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09 (화)

  • -동두천 -6.3℃
  • -강릉 -3.2℃
  • 맑음서울 -6.0℃
  • 구름많음대전 -2.7℃
  • 대구 -1.3℃
  • 울산 -1.2℃
  • 광주 -0.5℃
  • 구름많음부산 1.5℃
  • -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4.1℃
  • -강화 -5.6℃
  • -보은 -4.2℃
  • -금산 -3.5℃
  • -강진군 0.1℃
  • -경주시 -1.3℃
  • -거제 1.4℃
기상청 제공

내트렐, 지난해 생산량 100만개 돌파

높은 품질력 및 700여개 다양한 제품 선택 옵션으로 2020년 시장점유율 44.9% 전망

 엘러간(Allergan Plc.)의 실리콘겔 인공유방 보형물 브랜드 내트렐®이 2017년 연간 생산량 100만개를 돌파했다.


40년 역사1를 지닌 내트렐®은 연평균 85만개 이상이  국제 기준에 부합하는 제조시설에서 엄격한 품질테스트를 거쳐 제조되어 왔으며, 지난해 처음으로 100만개 생산을 넘어섰다. 이와 같은 성장에는 내트렐®의 미국 FDA 승인을 포함한 10년에 걸친 임상자료2,3 보유와 전향적으로 평가된 다기관 연구로 확인된 장기간의 효과 및 안전성2,3 등이 뒷받침 되고 있다.


내트렐®은 700여종 이상의 다양한 사이즈를 보유4,5하고 있어 소비자들의 수요와 체형에 맞는 선택이 가능하다. 또한 BIOCELLTM 텍스쳐드 공법으로 피부 조직 결합력이 우수 하여 수술에 대한 예측성을 높이고 자연스러운 결과를 도출 할 수 있다.


특히 지난해 국내에서 출시된 6세대 인공유방 보형물 내트렐®510은 전면부와 후면부가 다른 점도의 코히시브 젤(Cohesive gel)로 구성되어 장기간 자연스러운 모양과 볼륨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으며 , 마르고 작은 가슴의 여성들에게 우수한 결과를 나타낼 수 있다.


이러한 특장점을 바탕으로 내트렐®은 2020년 전 세계 유방보형물 시장 약 44.9%를 차지할 것으로6 예상되며, 특히 2015년부터 2020년까지 아시아 시장에서 연평균 7.4%의 성장6이 전망되고 있다.


한국엘러간 김은영 대표는 “엘러간은 메디컬 에스테틱 분야의 선도적 기업으로서 유방보형물 시장에서도 지속적인 성과를 보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엄격한 잣대로 제품의 품질을 평가하고 다양한 연구개발을 통해 제품을 개선해 나가려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식약처, 2018년 의약품등 제조‧수입관리자 교육 일정 확정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2018년 의약품‧의약외품 분야 제조‧수입관리자 교육을 오는 2월 21일부터 총 16차례에 걸쳐 실시한다고 밝혔다. 해당 교육은 의약품등의 안전성·유효성 확보 및 제조·품질관리에 관한 것으로, ‘18년에는 (사)한국제약바이오협회 등 3개 교육실시기관에서 진행된다. 주요 내용은 완제의약품, 생물학적제제, 방사성의약품, 의료용고압가스, 한약재, 의약외품 등 업종별로 ▲의약품등의 안전성·유효성 확보 ▲의약품등의 제조 및 품질관리 ▲의약품등에 대한 최신 과학기술 ▲그 밖에 약사법 및 관련규정 전반에 관한 사항 등이다. 참고로 의약품등 제조·수입관리자는 2년마다 16시간의 교육을 받아야 하고 신규로 제조·수입관리자가 된 경우는 해당 업무를 시작한 날부터 6개월 내 교육을 이수해야 하며, 기한 내 이수하지 않는 경우 과태료가 부과된다. 식약처는 해당 교육을 통해 의약품등 제조‧수입관리자의 전문성을 높이고 제약업체가 우수한 의약품등을 제조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제조·수입관리자 교육일정표(2018년) 교육실시기관 차수 교육일정 업종 장 소 문의처 (사)한국제약바이오협회 (www.kpma.or.kr) 1차 3.15~16 생물학적


체온 떨어지면 면역력 저하...기초 체력 관리필요 2018년 신년을 맞이하여 신년 계획을 세운 사람이 많은 가운데 특히 건강 관리에 대한 관심이 급증되고 있다. 요즘 같은 겨울철에는 체온이 떨어지면서 면역력도 저하되기 쉽기 때문에 기초체력 관리가 필요하다. 체력 관리를 위해서는 꾸준한 운동과 바른 생활습관이 중요하지만 실천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비교적 실천하기 쉬운 식품 섭취를 통한 기초체력 관리가 각광받고 있다. ■ 면역력 증진 돕는 양파, 생강 등 섭취 겨울철 누구나 걸리기 쉬운 감기 등 질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면역력을 강화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면역력을 증진시키는 대표적인 식품으로는 양파가 있다. 양파에 풍부한 유화아릴 성분은 혈관을 확장시키고 혈액순환을 도와 체온을 높여준다. 또, 양파의 알리신 성분은 비타민B1의 흡수를 높여 식욕부진, 불면증 등을 예방해 면역력을 높이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 생강도 면역력 강화에 좋은 식품 중 하나로, 각종 비타민과 항산화 성분이 풍부하게 들어있어 향균효과가 있다. 생강의 진저롤 성분이 혈액순환을 촉진시키고 체온을 높여줘 면역력 강화는 물론 기운과 체력 보강에도 도움이 된다. ■ 비타민D 섭취로 뼈 건강, 우울증 관리 비타민D는 뼈를 튼튼하게 하고 세로토닌

겨울철 눈(雪) 때문에 눈(目)에 화상 입을 수 있어 바야흐로 스키시즌. 올겨울은 평창 동계 올림픽 개최를 앞두고 있어 전보다 더 많은 사람들이 스키장으로 향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신체의 면역력이 떨어지는 겨울철에 과도한 활동을 요구하는 운동은 크고 작은 부상을 유발할 가능성이 크다. 거기다 흰 눈에 반사된 강한 자외선이 신체에 미치는 영향 또한 간과할 수 없다. 겨울철 스키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와 질환, 그에 대한 예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본다. ■ 겨울철 눈(雪) 때문에 눈(目)에 화상 입을 수 있어 흔히 스키장에서 발생하는 부상은 타박상과 같은 외상이라고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다른 요인으로 인한 질환이 발생하는 경우도 빈번한데, 대표적으로 자외선에 의한 ‘설맹증’이 있다. 스키장에 쌓인 흰 눈의 자외선 반사율은 80% 이상으로 여름철보다 약 4배 이상 높은 수치다. 여기에 스키, 보드를 즐길 때 직접 받는 태양광선까지 더해져 시신경에 쏟아지는 자외선의 양은 증가한다. 겨울에는 건조한 대기와 찬 바람으로 안구 표면이 약해져 있는데, 이처럼 강렬한 자외선과 태양광선에 장시간 노출되면 각막이 화상을 입는 ‘설맹증’을 유발하는 것. 설맹증이 발생하면 눈이 시리고 눈물이 흘러 눈을 뜨기 힘들어지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