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2 (목)

  • -동두천 11.9℃
  • -강릉 16.8℃
  • 맑음서울 11.5℃
  • 구름조금대전 12.1℃
  • 구름많음대구 13.8℃
  • 구름많음울산 17.3℃
  • 구름많음광주 11.5℃
  • 구름많음부산 17.1℃
  • -고창 9.2℃
  • 맑음제주 18.5℃
  • -강화 11.5℃
  • -보은 10.8℃
  • -금산 9.1℃
  • -강진군 13.7℃
  • -경주시 14.8℃
  • -거제 16.5℃
기상청 제공

연세 의대, 의료기기산업학과 대학원 개원

원생 8명,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지난 3월부터 수업 시작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이 지난 11일 강남세브란스병원 미래의학연구센터에서 의료기기산업학과 대학원 개원식을 가졌다. 이날 개원식에는 김근수 강남세브란스병원장, 염용권 한국보건산업진흥원 기획이사, 구성욱 주임교수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연세 의대 의료기기산업학과는 지난해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지원하는 2018년 의료기기산업 특성화대학원 신규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올해 3월 개강했다. 수업은 강남세브란스병원에 개설돼 현재 전일제 1명, 부분제 7명 등 8명의 원생이 재학 중이다.


 공통필수과목인 의료기기산업 경영론을 비롯해 ‘의공학의 기본 이해’, ‘의료기기산업의 현재와 미래’ 교과목이 개설돼 강의 중이고 2학기에는 의료기기 혁신제품화, 의료기기 규제(인허가) 전문가, 의료기기 기술경영․마케팅 전분가 등 3개의 트랙으로 나뉘어 전공필수 및 공통필수 과목이 추가 개설될 예정이다.


 김근수 강남세브란스병원장은 “의료기기산업은 IT·BT·NT 등 다양한 기술, 학문분야가 융합되는 4차 산업시대 핵심 분야”라면서 “연세 의대 의료기기산업학과가 우리나라 의료기기산업의 발전을 이끌어 나가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국제성모병원, 인천 서북부 최초 각막이식 수술 성공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병원장 김영인)이 개원 이후 첫 실시한 각막이식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그동안 이식의료기관과 장기이식등록기관이 없어 장기이식의 불모지나 다름없던 인천 서북부 지역에서는 첫 각막이식 수술 성공사례다.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 장기이식센터(센터장 박제훈 교수)는 지난 2014년 개원 이후 뇌사자 간이식을 시작으로 뇌사자·생체 신장이식 등을 실시해왔다. 각막이식은 이번이 처음이다. 국제성모병원 안과 이훈 교수팀은 지난달 29일과 지난 3일, 한 기증자(뇌사자)로부터 각막을 기증 받아 2건의 각막이식 수술을 각각 시행했다. 이번 각막이식 수술로 각막혼탁과 수포성 각막병증을 앓고 있는 두 명의 환자가 빛을 되찾았다. 또 두 사람에게 밝은 빛을 주고 떠난 기증자는 이외에도 ▲심장 ▲폐 ▲간 ▲좌우 신장을 기증해 모두 7명에게 새 삶을 선물했다. 수술을 집도한 이훈 교수는 “각막을 이식 받은 두 환자분 모두 현재 순조롭게 회복 중”이라며 “앞으로도 어둠속에 있는 많은 분들의 새 삶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어려운 결정을 해주신 기증자분과 가족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뇌사

배너
배너