메디허브 전문인력이 대구대학교와 중국 장춘이공대학교를 방문해 중국학생을 대상으로 한 교육(강연)과 함께 학생들에게 케이메디허브 현장 견학을 비롯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케이메디허브는 중외합작판학 확대와 함께 대구대학교, 중국 장춘이공대학교와 한-중 학술교류를 위해 박차를 가한다.

세 기관은 협약을 통해 ▲공동연구과제 수행 ▲연구인력 교류 ▲국내·외 세미나 및 특강 지원 ▲한-중 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 협력을 강화한다.

케이메디허브는 대구대학교, 중국 장춘이공대학교와 신약분야 국제협력연구과제를 기획하고 공동연구를 수행함으로써 양국 간 제약바이오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양진영 이사장은 “중외합작판학 프로그램을 통해 케이메디허브의 우수한 연구역량을 중국까지 알릴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연구개발에 있어서도 긴밀하게 교류하여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여름철 불청객 ‘급성설사’ 유발하는 식중독과 장염… 선별검사 중요 때 이른 무더위와 장마철이 맞물리면서 ‘식중독과 장염’으로 고생하는 환자가 늘고 있다. 국민관심질병통계를 살펴보면 2023년 식중독 관련 감염병 질환으로 의료기관을 찾은 환자는 한여름인 8월에 66만 5,825명으로 가장 많았다. 식중독 및 장염은 원인 물질에 따라 잠복기와 증상의 정도가 다르게 나타나지만, 주로 변질된 음식물 섭취 후 72시간 이내에 구토, 설사, 복통, 발열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대표 증세 중 하나인 ‘급성설사’는 매년 전 세계 인구의 약 10명 중 1명에서 발생할 정도로 흔하지만, 심한 경우에는 탈수 증상과 합병증까지 발생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세균성 급성설사는 치명률이 높기에 급성설사의 원인균과 치료법을 정확하게 판별할 수 있는 ‘급성설사 선별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중요하다. ■ 식중독&장염의 대표적인 증상 ‘급성설사’··· 원인균에 따라 바이러스성과 세균성으로 구분‘식중독’은 섭취한 음식물의 독성 때문에 발생한 일련의 증후군을 말하며, △세균성 식중독 △자연독 식중독 △화학성 식중독 △수인성 식중독(바이러스성 장염)으로 나뉜다. ‘장염’은 위장관의 염증으로 △바이러스 △세균 △기생충 등에 의해 감염되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