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3 (토)

  • -동두천 -9.4℃
  • -강릉 -5.0℃
  • 서울 -6.3℃
  • 대전 -6.4℃
  • 구름많음대구 -6.8℃
  • 구름많음울산 -5.2℃
  • 흐림광주 -7.0℃
  • 맑음부산 -5.2℃
  • -고창 -8.2℃
  • 흐림제주 3.6℃
  • -강화 -6.3℃
  • -보은 -9.0℃
  • -금산 -8.1℃
  • -강진군 -6.9℃
  • -경주시 -4.5℃
  • -거제 -4.8℃
기상청 제공

망막정맥폐쇄-맥락막 감소 상관관계 첫 규명

국제성모병원 강혜민 교수, “망막분지정맥폐쇄,녹내장 발병으로 이어져 시력 상실 야기할 수 있어”

국내 의료진이 ‘눈에 오는 중풍’으로 불리는 망막혈관폐쇄와 국내 3대 실명질환 중 하나인 녹내장에서 발생하는 ‘시신경 주위의 맥락막 감소’가 유의한 상관관계가 있다는 사실을 세계에서 처음으로 규명했다.


12일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병원장 김영인)은 안과 강혜민 교수가 망막혈관폐쇄 중 하나인 ‘망막분지정맥폐쇄’ 환자를 1년 이상 추적 관찰한 결과, 이들 환자에서 시신경 주위의 맥락막이 유의하게 감소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망막혈관폐쇄’는 망막에 존재하는 혈관인 망막정맥 또는 망막동맥이 고혈압, 혈관경화 등의 이유로 막히는 것을 의미한다. 폐쇄된 위치에 따라 망막중심정(동)맥폐쇄 또는 망막분지정(동)맥폐쇄로 구분하며, 주로 한쪽 눈에서 발생한다. 이렇게 폐쇄된 혈관은 황반부종이나 유리체 출혈 등 합병증을 일으키고 망막에 손상을 줘 시력저하를 일으킬 수 있다.


또한 백내장, 황반변성과 함께 3대 실명 질환으로 꼽히는 ‘녹내장’과도 상관관계가 있다는 사실이 많은 연구로 밝혀졌다. 뿐만 아니라 한쪽 눈에서 많이 발병하는 망막분지정맥폐쇄가 정상인 반대쪽 눈의 녹내장 발병률을 높인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강혜민 교수는 이러한 점에 착안해 망막분지정맥폐쇄가 국내 녹내장 중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정상안압녹내장’ 환자에서 자주 발견되는 시신경 주위의 맥락막 감소에 영향을 미치는지 조사했다.


맥락막은 안구를 감싸고 있는 중간층으로 망막에 영양분을 공급하며, 외부에서 들어온 빛을 흡수하여 분산되지 않도록 막는 역할을 한다. 즉, 시력을 담당하는 망막을 유지하는데 가장 중요한 구조체다.


강 교수는 국제성모병원에서 한쪽 눈에 망막분지정맥폐쇄를 진단받은 환자 20명을 대상으로 1년 이상 추적 관찰했다. 그 결과 20명의 환자 모두 망막분지정맥폐쇄를 진단 받은 눈과 정상인 반대의 눈에서 맥락막의 두께가 유의하게 감소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또한 망막분지정맥폐쇄를 진단 받은 눈에서 정상인 반대쪽 눈보다 맥락막의 두께가 더 큰 폭으로 감소했다.


이 같은 결과에 대해 강혜민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망막분지정맥폐쇄와 녹내장이 상관관계가 있다는 근거를 다시 한 번 확인했다”며 “망막분지정맥폐쇄는 녹내장 발병으로 이어져 이로 인한 시력 상실을 야기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망막분지정맥폐쇄 환자들의 녹내장 발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조기 진단과 이에 따른 적절한 치료가 정답”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연구 논문은 국제 학술지인 ‘망막(Retina)’ 1월호에 게재됐다.

배너

배너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스모프리피드 20%주’약물이상반응과 "관련 없어"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와 질병관리본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이대목동병원에서 발생한 신생아 사망사고에 대해 국과수 부검결과와 질병관리본부의 검사결과상 Citrobacter frenundii 감염(패혈증)이 그 원인인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영양요법을 필요로 하는 환자에게 사용하는 스모프리피드 20%주(프레지니우스카비코리아(주)) 약물 이상반응과는 관련이 없다고 밝혔다. 미국 FDA는 해당제품의 사용시 주의할 사항을 담은 ‘제품안내서’에서 ‘해당 제품을 미숙아 등에 투여 시 사망한 사례가 문헌에서 보고되었으며, 부검 시 폐혈관에서 지방이 축적되었다’고 기술하고 있으나,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부검 시 모든 아이들의 폐혈관에서 지방축적(지방색전증)은 관찰되지 않았다는 것이다..또한 해당제품 허가(‘06년∼’18.1.현재)이후 국내에서 사망과 관련된 부작용은 단 한건도 보고된 바 없다고 덧붙였다.아울러 유럽에서도 국내와 같이 신생아 및 영아에서 해당제품을 투여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제품투여에 따른 사망 보고’ 등 경고 내용을 담고 있지 않다는 것이 식약처의 설명이다.. 하지만식약처는 앞으로 해당 제품의 안전한 사용을 위해 ‘미숙아에서 사망보고’ 등



高大 임채승 교수, ‘진단 플랫폼 기술 개발’ 바이오공모전 최우수상 수상 고대 구로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임채승 교수가 ㈜제우스에서 주최한 ‘혁신적 진단 플랫폼 기술 개발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임채승 교수의 연구는 ‘조혈모세포수 측정을 위한 고감도 CD34 항체키트 개발’로 공모작중 최고의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진단 플랫폼 기술로 인정받았다. 조혈모세포는 백혈구, 적혈구 등의 혈액세포를 만들어내는 세포로, 백혈병 등 혈액 질환을 가진 환자들의 조혈모세포수를 확인하기 위한 상시검사가 이뤄진다. 임채승 교수는 이에 착안해 조혈모세포수 측정을 위해 채취한 혈액에 염색약을 넣어 개체 수를 확인하는 데 있어 정밀도를 높이기 위해 바이오용 양자점을 활용했다. 임 교수가 개발한 항체키트는 기존에 형광 염색법인 PE나 FITC에 비해 세포감지 능력이 뛰어나 가시성과 명시성을 높여 판독력을 끌어올렸다. 임채승 교수는 "진단의학에서 핵심소재중 하나인 양자점을 활용한 연구로 질병 진단기술을 한단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이라면서, ”앞으로 말라리아, 뎅기열, 인플루엔자 등 다른 바이러스의 진단 키트 추가 연구개발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모전은 제우스에서 개발한 고발광 양자점을 적용한 ‘양자점(Quantum Dot)을 활용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